통합 검색

WATCH MORE+

Real Toughness

지샥은 매해 전 세계 익스트리머들을 초청해 각자 기량을 겨루는 이벤트를 연다. 지샥의 굳센 정체성과 세계 최강 선수들의 퍼포먼스가 혼연일체를 이룬 현장을 다 녀왔다.

UpdatedOn July 26, 2016

3 / 10
/upload/arena/article/201607/thumb/31267-165149-sample.jpg

행사가 개최된 도쿄돔 시티홀 현장.

행사가 개최된 도쿄돔 시티홀 현장.

  • 리얼 터프니스
    지샥의 태도는 강인함에 관한 것. 그리고 계속해서 도전한다는 것이다. 지샥의 정체성이 확고하게 드러나는 ‘리얼 터프니스’는 전 세계 익스트리머가 펼치는 네 가지 경기를 중심으로 진행하는 믹스 컬처 이벤트다.
BMX 스트리트 배틀.

BMX 스트리트 배틀.

BMX 스트리트 배틀.

스케이트보드 배틀.

스케이트보드 배틀.

스케이트보드 배틀.

지샥 하면 떠오르는 단어를 생각하다 보면, 결국 강인함, 견고함 같은 의미를 지닌 단어의 영역으로 묶이게 된다. 온전히 맞는 말이다. 워낙 스트리트 신에서 독보적이기 때문에 패션성이 진하기도 하지만, 태생적으로 지샥은 강한 시계의 카테고리에 속한다.

특유의 패션성만으로는 34년을 온전히 버텨내기 어려운 것은, 분명한 사실이니까. 지샥은 매년, 브랜드가 지닌 이러한 특성, 강인함과 스트리트 문화를 접목한 이벤트를 개최한다. ‘G-Shock Shock the World 2016 in Japan Real Toughness’ 이벤트는 일본을 대표하는 익스트리머가 전 세계 강자들과 기량을 겨루는 것. 스케이트보드, BMX 스트리트, BMX 플랫랜드, 브레이크 댄스, 네 가지 경기를 중심으로 음악, 아트, 패션을 결합한 믹스 컬처 이벤트다.
 

3 / 10
/upload/arena/article/201607/thumb/31267-165152-sample.jpg

1. BMX 플랫랜드 배틀 2. 일본의 힙합&록 밴드 오즈로사우루스 공연 3. 행사장 입구에 설치된 지샥 부스

1. BMX 플랫랜드 배틀 2. 일본의 힙합&록 밴드 오즈로사우루스 공연 3. 행사장 입구에 설치된 지샥 부스

행사를 위해 세계 No. 1 타이틀을 보유한 선수와 퍼포머들이 도쿄의 도쿄돔 시티홀로 모여들었다. 다수의 일본 라이더들이 세계적으로 활약하는 BMX 플랫랜드 신의 리더 격인 우치노 요헤이가 BMX 플랫랜드 배틀에 참가하고, 브레이크 댄스 배틀에선 ‘2015 레드불 BC1’ 세계 대회에서 우승한 빅터가 포함된 미국 팀과 이미 세계적으로 유명한 홍텐, 킬, 포켓으로 구성된 한국 팀도 참가해 배틀의 높은 수준을 가늠할 수 있었다.

또 경기 중간마다 라이브 쇼케이스를 진행했다. 일본의 힙합&록 밴드 오즈로사우루스의 공연, DJ 겐타로와 드론 퍼포먼스의 협연, 일본 전통 놀이인 겐다마 프리스타일, 세계 대회에서 우승한 댄싱팀 러시 볼의 공연은 이벤트에 열기를 더하기에 충분했다.
 

3 / 10
/upload/arena/article/201607/thumb/31267-165153-sample.jpg

1. 페인팅 퍼포먼스 중인 아티스트 2. 네 개 경기의 우승자들 3. 한국과 미국의 브레이크 댄스 배틀 파이널.

1. 페인팅 퍼포먼스 중인 아티스트 2. 네 개 경기의 우승자들 3. 한국과 미국의 브레이크 댄스 배틀 파이널.

각 경기는 세미 파이널과 파이널 단계를 거쳐 최강자를 뽑는 형식이다. 좁은 무대 위, 선수들은 각자 기술을 뽐내며 묘기에 가까운 퍼포먼스를 선보였다. 그럼에도 최강자는 가려내야 하는 법. BMX 스트리트는 일본 BMX 신의 가장 어린 선수로 알려진 나카무라 리무가, BMX 플랫랜드는 역시 우치노 요헤이가 챔피언답게 우승을 차지했으며, 스케이트보드는 작년에 이어 올해에도 이케 케야키가 우승했다. 관객이 가장 열광한 브레이크 댄스는 강팀 미국에 맞서 한국 팀이 월등히 높은 결과로 우승했다. 세리머니를 끝으로 4시간을 훌쩍 넘겨 이벤트는 끝났다. 선수들과 관객의 열기가 가득한 현장은 지샥이 전달하고자 하는 브랜드 가치를 충분히 상징하는 듯 보였다.
 

INTERVIEW WITH HONG10

브레이크 댄스 배틀에 출전한 홍텐과 대화를 나눴다.

이 번 대회에 참여하게 된 계기는?
사실 바빠서 대회 참가가 불확실했다. 하지만 함께 팀을 이룰 2명의 멤버들과 호흡을 맞춰보고 싶어 참가를 결심했다. 킬과 포켓이라는 두 친구 모두 기량이 보통이 아니다.

한국, 일본, 네덜란드, 미국 총 4개국의 팀이 출전한다. 각 팀들의 수준은 어떤가?
각 나라를 대표하는 팀으로 생각하면 된다. 어벤저스라고 할까. 네덜란드 팀은 오랫동안 함께 활동해 서로 호흡이 좋고, 미국 팀에는 작년 거의 모든 대회의 솔로 부문에서 우승을 차지한 빅터라는 친구가 있다. 일본 역시 1, 2, 3위를 모아놓은 느낌이고. 제법 쟁쟁할 거 같다.

그렇다면 뭔가 특별한 게 있어야 하지 않나?
각자의 솔로 무브도 중요하지만 이번 대회 룰 중 하나가 배틀당 한 번은 팀의 호흡을 보여주는 퍼포먼스를 펼쳐야 한다는 것이다. 한국에서 미리 특별한 연습을 했다. 기대해도 좋다.

당신을 인터넷에 검색하니, 홍텐 프리즈라는 기술이 많이 언급되더라. 고난도이면서 당신을 상징하는 기술인 거 같았다.
프리즈는 머리와 어깨를 땅에 대고 멈춰 있는 동작을 뜻하는데, 나만의 방식으로 해석하다 보니 어느새 홍텐 프리즈라는 이름이 붙었다. 그 부분에 대해선 항상 영광스럽게 생각한다. 내 이름이 비보이 역사에 남는 것이니까.

10년 넘게, 많은 국제 대회에서 수상한 경력이 있다. 기억에 남는 순간이 분명 있었을 거다.
한국 비보이 팀이 해외에 막 진출하기 시작한 2006년 즈음이 주로 기억에 남는다. 그때 나는 막내였는데 모든 게 꿈만 같았다. 영상으로만 봐온 사람들을 현장에서 보고, 그들과 함께 사진을 찍고, 그런데 그들을 꺾고 우승까지 했으니까 말이다. 이후로는 우승을 당연하게 여겼다. 슬럼프가 올 수밖에 없었다. 그러던 중 2013년 한국에서 개최된 레드불 BC1 대회에서 우승을 했다. 오랜만에, 그것도 한국에서 열린 큰 대회에서 우승을 하니 마치 예전으로 돌아간 기분이었다.

지금도 지샥을 차고 있다. 평소 춤을 출 때도 지샥을 차나?
시계에 따라 다르다. 지금 차고 있는 건 케이스가 커서 춤을 출 때 손목이 불편하다. 조금 작은 모델이라면 문제없다.

그러니까 지샥을 좋아하나?
아주 좋아한다. 지샥은 비보이 문화와도 연관이 깊다. 지샥만큼 많은 선수들과 비보이 대회를 후원하는 브랜드는 거의 없다. 그리고 대회마다 기념 모델을 만들어서 대회에 출전할 때마다 그 시계들을 모으는 재미에 푹 빠졌다. 그래서 ‘리얼 터프니스’ 이벤트도 언젠가 꼭 참가하고 싶기도 했고. 지금 차고 있는 시계 역시 올해 리얼 터프니스 행사를 위해 만든 것이다.

1등 할 수 있을 거 같나?
물론.
 

<에스엠라운지>의 모든 기사의 사진과 텍스트는 상업적인 용도로 일부 혹은 전체를 무단 전재할 수 없습니다. 링크를 걸거나 SNS 퍼가기 버튼으로 공유해주세요.

KEYWORD

CREDIT INFO

PHOTOGRAPHEY 김참
EDITOR 고동휘

2016년 08월호

MOST POPULAR

  • 1
    소중한 피부를 지켜주는 고영양 크림 4
  • 2
    MY YOOOOOOOOUTh
  • 3
    푸짐한 한 상, 서울 솥밥 가게 4
  • 4
    Be Fabulous
  • 5
    몬스타엑스 기현, “몬스타엑스 멤버들 덕분에 더 열심히 하고자 하는 마음이 생겨요”

RELATED STORIES

  • ARTICLE

    2022 17th A-awards

    에이어워즈는 진정 연말의 신호탄이다. <아레나>의 독자와 친구들을 서슴없이 불러 모아 만끽했던 제17회 에이어워즈의 밤을 돌아봤다.

  • ARTICLE

    김종현, ”솔로 앨범 은 팬들을 향한 마음을 담아내”

    김종현의 뉴이스트에서 솔로로 컴백 인터뷰와 화보 미리보기

  • ARTICLE

    NCT 태용, 창작의 힘

    NCT 127의 리더 태용은 멈추지 않고 창작한다. 가사, 비트, 그림, 영상, 무엇으로든 표현하는 태용은 만들면서 힘을 얻는다.

  • ARTICLE

    최원영, “<슈룹> 즐거운 분위기에서 연기할 수 있어서 남달랐다”

    배우 최원영의 남성미 넘치는 화보와 인터뷰 미리보기

  • ARTICLE

    뉴욕 마라톤 우승을 이끈 언더아머의 운동화

    마라톤 선수 셰런 로케디가 언더아머와 함께 뉴욕 마라톤 대회에서 우승을 차지했다.

MORE FROM ARENA

  • FASHION

    48 Holiday Gifts

    선물 주고받을 일 많은 12월, 본격적인 연말 분위기로 무르익기 전에 <아레나>가 준비한 선물 꾸러미를 풀었다. 받았을 때 미소를 띄울 만한 48가지 선물들이다. 각양각색 아이템들을 보고 떠오르는 고마운 누군가에게 더없이 따뜻한 연말 선물이 되길.

  • INTERVIEW

    김동욱, “지금까지 선택한 작품 중 후회되는 건 하나도 없다”

    배우 김동욱, 19년 차 베테랑 배우다운 패션 화보와 인터뷰 미리보기

  • LIFE

    후지필름코리아 인스탁스 미니 에보

  • CAR

    기대 이상이야

    더 뉴 메르세데스-벤츠 GLB 250 4MATIC은 보기보다 넓고, 생각보다 빠르다.

  • INTERVIEW

    '서스펜스와 휴머니즘' 김은희 작가 미리보기

    김은희 작가, 패션지 최초로 여성 전문인 커버 장식!

FAMILY SIT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