통합 검색

FASHION MORE+

Play Shoes I

새로 나온 에스파드리유를 신고 가볍게 걸었다.

UpdatedOn April 22, 2016

3 / 10
/upload/arena/article/201604/thumb/29365-133788-sample.jpg

통이 넓은 아이보리색 바지 25만6천원 이스트 하버 서플러스 by 샌프란시스코 마켓, 컬러풀한 선이 돋보이는 에스파드리유 가격미정 살바토레 페라가모 제품.

통이 넓은 아이보리색 바지 25만6천원 이스트 하버 서플러스 by 샌프란시스코 마켓, 컬러풀한 선이 돋보이는 에스파드리유 가격미정 살바토레 페라가모 제품.


 

  • Ash

    카무플라주 패턴에 스터드 장식을 더해 트렌디한 분위기를 내기 좋다. 30만원대.

  • Etro

    맹수의 눈을 연상시키는 강렬한 자수 장식이 돋보인다. 가격미정.

  • Toms

    인조 스웨이드 소재의 스니커즈 어퍼로 마무리해 한층 단정하다. 8만4천원.

  • Valentino

    물에 취약한 에스파드리유에 두꺼운 밑창을 달아 내구성을 높였다. 가격미정.

  • Toms

    이국적인 푸른색 날염 프린트가 눈길을 끈다. 8만4천원.

  • Soludos

    햄버거와 감자튀김 자수 장식이 포인트. 플랫폼 플레이스에서 판매한다. 11만9천원.

  • Ugg

    무늬가 화려하지만 흑백으로 마무리해 과하지 않다. 19만원대.

  • Massimo Dutti

    갈색 라피아 소재를 촘촘히 짠 듯한 모양이 인상적이다. 9만9천원.

〈Play Shoes〉 시리즈 기사

〈Play Shoes〉 시리즈 기사


Play Shoes II - http://smlounge.co.kr/arena/article/29386

<아레나옴므플러스>의 모든 기사의 사진과 텍스트는 상업적인 용도로 일부 혹은 전체를 무단 전재할 수 없습니다. 링크를 걸거나 SNS 퍼가기 버튼으로 공유해주세요.

KEYWORD

CREDIT INFO

PHOTOGRAPHY & VIDEOGRAPHY 이상엽
MODEL 이준희
ASSISTANT 김지혜
EDITOR 안주현

2016년 04월호

MOST POPULAR

  • 1
    <아레나> 4월호 커버를 장식한 NCT 해찬
  • 2
    게임 덕후를 위한 완벽한 구독
  • 3
    Man in Woman
  • 4
    Happy Together
  • 5
    분명한 존재감

RELATED STORIES

  • FASHION

    Body Spectrum

    체형에 관계없이 우리는 무엇이든 입을 수 있다. 그게 자신이 원하는 것이라면.

  • FASHION

    In The Baggage

    보안 검색대쯤 가뿐하게 통과할 만한 가벼운 용량의 뷰티 제품들.

  • FASHION

    봄맞이

    혹독한 계절을 보낸 옷과 신발의 묵은 흔적을 지워줄 관리용품.

  • FASHION

    에디 슬리먼의 꿈

    에디 슬리먼은 하고 싶은 것을 한다. 셀린느의 수장은 돌연 자신의 카메라를 둘러메고 미국 말리부로 향했다. 사진 속 주인공은 밥 딜런이다.

  • FASHION

    분명한 존재감

    브랜드의 존재감을 분명하게 과시하는 로고 디자인 백.

MORE FROM ARENA

  • FASHION

    Log In To Life

    길고 긴 낮에 다시 만난 이상엽의 어떤 하루.

  • CAR

    자유로운 영혼의 동반자

    스크램블러는 모터사이클의 장르다. 단어 뜻처럼 공도와 흙길을 뒤섞어 달릴 수 있게 만들었다. 태생이 자유롭다. 같은 스크램블러라도 성격은 조금씩 다르다. 그게 또 재미다.

  • INTERVIEW

    전소연, 강렬한 카리스마 화보 미리보기

    "항상 나답게, 하고 싶은 말을 해요"

  • REPORTS

    사랑스러워서

    윤사랑은 <개그콘서트>에서 대사 한마디 없지만, 가장 사랑스러운 여자다. 그녀가 입을 열고 말을 시작하면 느낄 수 있다.

  • ARTICLE

    ADIEU 2018

    올 한 해 패션계에서 가장 많이 거론되었던 크고 작은 일들을 떠올렸다.

FAMILY SIT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