통합 검색

FASHION MORE+

여름이니까 Ⅱ

땀 흡수가 잘되고, 피부에 달라붙지 않아 시원한 리넨.

UpdatedOn July 11, 2017

3 / 10
손수건과 행커치프로 활용할 수 있는 다용도 스카프 가격미정 일레븐티.

손수건과 행커치프로 활용할 수 있는 다용도 스카프 가격미정 일레븐티.

  • 손수건과 행커치프로 활용할 수 있는 다용도 스카프 가격미정 일레븐티.손수건과 행커치프로 활용할 수 있는 다용도 스카프 가격미정 일레븐티.
  • 청바지와 면바지에 두루 잘 어울리는 니트 반소매 티셔츠 15만9천원 나우.청바지와 면바지에 두루 잘 어울리는 니트 반소매 티셔츠 15만9천원 나우.
  • 일본 전통 복장에서 영감을 받은 7부 소매 길이의 겉옷 7만9천원 자라.일본 전통 복장에서 영감을 받은 7부 소매 길이의 겉옷 7만9천원 자라.
  • 경쾌한 마드라스 체크의 오픈칼라 반소매 셔츠 2만9천9백원 유니클로.경쾌한 마드라스 체크의 오픈칼라 반소매 셔츠 2만9천9백원 유니클로.
  • 캐주얼한 복장은 물론 수트 차림에도 잘 어울리는 야구 모자 9만8천원 포텐 by 오쿠스.캐주얼한 복장은 물론 수트 차림에도 잘 어울리는 야구 모자 9만8천원 포텐 by 오쿠스.
  • 물고기가 바지 위에서 뛰노는 시원한 패턴의 바지 가격미정 폴로 랄프 로렌.물고기가 바지 위에서 뛰노는 시원한 패턴의 바지 가격미정 폴로 랄프 로렌.
  • 흰색 면 소재 티셔츠와 플립플랍을 신고 해변을 거닐고 싶은 바지 가격미정 스톤 아일랜드.흰색 면 소재 티셔츠와 플립플랍을 신고 해변을 거닐고 싶은 바지 가격미정 스톤 아일랜드.
  • 여름에도 시원하게 입을 수 있는 수트 상의 45만8천원·하의 21만8천원 모두 클럽 모나코.여름에도 시원하게 입을 수 있는 수트 상의 45만8천원·하의 21만8천원 모두 클럽 모나코.
  • 클래식한 윈도페인 체크를 입힌 넉넉한 실루엣의 셔츠 가격미정 코스 제품.클래식한 윈도페인 체크를 입힌 넉넉한 실루엣의 셔츠 가격미정 코스 제품.

여름이니까 시리즈 기사

여름이니까 시리즈 기사


여름이니까 Ⅰ
여름이니까 Ⅲ

<아레나옴므플러스>의 모든 기사의 사진과 텍스트는 상업적인 용도로 일부 혹은 전체를 무단 전재할 수 없습니다. 링크를 걸거나 SNS 퍼가기 버튼으로 공유해주세요.

KEYWORD

CREDIT INFO

EDITOR 김장군
PHOTOGRAPHY 이수강
ASSISTANT 최민지

2017년 07월호

MOST POPULAR

  • 1
    NEO GENDER
  • 2
    WARMING UP
  • 3
    이 자리를 빌어 '싱어게인' 작가님들께 사과드립니다
  • 4
    나의 첫 위스키
  • 5
    Earth Day

RELATED STORIES

  • FASHION

    클래식의 정수, 미니멀한 디자인의 수동 면도기 4

    면도를 일상의 작은 즐거움으로 만들어 줄 수동 면도기.

  • FASHION

    과감함과 귀여움

    튜더 펠라고스 FXD 알링기 에디션에서만 볼 수 있는 스포츠 시계의 매력.

  • FASHION

    SPRING, SPRING

    솟아오르는 스프링처럼 힘차게 생동하는 봄의 기운.

  • FASHION

    Thinner

    얇아서 우아한 시계들.

  • FASHION

    Greenery Days

    무채색 일상 속 비현실적으로 선명한 그린 다이얼 워치 6.

MORE FROM ARENA

  • REPORTS

    느낌이 좋아

    힙합 대부, 타이거 JK가 오랜만에 모습을 드러냈다. 힙합 루키, 주노 플로와 함께였다. 엄청난 한 해를 보냈다는 이들은 레이블 ‘필 굿 뮤직’에서 굉장한 한 해를 시작할 거라고 말했다.

  • LIFE

    반려자가 없어도 되는 2030

    최근 주변에서 모태솔로가 자주 목격됐다. 왜 연애를 안 하냐 물으니 돌아온 답은 하나같이 동일했다. “굳이?” 그들은 연애의 필요성을 못 느끼고 있었다. 모태솔로만 연애에 인색한 건 아니었다. 성별 여부를 떠나 지금 20대 후반과 30대 초반, 딱 결혼 적령기인 사람들 중 대부분이 연애에 관심이 적었다. 그들이 그럴 수밖에 없는 이유는 무엇일까? 5년만 지나도 결혼은 비정상적인 방식으로 치부되는 건 아닐까?

  • AGENDA

    제2 전성기

    1990년대를 주름잡은 스포츠 브랜드가 돌아왔다. 든든한 지원군과 함께.

  • INTERVIEW

    박찬욱 감독과 디테일

    데뷔 30주년, 박찬욱은 칸 국제영화제의 수상자로 세 번째 호명됐고 감독상을 수상했다. 칸에서 돌아온 그를 파주에서 만났다. 박찬욱은 고요한 소용돌이 같은 영화 <헤어질 결심> 속 서로 다른 언어나 해변 위에 우뚝 선 바위, 벽지의 무늬, 탕웨이의 담담한 눈빛에 대해서 섬세한 애정을 털어놓으며 이렇게 말했다. “영화에 대해 논할 때는 ‘이 영화의 주제는 뭐지’보다는 ‘그 커피잔은 무슨 색이지’가 괜찮은 시작이지요. 디테일에 모든 게 있으니까요.”

  • INTERVIEW

    전여빈, "연기할 때 가장 중요한 게 나 자신을 믿어주는 일 같아요."

    배우 전여빈의 <아레나> 12월호 화보 및 인터뷰 미리보기

FAMILY SIT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