통합 검색

FASHION MORE+

오후 한때

헐렁헐렁 편안한 옷가지만 가볍게 걸친 채 한없이 늘어지고 싶은 느슨한 시간.

UpdatedOn June 15, 2017

3 / 10
선명한 파란색 셔츠 59만원 버버리, 선명한 황토색 팬츠 가격미정 코스 제품.

선명한 파란색 셔츠 59만원 버버리, 선명한 황토색 팬츠 가격미정 코스 제품.

  • 선명한 파란색 셔츠 59만원 버버리, 선명한 황토색 팬츠 가격미정 코스 제품.선명한 파란색 셔츠 59만원 버버리, 선명한 황토색 팬츠 가격미정 코스 제품.
  • 로고 프린트의 흰색 티셔츠 43만5천원 생 로랑 by 안토니 바카렐로, 타탄 체크무늬 반바지 가격미정 노앙 제품.로고 프린트의 흰색 티셔츠 43만5천원 생 로랑 by 안토니 바카렐로, 타탄 체크무늬 반바지 가격미정 노앙 제품.
  • 베이지색 셔츠·베이지색 숄칼라 카디건 모두 가격미정 폴로 랄프 로렌, 통이 넓은 갈색 반바지 22만8천원 1LDK SEOUL 제품.베이지색 셔츠·베이지색 숄칼라 카디건 모두 가격미정 폴로 랄프 로렌, 통이 넓은 갈색 반바지 22만8천원 1LDK SEOUL 제품.
  • 퀼팅 장식 패치워크로 이뤄진 반소매 티셔츠·통이 넓은 검은색 반바지 모두 가격미정 드리스 반 노튼 제품.퀼팅 장식 패치워크로 이뤄진 반소매 티셔츠·통이 넓은 검은색 반바지 모두 가격미정 드리스 반 노튼 제품.
3 / 10
흰색 헨리넥 셔츠 39만원 준 지, 검은색 팬츠 91만원 생 로랑 by 안토니 바카렐로 제품.

흰색 헨리넥 셔츠 39만원 준 지, 검은색 팬츠 91만원 생 로랑 by 안토니 바카렐로 제품.

  • 흰색 헨리넥 셔츠 39만원 준 지, 검은색 팬츠 91만원 생 로랑 by 안토니 바카렐로 제품.흰색 헨리넥 셔츠 39만원 준 지, 검은색 팬츠 91만원 생 로랑 by 안토니 바카렐로 제품.
  • 크림색 보트넥 톱 가격미정 코스, 분홍색 줄무늬 반바지 가격미정 커스텀멜로우 카키색 에스파드리유 13만9천원 에스빠드류 로히지날 제품.크림색 보트넥 톱 가격미정 코스, 분홍색 줄무늬 반바지 가격미정 커스텀멜로우 카키색 에스파드리유 13만9천원 에스빠드류 로히지날 제품.
  • 검은색 민소매 티셔츠 가격미정 올세인츠, 통이 넓은 베이지색 팬츠 25만8천원 1LDK SEOUL 제품.검은색 민소매 티셔츠 가격미정 올세인츠, 통이 넓은 베이지색 팬츠 25만8천원 1LDK SEOUL 제품.
  • 암홀과 옆선을 버튼 장식으로 연결한 크림색 스웨트 셔츠 73만원 메종 마르지엘라제품.암홀과 옆선을 버튼 장식으로 연결한 크림색 스웨트 셔츠 73만원 메종 마르지엘라제품.
  • 테리 소재의 크림색 티셔츠 12만8천원 하울린 by 플랫폼 플레이스, 통이 넉넉한 흰색 데님 팬츠 가격미정 폴로 랄프 로렌 제품.테리 소재의 크림색 티셔츠 12만8천원 하울린 by 플랫폼 플레이스, 통이 넉넉한 흰색 데님 팬츠 가격미정 폴로 랄프 로렌 제품.

<에스엠라운지>의 모든 기사의 사진과 텍스트는 상업적인 용도로 일부 혹은 전체를 무단 전재할 수 없습니다. 링크를 걸거나 SNS 퍼가기 버튼으로 공유해주세요.

KEYWORD

CREDIT INFO

EDITOR 최태경
PHOTOGRAPHY 레스
MODEL 이현석
HAIR&MAKE-UP 이은혜
ASSISTANT 이무현

2017년 06월호

MOST POPULAR

  • 1
    이진욱, “이룰 수 있는 것은 꿈이 아니야”
  • 2
    강소라&장승조, 소리치고 원망하고 후회해도
  • 3
    알고 싶은 여자, 김신록
  • 4
    Point of View
  • 5
    유겸, “새로운 음악과 무대로 자주 얼굴을 비추는 게 목표예요”

RELATED STORIES

  • FASHION

    V-Line

    단정하고 정갈한 브이 라인의 도도함.

  • FASHION

    새 시즌 스니커즈 6

    한껏 대담해진 것이 특징!

  • FASHION

    제냐의 봄

    봄을 일깨우는 색다른 감각.

  • FASHION

    무작정 떠나고 싶을 때

    여태껏 구찌에서 봐온 러기지와는 사뭇 다르다.

  • FASHION

    코스와 리스 예보아의 새로운 도약

    코스가 브랜드 최초로 디자이너와 협업을 선보인다. 바로 리스 예보아(Reece Yeboah)와의 만남이 그것. ‘메타모포시스(Metamorphosis)’, 즉 ‘나비의 변태’라는 의미를 담아 리스 예보아의 삶을 풀어낸 컬렉션을 통해 코스는 이전과는 사뭇 다른 분위기로 새로운 탄생을 보여줬다. <아레나>가 한국을 찾은 디자이너 리스 예보아와 나눈 문답.

MORE FROM ARENA

  • FEATURE

    영화 <미나리>가 나고 자란 곳

    당신을 키워낸 땅은 어디인가? 당신이 있기로 택한 곳은 어디인가? 이민 2세대 정이삭 감독의 자전적 영화 <미나리>를 보며 두 가지 질문을 떠올렸다. 한 인간에겐 그마다 발 딛고 자란 곳의 풍경이 깃들어 있다. 미나리 풋내가 뒤섞인 아칸소의 고요한 초지에 대한 이 이야기는 점점 더 빠르게 문화와 인종이 뒤섞이고 경계가 희미해져가는 세계에 도착한, 보편적인 동시에 새로운 설화다. (이 글엔 <미나리>의 스포일러가 있습니다.)

  • INTERVIEW

    이상하지만 편안한 이노

    10 꼬르소 꼬모 서울의 11주년을 기념하기 위해 서울을 방문한 더블렛의 디자이너 마사유키 이노를 만났다.

  • CAR

    비처럼 음악처럼, 볼보 S60 B5

    볼보의 신형 S60은 비처럼 시원하고 음악처럼 경쾌하게 달린다. 운전자와 연결성이 강화된 신형 S60을 타고 폭우 속을 달렸다.

  • FILM

    폭스바겐 x 시로스카이

  • AGENDA

    제 점수는요

    2017년 F/W 컬렉션을 기점으로 4개 브랜드의 수장이 바뀌었다. 변화의 바람이 불기 전과 후를 비교한 아주 솔직한 품평회.

FAMILY SIT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