통합 검색

FASHION MORE+

신세계

개성 짙은 신상 시계 셋.

UpdatedOn November 19, 2021

3 / 10

 

1. 튜더 <펠라고스 FXD>

튜더에서 새로운 다이버 시계 ‘펠라고스 FXD’를 출시했다. 이번 모델은 프랑스 해군 특수 부대 ‘코만도 위베르’와 협력하여 만든 실전용이다. 기존 ‘펠라고스’와 다른 점은 한 방향으로 돌아가는 베젤을 양방향으로 바꿨다. 이는 잠수 시간을 측정하는 다이버 시계에서 잠수로 갈 방향을 설정하는 나침반의 기능을 담당한다. 쉽게 말해 작전 중에 목표물에 도달할 수 있는 수중 내비게이션이 가능한 모델이다. 이름에서 알 수 있듯 ‘FXD’는 케이스와 스프링 바가 고정되어 스트랩을 빠르게 체결할 수 있다. 실제 부대원들이 사용한다고 하니 품질에 대해서는 말할 필요도 없겠고.

3 / 10

 

2. 브라이틀링 <슈퍼 AVI B04 크로노그래프 GMT 46 커티스>

브라이틀링의 새로운 파일럿 시계 ‘슈퍼 AVI’는 전설적인 4대 비행기에서 영감을 받은 모델이다. 이번 컬렉션이 주목받는 이유는 파일럿 시계의 황금기였던 초기 디자인의 향수를 느낄 수 있기 때문이다. 시계를 조금 면밀히 살펴볼까? 먼저 입체적인 아라비아 숫자 인덱스가 눈에 띈다. 항공기의 계기판이 느껴지는 화이트 크로노그래프 카운터와 대비되는 밀리터리 그린 색상을 선택했다. 덕분에 클래식하고 빈티지한 다이얼이 볼수록 매력적이다. 파일럿 시계의 핵심인 초침과 카운터는 빨간색으로 포인트를 주어 높은 가독성을 확보했다. 다섯 가지 버전으로 선보인다고 하니 일단 손목 위에 ‘슝’ 올려보자.

3 / 10

 

3. 몽블랑 <1858 지오스피어 울트라블랙 리미티드 에디션 858>

몽블랑의 ‘1858’ 컬렉션은 혹한의 상황에서 견고하고 가독성이 뛰어났던 1920년대와 30년대 미네르바 시계에서 영감을 받아 탄생했다. 브랜드의 상징인 ‘블랙’을 현대적으로 재해석한 것이 특징이다. 시간의 흐름에 따라 파티나 현상이 일어나는 스틸 케이스는 찰수록 자연스러운 매력을 더한다. 다이얼의 6시와 12시 방향은 두 개의 반구형 북반구와 남반구를 표현해 한눈에 전 세계 시간대와 낮과 밤을 살펴볼 수 있다. 시계의 초침인 핸즈, 인덱스, 월드타임 디스플레이에는 슈퍼 루미노바 야광 도료를 도포해 두운 곳에서도 선명한 존재감을 드러낸다. 손목 위의 작은 지구, ‘1858 지오스피어’ 울트라블랙 에디션은 858개 한정으로 판매한다.

<아레나옴므플러스>의 모든 기사의 사진과 텍스트는 상업적인 용도로 일부 혹은 전체를 무단 전재할 수 없습니다. 링크를 걸거나 SNS 퍼가기 버튼으로 공유해주세요.

KEYWORD

CREDIT INFO

EDITOR 차종현

디지털 매거진

MOST POPULAR

  • 1
    서울의 나무
  • 2
    BEFORE SUNSET
  • 3
    예술과 기술의 경지
  • 4
    봄의 공기청정기
  • 5
    그래프로 보는 서울의 나무

RELATED STORIES

  • FASHION

    클래식의 정수, 미니멀한 디자인의 수동 면도기 4

    면도를 일상의 작은 즐거움으로 만들어 줄 수동 면도기.

  • FASHION

    과감함과 귀여움

    튜더 펠라고스 FXD 알링기 에디션에서만 볼 수 있는 스포츠 시계의 매력.

  • FASHION

    SPRING, SPRING

    솟아오르는 스프링처럼 힘차게 생동하는 봄의 기운.

  • FASHION

    Thinner

    얇아서 우아한 시계들.

  • FASHION

    Greenery Days

    무채색 일상 속 비현실적으로 선명한 그린 다이얼 워치 6.

MORE FROM ARENA

  • AGENDA

    이달의 신보

  • LIFE

    길지 않은 연휴에 받기 좋은 시술 4

    간단하면서도 즉각적인 효과를 볼 수 있는 시술들을 소개한다.

  • FASHION

    EYE CONTACT

    렌즈를 통해 마주한 반짝이는 너의 눈.

  • LIFE

    발리에서 꾸는 꿈

    친환경 리조트를 지향하는 발리 알릴라 빌라스 울루와뚜에 갔다. 잠깐 꿈을 꾸었다.

  • LIFE

    시티팝은 어디로 가고 있을까?

FAMILY SIT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