통합 검색

FASHION MORE+

ANOTHER CASE

남다른 존재감의 구찌. 그러고 보니 초콜릿 바를 닮았다.

UpdatedOn February 12, 2022

/upload/arena/article/202202/thumb/50189-479279-sample.jpg

삼성전자와 컬래버레이션한 갤럭시 Z 폴드3 전용 스마트폰 케이스 80만원· 꿀벌 프린트 디테일 디저트 플레이트 44만원·GG 수프림 가죽 케이스와 5개 구성의 다이스 세트 55만원 모두 구찌 제품.

구찌라면 망설이지 않고 기꺼이 환영해야 한다. 이 스마트폰 케이스는 갤럭시 Z 폴드 3를 위한 것. 마땅히 탐이 날 수밖에 없는 클래식한 디자인과 견고한 짜임새. 소중한 사람을 위한 선물이라면 더할 나위 없다. 마침 2월이기도 하고, 마음을 표현하기에 더없이 적절한 시기. 상대방이 때와 장소를 불문하고 분신처럼 지니고 다닐 것을 생각하면 매 순간 만족스럽지 않을까. 구찌 가옥에 가면 이 케이스를 씌운 갤럭시 Z 폴드 3로 가옥 스마트 가이드 체험을 해볼 수 있다. 구찌 때문에 갑자기 갤럭시 Z 폴드 3가 갖고 싶어졌다.

<에스엠라운지>의 모든 기사의 사진과 텍스트는 상업적인 용도로 일부 혹은 전체를 무단 전재할 수 없습니다. 링크를 걸거나 SNS 퍼가기 버튼으로 공유해주세요.

KEYWORD

CREDIT INFO

EDITOR 최태경
PHOTOGRAPHY 박도현
ASSISTANT 김지현

2022년 02월호

MOST POPULAR

  • 1
    뉴진스를 보는 세 가지 시선
  • 2
    Between the zones
  • 3
    고수와 잡담과 진담
  • 4
    IWC와의 1주일
  • 5
    MY YOOOOOOOOUTh

RELATED STORIES

  • FASHION

    V-Line

    단정하고 정갈한 브이 라인의 도도함.

  • FASHION

    새 시즌 스니커즈 6

    한껏 대담해진 것이 특징!

  • FASHION

    제냐의 봄

    봄을 일깨우는 색다른 감각.

  • FASHION

    무작정 떠나고 싶을 때

    여태껏 구찌에서 봐온 러기지와는 사뭇 다르다.

  • FASHION

    코스와 리스 예보아의 새로운 도약

    코스가 브랜드 최초로 디자이너와 협업을 선보인다. 바로 리스 예보아(Reece Yeboah)와의 만남이 그것. ‘메타모포시스(Metamorphosis)’, 즉 ‘나비의 변태’라는 의미를 담아 리스 예보아의 삶을 풀어낸 컬렉션을 통해 코스는 이전과는 사뭇 다른 분위기로 새로운 탄생을 보여줬다. <아레나>가 한국을 찾은 디자이너 리스 예보아와 나눈 문답.

MORE FROM ARENA

  • INTERVIEW

    가죽의 조각적 회화

    이 작품은 아뜰리에 에르메스와 현대미술가 7인이 함께하는전시 <전이의 형태(Formes du Transtert)>의 일부. 가죽의 물성을 탐구한 바실리 살피스티의 작품이다.

  • FEATURE

    찰스 게슈케를 기리며

    포토샵, 일러스트레이터, 인디자인. 출판 산업의 정과 망치를 만든 어도비. 어도비 공동 창업자 찰스 게슈케가 지난 4월 16일 별세했다. 잡지를 만들며 그에게 진 빚을 세어봤다.

  • AGENDA

    아보카도 레시피

    점점 더 다양해지는 아보카도 요리들.

  • FASHION

    이광수의 마스크

    지금 우리 모두에게 가장 필요한 자연주의 iLe 마스크와 남다른 존재감의 이광수가 만났다.

  • FEATURE

    패션 암흑기를 두 번 겪지 않기 위한 가이드

    얼마 전까지 뉴트로가 유행했다. 동시에 1990년대 패션을 복기하는 이들도 있었고. 그건 괜찮다. 패션은 돌고 돈다고 하니까. 납득이 간다. 납득이. 하지만 패션 암흑기 2000년대만은 돌아와선 안 된다. 부츠컷도 울프 커트도, 민소매 겹쳐 입기도 다시 한번 신중히 생각해주길 바란다. 2000년대 패션이 부활할 낌새를 보이는 지금, 간곡히 부탁한다.

FAMILY SIT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