통합 검색

INTERVIEW MORE+

THE WORLD SHE MAKES

자주적으로 음악 장르를 개척하는 앨리스 롱위 가오, 그녀만의 키치한 렌즈로 바라본 세계.

UpdatedOn January 30, 2024

/upload/arena/article/202401/thumb/55379-530133-sample.jpg

©Photograpy by Lovisa Lohmann and Production Assist by Bianca Lund

 

“나는 나의 꿈속에서 살 수 있으니
운이 좋은 것 같다.”

 

앨리스 롱위 가오는 미국을 기반으로 활동하는 DJ다. 영국의 주간 인디록 전문 잡지 <NME>가 선정한 2023년도 신예 아티스트 100인 중 한 명이기도 한 그녀는 자주적인 성향의 키치한 음악 세계관을 펼치고 있다. 패션 브랜드 산쿠안즈의 2024 S/S 컬렉션 음악을 전담하며 패션 아이콘으로 성장 중이다. 자신의 음악처럼 한껏 과장되고 비틀린 패션 스타일은 ‘카와이’ 문화를 그대로 재현한다.

무라 마사와 뷜로가 피처링한 곡 ‘She Abunai’의 스틸 이미지.

무라 마사와 뷜로가 피처링한 곡 ‘She Abunai’의 스틸 이미지.

무라 마사와 뷜로가 피처링한 곡 ‘She Abunai’의 스틸 이미지.

올리 사익스와의 첫 협업곡 ‘Believe The Hype’의 스틸 이미지.

올리 사익스와의 첫 협업곡 ‘Believe The Hype’의 스틸 이미지.

올리 사익스와의 첫 협업곡 ‘Believe The Hype’의 스틸 이미지.

 

“나는 나의 꿈속에서 살 수 있으니 운이 좋은 것 같다.
그 꿈은 내가 만들어가는 세상이다.”

 

<아레나>독자에게 간단한 자기소개를 부탁한다.
나는 색다른 목소리를 선물받았고, 이 땅에서 살아가는 동안 이를 의미 있게 사용해야 하는 소명을 받은 앨리스 롱위 가오다.

앨리스 롱위 가오의 음악 장르는?
나만의 세계에서 앨리스 롱위 가오라는 장르를 건설한다.

자연의 지형지물을 활용한 뮤직비디오가 주를 이룬다.
그렇다. 알파카가 자유로이 뛰어다니는 드넓은 농장을 발견하고 신이 나 ‘MAKE U 3 ME’ 필름을 촬영했고, 말리부의 푸른 바다에서 헤엄치다가 트랙 ‘MONK’ 뮤직비디오를 촬영해야겠다고 다짐했다.

영감의 원천이 있는가? 뮤즈도 괜찮다.
그런 대상은 항상 바뀐다.


차고를 개조한 음악 스튜디오가 옛 밴드들의 공연장을 연상시킨다. 특별한 이유가 있는가?
할리우드 힐스의 협곡에 살고 있는 나는 운전을 할 줄 모르고 차도 없다. 단순히 그것이 큰 이유다. 그래서 나의 아늑한 집 1층 차고를 음악 아틀리에로 만들었고, 늘 그 속에서 음악과 하나가 된다.

맥시멀한 패션 스타일이 이목을 사로잡는다.
세월의 흔적이 고스란히 담긴 예스러운 옷들을 나의 방식대로 상상하는 것을 즐긴다. 상상을 그대로 재현하기 위해 디자이너 친구들에게 도움을 받아 함께 옷을 리폼한다. 귀여운 스타일을 바탕으로 그 위에 다채롭고 새로운 패션 요소를 얹는다.

알파카가 뛰어다니는 농장에서 촬영한 뮤직비디오 ‘MAKE U 3 ME’의
장면들.

알파카가 뛰어다니는 농장에서 촬영한 뮤직비디오 ‘MAKE U 3 ME’의 장면들.

알파카가 뛰어다니는 농장에서 촬영한 뮤직비디오 ‘MAKE U 3 ME’의 장면들.

‘카와이’ 문화를 그대로 재현한 앨리스 롱위 가오의 패션.

‘카와이’ 문화를 그대로 재현한 앨리스 롱위 가오의 패션.

‘카와이’ 문화를 그대로 재현한 앨리스 롱위 가오의 패션.

그녀의 손에 그려진 오색찬란한 타두들.

그녀의 손에 그려진 오색찬란한 타두들.

그녀의 손에 그려진 오색찬란한 타두들.

독자적인 패션 스타일을 완성하는 단 하나의 요소를 선택한다면?
“A$AP ROCKY의 $!”
내 몸에 그려진 문신들. 세상에서 단 하나뿐이며, 선 안에 채워진 알록달록한 색에 나의 진심 어린 애정이 담겨 있다. 아! 재미있는 일화 하나가 담긴 타투가 있다. 마이애미 해변가에서 펼쳐진 아트바젤에서 에이셉 라키의 패션 브랜드를 위해 디제이 플레잉을 한 적이 있다. 공연을 끝낸 직후 달러 표시를 손목에 새겼다.

본인의 앨범 중 특히 애정하는 트랙이나 앨범이 있는가? 무엇인가?
최근 EP인 <Let’s Hope Heteros Fail, Learn, and Retire>다. 총 6개의 곡밖에 실리지 않았는데 처음부터 끝까지 들어보길 추천한다. 또 영국을 베이스로 활동하는 록 뮤지션으로 ‘Bring Me The Horizon’를 부르는 올리 사익스와 협업한 곡 ‘Believe The Hype’을 꼽겠다.

<아레나옴므플러스>의 모든 기사의 사진과 텍스트는 상업적인 용도로 일부 혹은 전체를 무단 전재할 수 없습니다. 링크를 걸거나 SNS 퍼가기 버튼으로 공유해주세요.

KEYWORD

CREDIT INFO

Guest Editor 박소은

2024년 02월호

MOST POPULAR

  • 1
    EXOTIC FAIRY TALE
  • 2
    예술과 기술의 경지
  • 3
    UNFAMILIAR SUIT
  • 4
    그래프로 보는 서울의 나무
  • 5
    SPRING, SPRING

RELATED STORIES

  • INTERVIEW

    <아레나> 5월호 커버를 장식한 배우 송중기

    단단한 눈빛이 돋보이는 송중기의 <아레나> 5월호 커버 공개!

  • INTERVIEW

    그녀의 음악은 우리 가슴을 녹일 뿐

    4개 국어 능력자, 싱어송라이터, 인스타 음악 강자… 스텔라장을 수식하는 말들은 많지만, 가장 중요한 것은 그녀의 음악은 우리 가슴을 녹인다는 사실이다.

  • INTERVIEW

    우리가 기다리던 소수빈

    데뷔 8년 차 소수빈은 지난해 <싱어게인3>으로 처음 TV 카메라 앞에서 노래를 불렀다. 지금 보고 있는 사진 역시 그의 첫 번째 단독 화보다. 하지만 소수빈은 이미 우리가 기다리던 스타의 모습을 하고 있었다.

  • INTERVIEW

    발렌시아가 사커시리즈, 설영우와 함께한 <아레나 옴므 플러스> 화보 공개

    설영우의 색다른 매력이 담긴 <아레나> 화보 미리보기

  • INTERVIEW

    나를 궁금해해줬으면 좋겠다

    드라마 <눈물의 여왕>으로 돌아온 곽동연과 연기 이야기를 나눴다. 그는 내내 유쾌했고 기백이 있었다. 작품이 끝날 때마다 방명록 한 권을 완성하는 기분이라는, 2024년 곽동연의 첫 방명록.

MORE FROM ARENA

  • FASHION

    가을을 닮은 브루넬로 쿠치넬리

    적막한 가을을 닮은 브루넬로 쿠치넬리를 갖춰 입고 새로운 계절을 맞는다.

  • FASHION

    Desert or Grassland

    사막과 초원, 시공간을 넘나드는 루이 비통 2023 남성 프리폴 컬렉션이 머무는 기묘한 공간.

  • FASHION

    영감은 낯선 곳으로부터

    패션위크의 오프닝을 알리며 불꽃 축제처럼 다양한 볼거리를 제공하는 피티 워모가 제104회를 맞이했다.

  • LIFE

    Z세대 아티스트 100 Part3

    젠지들은 무엇이든 할 수 있고, 누구든지 될 수 있다. 1990년대 중반 이후 태어난 세대를 뜻하는 젠지들의 가치관이다. 사진가이자 모델이자, 소설가이자, 래퍼가 되는 것은 그들에게 놀라운 일이 아닐뿐더러, 경계를 나누고, 장르화하며, 정체성을 규정짓는 행위 또한 의미가 없다. 전 세계 젠지들 중 주목할 아티스트 100명을 모았다. 그들의 움직임이 지금이자 미래다.

  • FASHION

    12월의 선물 리스트

    따스한 마음을 전하는 12월을 위한 고귀한 선물 리스트.

FAMILY SIT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