통합 검색

FASHION MORE+

Other Side of the Room

셀린느를 입는 그 남자의 방.

UpdatedOn November 10, 2023

/upload/arena/article/202311/thumb/54841-525326-sample.jpg

레터링 프린트 슬리브리스 티셔츠·카프스킨 소재의 미디엄 베사체 트리옹프 백 모두 가격미정 셀린느 옴므 제품.

/upload/arena/article/202311/thumb/54841-525323-sample.jpg

카프스킨 소재의 라지 스트랩 로미 백·빠삐에 프르아쎄 캔들 모두 가격미정 셀린느 옴므 제품.

/upload/arena/article/202311/thumb/54841-525321-sample.jpg

트리옹프 캔버스와 카프스킨 소재의 버티컬 카바스 백 가격미정 셀린느 옴므 제품.

/upload/arena/article/202311/thumb/54841-525325-sample.jpg

로고 프린트의 블랙 미니 크루저·카프스킨 소재의 레이스업 스니커즈 모두 가격미정 셀린느 옴므 제품.

/upload/arena/article/202311/thumb/54841-525324-sample.jpg

마거릿 첼시 부츠 가격미정 셀린느 옴므 제품.

/upload/arena/article/202311/thumb/54841-525322-sample.jpg

트리옹프 캔버스와 카프스킨 소재의 미디엄 사이즈 트래블 백 가격미정 셀린느 옴므 제품.

/upload/arena/article/202311/thumb/54841-525320-sample.jpg

캔버스 소재의 앨런 스니커즈 가격미정 셀린느 옴므 제품.

/upload/arena/article/202311/thumb/54841-525327-sample.jpg

트리옹프 캔버스 소재의 미디엄 사이즈 백팩·캔버스 소재의 벌키 레이스업 부츠 모두 가격미정 셀린느 옴므 제품.

<아레나옴므플러스>의 모든 기사의 사진과 텍스트는 상업적인 용도로 일부 혹은 전체를 무단 전재할 수 없습니다. 링크를 걸거나 SNS 퍼가기 버튼으로 공유해주세요.

KEYWORD

CREDIT INFO

Photograpy 박원태
Styling 이다솔
Assistant 김여름

2023년 11월호

MOST POPULAR

  • 1
    A BIGGER SPLASH
  • 2
    SUN SAILING
  • 3
    우리만의 영화관
  • 4
    Summer Taste
  • 5
    책으로 즐기는 시계

RELATED STORIES

  • FASHION

    Summer, not Summer

    한여름 스윔 쇼츠와 때 이른 가을이 충돌하는 분방한 조화.

  • FASHION

    UNSTOPPABLE

    식을 새 없는 열기 가득한 도시가 지겨운 스케이트보드 위 소년들.

  • FASHION

    NOCTURNAL CREATURE

    여름의 맹렬한 열기가 잔뜩 내려앉은 밤에서야 비로소 시작된 하루.

  • FASHION

    40년의 진보

    위블로 스퀘어 뱅이 어떻게 오늘의 모습이 되었는지에 대하여.

  • FASHION

    맥퀸 2024 가을 겨울 캠페인

    알렉산더 맥퀸이 크리에이티브 디렉터 션 맥기르와 함께한 AW24 컬렉션을 공개했다.

MORE FROM ARENA

  • INTERVIEW

    뉴이스트 백호 'LOST HIGHWAY' 화보 미리보기

    뉴이스트 백호, 새벽 드라이빙 화보와 진솔한 인터뷰 공개. “때론 아무 생각도 들지 않은 적막한 상태가 필요하다.”

  • LIFE

    미워도 다시 한번

    주춤했던 위스키 업계가 다양한 실험과 변주, 협업을 통해 다시 한번 반전을 노린다.

  • REPORTS

    어떤 여배우

    평생 연기를 할 것 같은 배우들이 있다. 그들은 승리에 도취되지 않으면서 진취적이다. 욕심이 많지만 세상 눈을 신경 쓸 때 발현되는 욕심이 아니라 스스로를 향한 욕심이다. 이유영이 그렇다.

  • REPORTS

    송민호의 순간

    요즘 바쁜 시간을 보내는 그는 하루가 42시간이면 좋겠다고 말한다. 아르마니 워치, 그리고 송민호와 함께 행복이 충만한 순간에 대해 이야기를 나눴다.

  • INTERVIEW

    멈추지 않고 성장하는 서현

    서현은 성장하고 있다. 예상 밖의 캐릭터에 도전하며 배우로서 연기 범위를 확장하고, 더 나은 삶을 위해 스스로에게 내린 과제를 성실히 수행한다. 흔들리지 않는 단단한 마음으로 서현은 성장하고 있다.

FAMILY SIT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