통합 검색

FASHION MORE+

관능적이면서도 매혹적인 타바코의 향 5

진정 ‘으른’의 향.

UpdatedOn December 05, 2023

로렌조 빌로레시 | 아트만 자만

3 / 10
/upload/arena/article/202312/thumb/55014-526982-sample.png

 

이탈리아 향수 브랜드, 로렌조 빌로레스의 창립자 로렌조 빌로레스는 중동에서 영감받은 향을 담은 퍼퓸 컬렉션을 선보였다. 그중에서도 ‘아트만 자만’은 타바코의 알싸한 향과 가죽의 묵직한 향을 그만의 세계로 녹였는데 바닐라와 파출리의 섬세함이 더해져 잔향이 더욱 매혹적이다.

 

킬리안 | 스모킹 핫

3 / 10
/upload/arena/article/202312/thumb/55014-526981-sample.png

 

이름부터 강렬한 킬리안의 ‘스모킹 핫’. 아는 사람들만 간다는 어둑하면서도 구석진 곳에 위치한 유럽의 클럽에서 풍기는 향이랄까. 현대 향수에서는 보기 드문 켄터키 담배 향에 강렬한 소바쥬 향과 아로마 향을 더했다.

 

톰 포드 뷰티 | 토바코 바닐 오 드 퍼퓸

3 / 10
/upload/arena/article/202312/thumb/55014-526980-sample.png

 

타바코 향수 입문용으로 가장 권하는 톰 포드의 향수다. 탑 노트는 토바코 잎으로 스파이시한 향이 코를 가득 메우지만 금세 바닐라의 달콤한 향이 감싸는 따뜻함을 느낄 수 있다. 전체적으로 머스크와 우디 향으로 느와르한 분위기를 잔잔하게 풍긴다.

 

레 방 게르부아 | 1992 퍼플 나이트

3 / 10
/upload/arena/article/202312/thumb/55014-526979-sample.png

 

화려한 파리의 밤을 가득 채우는 클럽. 그곳을 뒤따르는 관능적인 음악과 분위기를 담았다. 조향사 도미니크 로피옹은 토바코와 레더, 그리고 튜베로즈의 강렬하면서도 농염한 향취로 성별의 경계를 넘나드는 팝 아티스트, 프린스(Prince)를 표현하고자 했다.

 

르 라보 | 타박 28

3 / 10
/upload/arena/article/202312/thumb/55014-526978-sample.png

 

르 라보가 선보이는 시티 익스클루시브 향 중에서 마이애미 에디션이다. 깊고 따뜻한 타바코 앱솔루트에 풍요로운 우드와 시더우드를 더해 퇴폐적이면서도 잔향은 은은하기까지 한 게 중독성이 강하게 다가온다.

<아레나옴므플러스>의 모든 기사의 사진과 텍스트는 상업적인 용도로 일부 혹은 전체를 무단 전재할 수 없습니다. 링크를 걸거나 SNS 퍼가기 버튼으로 공유해주세요.

KEYWORD

CREDIT INFO

Editor 유선호

디지털 매거진

MOST POPULAR

  • 1
    이태구, “믿고 보는 배우로 기억되면 좋겠어요.”
  • 2
    Dear My VALENTINE
  • 3
    섞여서 좋은 것
  • 4
    어디어디 떴나
  • 5
    슬기로운 아트토이 생활

RELATED STORIES

  • FASHION

    NEW NORMAL

    재기 발랄한 로에베의 관점으로 본 일상 재발견.

  • FASHION

    A QUIET AFTERNOON

    익숙하고 차분한 오후, 나지막한 미디엄 템포의 로로피아나.

  • FASHION

    2 BADDIES

    조금 비뚤어지고 싶기도 했던 새해의 다짐.

  • FASHION

    PHOTO BOOTH

    긱스럽고 너디한 일상에 대한 기록.

  • FASHION

    Dear My VALENTINE

    밸런타인데이를 고대하며 발견한 하트와 위트의 아이템.

MORE FROM ARENA

  • REPORTS

    그녀, 목소리

    권소현을 만나 그녀가 첫마디를 뗄 때까지, 나는 조용히 그녀를 살피기만 했다.

  • FASHION

    2023 F/W Preview

    지난 1월 밀라노와 파리에서 선보인 2023 F/W 컬렉션 현장에서의 인상적인 장면들.

  • FASHION

    DRUNKEN BOYS

    추운 계절을 따사로이 품어주는 니트와 술.

  • LIFE

    봉준호의 사람들

    좋아할 수밖에 없는, 아니 잊히지 않는 봉준호 영화 속 인물들을 꼽았다.

  • FASHION

    에트로의 캔버스 백

    본격적인 여름을 겨냥한 에트로의 캔버스 백.

FAMILY SIT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