통합 검색

FASHION MORE+

보테가 베네타의 작은 지구

무르익은 밀라노의 밤, 보테가 베네타의 24 여름 컬렉션이 펼쳐졌다.

UpdatedOn September 26, 2023

3 / 10

 

이탈리안 럭셔리 패션 브랜드 보테가 베네타가 밀라노 패션위크에서 ‘여행’을 주제로 24 S/S 컬렉션을 선보였다. 인간과 자연에서 영감을 받아 역동적인 세계를 담아낸 이번 쇼는 크리에이티브 디렉터 마티유 블라지의 4번째 컬렉션이다.

쇼장에 들어서면 대륙과 대양을 담은 타일 위로 컬렉션이 펼쳐진다. 모델들은 그 위를 가로지르며 세계를 넘나드는 여행자가 된다. 심플한 보디 수트 수영복으로 시작한 쇼는 여유로운 분위기 속에 진행되었다. 이전 시즌에서 선보였던 옷을 벗어 오버사이즈 바스켓 우븐 백에 넣은 채 유유히 워킹하는 모델은 변화를 상징했다. 브랜드의 시그너처인 레더 소재는 여전히 건재했고, 생동하는 자연을 닮은 컬러 팔레트 속에 보다 자유로운 형태로 연출됐다. 태양의 색을 띤 원피스와 여러 나라의 신문이 소재가 된 풀라드 백이 어우러졌고, 민속 의상을 닮은 커다란 케이프 톱과 코트 아이템도 찾아볼 수 있었다. 어망을 연상케 하는 오버사이즈 인트레치아토 백, 공작 깃털 같은 프린지 디테일, 물고기 모양의 우드 핸들, 트로피컬 리프로 짜인 신발까지. 모든 것은 마티유 블라지가 이야기하는 ‘원초적인 세계의 자유로움’을 표현한다.

그가 상상하는 작은 지구를 정교한 기법으로 완성한 이번 쇼에는 배우 김다미가 참석해 자리를 빛냈다. 보테가 베네타의 24 S/S 쇼는 공식 웹 사이트를 통해 감상할 수 있다.

3 / 10
/upload/arena/article/202309/thumb/54547-522246-sample.jpg

 

<아레나옴므플러스>의 모든 기사의 사진과 텍스트는 상업적인 용도로 일부 혹은 전체를 무단 전재할 수 없습니다. 링크를 걸거나 SNS 퍼가기 버튼으로 공유해주세요.

KEYWORD

CREDIT INFO

Guest editor 유지원

디지털 매거진

MOST POPULAR

  • 1
    My Old Classic
  • 2
    K-카페 레이서
  • 3
    그릇의 늪
  • 4
    영광의 도둑
  • 5
    My Endless Blue

RELATED STORIES

  • FASHION

    My Endless Blue

    무수한 층의 색으로 일렁이는 파랑의 파란.

  • FASHION

    Slow down

    혼란한 빗소리에 뒤엉킨 우중충한 쾌락.

  • FASHION

    브루넬로 쿠치넬리 행사에 참석한 배우 안보현

    이태리 피렌체에서 성대하게 펼쳐진 브랜드의 디너 행사에 한국을 대표로 배우 안보현이 참석했다.

  • FASHION

    OLDIES BUT GOLDIES

    향수 어린 물건을 간직한 세대를 관통하는 골드 주얼리.

  • FASHION

    MISTY BLUE

    깊이를 가늠할 수 없는 고요한 블루.

MORE FROM ARENA

  • FASHION

    Freaky Preppy Boys

    너드라 불리는 우리 동네 괴짜들의 하루.

  • FASHION

    2 IN 1

    대립적인 매력이 하나의 완벽한 조화를 이룰 때.

  • LIFE

    기대 이상

  • FASHION

    여행이 끝난 후에

    숙소로 돌아온 여행의 밤, 온종일 모아둔 기념품을 백팩에서 쏟아냈다.

  • INTERVIEW

    김민재, “안주하지 않고 포기도 안 하고 그냥 꾸준히 하려 했어요”

    축구선수 김민재의 이탈리아 명품 브랜드 돌체앤가바나와 함께한 화보 및 인터뷰 미리보기

FAMILY SIT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