통합 검색

INTERVIEW MORE+

WayV, "저희가 구사하는 다양한 언어가 저희 음악의 스펙트럼도 넓힐 거라고 생각해요."

WayV의 <아레나> 3월호 화보 및 인터뷰 미리보기

UpdatedOn February 20, 2024

3 / 10

 

WayV가 <아레나 옴므 플러스>를 통해 새로운 화보를 공개했다. 여섯 멤버 중 윈윈은 아쉽게도 드라마 촬영 스케줄로 인해 촬영에 참가하지 못했지만 쿤, 텐, 샤오쥔, 헨드리, 양양 다섯 멤버는 처음 가수를 꿈꾸던 시절부터 앞으로의 목표에 대한 이야기를 들려주었다.

리더를 맡고 있는 쿤은 멤버들끼리 단결을 위해 회의하는 시간을 종종 가진다고 말했다. “단점을 이야기해 줄 사람은 멤버들밖에 없어요. 서로 단점을 짚어주고 다시 서로 도와가며 해결하고. 그런 시간을 자주 가지려고 해요.” WayV의 단골 회식 메뉴는 훠궈와 삼겹살이다.

태국 방콕 출신의 텐은 팬 콘서트 아시아 투어를 앞둔 심경을 들려주었다. “이번 콘서트에서는 페스티벌에 온 듯한 분위기를 느끼면 좋겠다고 생각했어요. 그냥 공연을 본 다기보다 다 같이 음악을 즐길 수 있는 분위기. 그런 점에서 조명이나 무대 세팅도 신경을 많이 썼어요. 그리고 팬분들이 집으로 돌아갈 때 ‘시원시원하다!’는 느낌을 받았으면 했어요.(웃음)”

샤오쥔은 대학 시절에서 뮤지컬을 전공했다. 그는 앞으로 도전해 보고 싶은 뮤지컬 연기에 대해 언급했다. “뮤지컬 작품 중에서 <빅 피쉬>를 정말 좋아해요. 팀 버튼 감독의 영화로도 유명한 작품인데요. 극 중에서 주인공이자 아버지 역할로 나왔던 에드워드 블룸이 가장 먼저 생각나요. 객석에서 본 에드워드는 여러 의미로 복잡한 인물이거든요. 그런 점에서 꼭 한번 도전해 보고 싶은 캐릭터예요.”

평소 게임을 즐겨 하는 헨드리에게는 꿈이 있다. “사실 저 꿈 하나 있어요. <리그 오브 레전드> 월드 챔피언십 주제곡 만드는 것! <리그 오브 레전드> 좋아하는 뮤지션이라면 누구나 꿈꿀 거예요. 막연하지만 제가 꼭 이루고 싶은 꿈 중 하나입니다.”

양양은 자신이 생각하는 WayV만의 특별함에 대해 말했다. “WayV 멤버들은 다양한 언어를 구사할 수 있어요. 중국어, 영어, 한국어, 태국어까지. 언어가 다양한 만큼 음악도 다양해질 수 있어요. 앞서 말씀드렸듯이 특정 언어로 더욱 잘 전달할 수 있는 감정이 있잖아요. 저희가 구사하는 다양한 언어가 저희 음악의 스펙트럼도 넓힐 거라고 생각해요.”

WayV의 진솔한 모습을 담은 인터뷰와 화보는 <아레나 옴므 플러스> 3월호를 통해 확인할 수 있다.

<아레나옴므플러스>의 모든 기사의 사진과 텍스트는 상업적인 용도로 일부 혹은 전체를 무단 전재할 수 없습니다. 링크를 걸거나 SNS 퍼가기 버튼으로 공유해주세요.

KEYWORD

CREDIT INFO

디지털 매거진

MOST POPULAR

  • 1
    Very Big & Small
  • 2
    가구 보러 왔습니다
  • 3
    새로 오픈했습니다
  • 4
    가자! 촌캉스
  • 5
    Greenery Days

RELATED STORIES

  • INTERVIEW

    <아레나> 5월호 커버를 장식한 배우 송중기

    단단한 눈빛이 돋보이는 송중기의 <아레나> 5월호 커버 공개!

  • INTERVIEW

    그녀의 음악은 우리 가슴을 녹일 뿐

    4개 국어 능력자, 싱어송라이터, 인스타 음악 강자… 스텔라장을 수식하는 말들은 많지만, 가장 중요한 것은 그녀의 음악은 우리 가슴을 녹인다는 사실이다.

  • INTERVIEW

    우리가 기다리던 소수빈

    데뷔 8년 차 소수빈은 지난해 <싱어게인3>으로 처음 TV 카메라 앞에서 노래를 불렀다. 지금 보고 있는 사진 역시 그의 첫 번째 단독 화보다. 하지만 소수빈은 이미 우리가 기다리던 스타의 모습을 하고 있었다.

  • INTERVIEW

    발렌시아가 사커시리즈, 설영우와 함께한 <아레나 옴므 플러스> 화보 공개

    설영우의 색다른 매력이 담긴 <아레나> 화보 미리보기

  • INTERVIEW

    나를 궁금해해줬으면 좋겠다

    드라마 <눈물의 여왕>으로 돌아온 곽동연과 연기 이야기를 나눴다. 그는 내내 유쾌했고 기백이 있었다. 작품이 끝날 때마다 방명록 한 권을 완성하는 기분이라는, 2024년 곽동연의 첫 방명록.

MORE FROM ARENA

  • LIFE

    내일은 요리왕

    요리는 어쩐지 밀린 방학 숙제처럼 번거롭다. 하지만 희소식이 있다. 전문가들의 레시피에 따라 필요한 식재료를 계량해 집까지 친히 배달해주는 산업이 지금 파릇파릇 움트고 있다. 요리왕의 길이 멀지 않았다.

  • FASHION

    NEW RULES

    클래식에 대한 시스템 옴므만의 명료한 정의.

  • INTERVIEW

    김민재, “안주하지 않고 포기도 안 하고 그냥 꾸준히 하려 했어요”

    축구선수 김민재의 이탈리아 명품 브랜드 돌체앤가바나와 함께한 화보 및 인터뷰 미리보기

  • LIFE

    파울루 벤투 보수론

  • FILM

    2015 제10회 A-AWARDS 오프닝

FAMILY SIT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