통합 검색

LIFE MORE+

강서경 작가 개인전, <강서경: 버들 북 꾀꼬리>

보테가 베네타의 후원을 통해 리움미술관에서 개최된다.

UpdatedOn September 08, 2023

3 / 10

 

이탈리안 럭셔리 패션 브랜드 보테가 베네타의 후원으로 강서경 작가의 개인전이 한남동 리움미술관에서 개최된다.

이번 전시의 제목 <버들 북 꾀꼬리>는 전통 가곡 이수대엽(二數大葉)의 <버들은>을 참조한 것으로 버드나무 사이를 날아다니는 꾀꼬리의 움직임과 소리가 마치 풍경으로 실을 짜는 듯한 모습이라는 선인들의 비유를 작가만의 시선으로 풀어냈다.

작가의 전시는 유기적으로 헤쳐 모인 각각의 작품들이 긴밀히 연결되고 상호작용하는 연대의 서사를 표현한다. 이를 통해 우리는 시각, 촉각, 청각 그리고 시•공간적 차원의 경험을 아우르는 작품을 경험할 수 있다.

3 / 10

 

보테가 베네타의 크리에이티브 디렉터인 마티유 블라지는 강서경 작가의 작품에 깊은 경의를 표하며, “보테가 베네타가 이런 훌륭한 현대미술 작가를 후원할 수 있게 되어 무척 기쁘고, 영광이다”며 소감을 전했다.

3 / 10

 

9월 5일 진행되었던 전시 오프닝 나이트에서는 공간적 서사와 사회 속 개인의 영역에 대한 탐구를 시각화한 퍼포먼스 ‘액티베이션(Activation)’가 선보여졌고, 방탄소년단 RM이 참석하여 자리를 빛냈다.

3 / 10

 

작가는 "이번 전시 <버들 북 꾀꼬리>는 풍경의 개념을 모든 방향에서 확장하고자 하는 시도이다. 수천, 수만 마리의 꾀꼬리가 드넓은 산이 펼쳐진 풍경 속을 함께 또 각자 날아다니는 상상을 해보았다."고 전시의 영감을 전했다.

보테가 베네타와 예술의 접점을 느낄 수 있는 해당 전시는 한남동 리움미술관에서 12월 31일까지 만나 볼 수 있다.

<강서경: 버들 북 꾀꼬리>

전시 장소: 서울 용산구 한남동 리움미술관
전시 기간: 2023.9.7-12.31

 

<아레나옴므플러스>의 모든 기사의 사진과 텍스트는 상업적인 용도로 일부 혹은 전체를 무단 전재할 수 없습니다. 링크를 걸거나 SNS 퍼가기 버튼으로 공유해주세요.

KEYWORD

CREDIT INFO

Guest editor 유지원

디지털 매거진

MOST POPULAR

  • 1
    파트너와 잘 지내는 법
  • 2
    책으로 즐기는 시계
  • 3
    태그호이어 X 원우
  • 4
    UNSTOPPABLE
  • 5
    열대야를 비추는 재즈

RELATED STORIES

  • LIFE

    각향각색 애프터 쉐이브

    면도 후 피부를 진정시키는 세련된 방법.

  • LIFE

    셀럽이 자주 출몰하는 유러피안 레스토랑 4

    세븐틴 민규의 흔적이 있는 파스타 맛집부터 고현정의 단골 레스토랑까지 모두 모아봤다.

  • LIFE

    Summer Fruity WHISKY

    여름이라 하여 위스키와 거리를 둘 필요는 없다. 여기 청량한 과일 향이 감도는 싱글 몰트위스키가 준비되어 있으니까.

  • LIFE

    델라온, 흙과 불로 빚은 도자기

    세라미스트 하정호는 흙과 불과 시간으로 도자기를 굽는다. 그가 세라믹 브랜드 ‘델라온’을 통해 하정호는 무엇을 말하고 싶을까? 흙을 만질 때 가장 행복한 사람으로 기억되고 싶다는 하정호 대표와 나눈 이야기.

  • LIFE

    혼자라도 괜찮아

    생각 정리가 필요할 때, 작업에 몰두해야 할 때, 혼자 오롯이 시간을 보낼 수 있는 1인 숙소 5곳.

MORE FROM ARENA

  • AGENDA

    삼인삼색

    서로 취향이 다른 세 남자가 이달 가장 주목해야 할 차를 시승했다. 의견이 분분하다.

  • FASHION

    클래식 헤어 스타일을 위한 도구들

    차분한 가을날, 클래식하고 단정한 헤어를 위한 도구들.

  • DESIGN

    Hand Over

  • FASHION

    TROPICAL MOOD

    여름을 흠뻑 머금은, 귀엽고 경쾌한 물건들.

  • INTERVIEW

    반 보 앞으로

    트렌드를 이끌어가는 전 세계 젠지와 밀레니얼에게 케이팝은 어떤 의미일까. 새로움의 대명사일까. 케이팝이라는 글로벌 현상은 어떻게 유지되고, 어떤 미래를 맞이하게 될까. 케이팝 산업을 이끌어가는 엔터테인먼트 대표, 작곡가, 비주얼 디렉터, 안무가, 보컬 트레이너, 홍보팀장을 만났다. 그들에게 케이팝의 현재와 미래, 팬들이 원하는 것을 물었다. 케이팝 산업을 통해 2020년대의 트렌드를 살펴본다.

FAMILY SIT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