통합 검색

LIFE MORE+

The Collectibles

수집욕을 불러일으키는 패션 브랜드의 참신한 오브제 컬렉션.

UpdatedOn March 10, 2022

/upload/arena/article/202203/thumb/50416-481677-sample.jpg

SUNNEI Objects II

써네이는 지난 가을/겨울 밀라노 남성 컬렉션에서 오브젝트 라인의 두 번째 컬렉션을 선보이며 라이프스타일 제품군을 확장했다. 이번 오브젝트 라인은 일상에서의 다양한 의식을 반영한, 유쾌하고 관능적이기도 한 물건들을 소개한다. 써네이의 경쾌한 줄무늬를 핸드페인팅한 그릇과 짐 볼, 드리미 스니커의 발자국이 찍힌 아이러니한 도어 매트, 21 F/W 쇼 사운드트랙과 보너스 트랙을 추가한 1백50장 한정 바이닐도 볼 수 있다. 이탈리아의 무라노 유리공예로 만든 컵과 오브제, 뉴욕의 가구 브랜드 ‘매터 메이드(Matter made)’와 협업한 스툴 등 매력적인 비주얼만큼 디테일에도 공을 들였다. 게다가 AR 프리뷰 기술을 접목해 제품의 모든 각도를 둘러볼 수 있도록 했다. 지금 바로 스마트폰으로 써네이의 공식 홈페이지에 접속하면 만질 순 없어도 실감나는 오브젝트 라인을 감상할 수 있다.

/upload/arena/article/202203/thumb/50416-481681-sample.jpg

BERLUTI Home & Office

벨루티는 반듯한 구두와 가방처럼 일상과 업무에 필요한 아름다운 오브제들도 잘 만든다. 잘 연마된 벨루티의 유서 깊은 베네치아 가죽을 홈&오피스 컬렉션 전반에 사용했고, 견고하고 정갈한 물성의 대리석과 서어나무를 조화시킨 북엔드와 나무 자, 우드 트레이, 문진 등이 하우스의 공방에서 만들어진다. 노트에 잉크 펜으로 필기하고, 연필을 깎고, 종이로 인쇄된 책을 읽는 아날로그 작업의 즐거움은 물론 디지털 업무의 효율성까지 고려한 다채로운 용도의 오브제들은 일상생활에 편리함과 심미적 만족감을 선사한다. 가장 개인적이고도 친밀한 책상 위에는 이런 물건들만 정물처럼 두고 싶다.

MARNI Market

마르니는 매치스패션의 오프라인 스토어, 5 카를로스 플레이스를 통해 마르니 마켓 컬렉션을 독점으로 선보였다. 런던 메이페어에 위치한 스토어에서 마켓 컬렉션의 손으로 짠 의자부터 흔들의자, 메탈과 PVC로 제작한 벤치와 레진 트레이, 컬러풀한 해먹 등 휴식의 순간에 즐거움을 선사할 멀티컬러 액세서리와 가구 제품들을 만나볼 수 있는 기회였다. 마켓 컬렉션의 아이템들은 하나같이 자연에서 영감받은 친근하고 독특한 프린트를 수작업으로 완성한 것으로 마르니의 휴머니즘과 다채로운 세계가 생동한다. 밀라노 기반의 마르니가 런던에서 전체 컬렉션을 선보이는 건 이번이 처음 있는 일이라고. 특히 마켓 컬렉션의 제품들은 마르니와 오랜 시간 함께 일해온 콜롬비아 장인들과 협업하여 만든 핸드메이드 제품으로, 세상에 하나뿐인 디자인으로 봐도 무방하다.

<에스엠라운지>의 모든 기사의 사진과 텍스트는 상업적인 용도로 일부 혹은 전체를 무단 전재할 수 없습니다. 링크를 걸거나 SNS 퍼가기 버튼으로 공유해주세요.

KEYWORD

CREDIT INFO

Editor 이상

2022년 03월호

MOST POPULAR

  • 1
    금새록, <사랑의 이해> “삶에서 가장 즐거운 건 연기”
  • 2
    The Year of Rabbit!
  • 3
    손 내밀면 닿을 듯
  • 4
    Be Fabulous
  • 5
    브랜드의 새 얼굴

RELATED STORIES

  • LIFE

    신기술과 일상

    일상과 예술 속으로 기술이 스며든다. 그 경향을 보여주는 이번 달 이색 소식들.

  • LIFE

    검은 토끼의 해

    2023 계묘년의 막이 열렸다. 계묘년, 설, 밸런타인데이를 맞아 출시된 아이템과 새해를 맞은 아트 신의 목표.

  • LIFE

    Spiritual Waiting

    기다림 끝에 피어난 돔 페리뇽 빈티지 2004 – 플레니튜드 2의 찬란함.

  • LIFE

    맛으로 전하는 복

    모두를 만족시킬 K-디저트 선물 세트 3

  • LIFE

    탁주의 변주

    심심한 탁주에 변주를 줬더니 새로운 세계가 열렸다.

MORE FROM ARENA

  • FASHION

    OLDIES BUT GOODIES

    어떤 시절을 공유하는 가장 보통의 셔츠들.

  • FEATURE

    읽을 책이 이렇게 많은데

    사회적 거리 두기, 책과의 거리 좁히기. 5월에 읽을 빳빳한 새 책들.

  • FASHION

    극강 건조 Ⅲ

    찬바람에 마르고 거칠어진 환절기 피부를 탄력 있게 돌려줄 영양 단계.

  • AGENDA

    똑바른 목

    로마 시인 유베날리스는 ‘건강한 몸에 건강한 정신이 깃든다’고 했다. 건강한 몸의 시작은 목이다. 새해에는 거북목으로 흐트러진 당신의 중심을 바로 잡는 일부터 시작하자.

  • INTERVIEW

    시네아스트 김지운

    김지운 감독은 지난 23년간 단 한 번도 야망으로 영화를 찍은 적이 없다고 했다. 다만 그때그때 궁금한 걸 작품에 담았을 뿐이다. 그를 움직이게 하는 동력은 호기심이라는 사실. 드라마 이 달라 보이기 시작했다.

FAMILY SIT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