통합 검색

FASHION MORE+

향기는 기억에 남아

아쿠아 디 파르마의 밀라노 부티크는 쇼핑의 거리 끝자리를 오랜 세월 지켜왔다. 여정의 마지막을 깊은 향으로 마무리할 수 있도록 말이다.

UpdatedOn April 24, 2023

/upload/arena/article/202304/thumb/53490-512717-sample.jpg

/upload/arena/article/202304/thumb/53490-512718-sample.jpg

전통 방식으로 제조하는 아란치아 스푸냐뚜라 EDT 리미티드 에디션.

부티크에서 찾은 향

오렌지 과즙을 손으로 짜내 지중해의 향을 그대로 옮긴 ‘아란치아 스푸냐뚜라’를 처음으로 조우했다. 국내에는 올 5월부터 그 얼굴을 공개할 예정. ‘아란치아 스푸냐뚜라’는 장인이 세라믹 보틀을 직접 다듬어 구워내고, 유약 칠을 더한 만큼 한정 수량만 출시된다. 국내에서 가장 사랑받는 ‘블루 메디떼라네오’ 라인은 부티크의 중심에 자리 잡고 있었다. 청량감 넘치는 블루 보틀에 담긴 ‘미르토’ 향수는 초여름에 가장 잘 어울리는 향이기도 하다. 꽃 내음이 일렁이는 이 시기에는 ‘아란치아’로 시작하고, 햇살이 내리쬐는 여름에는 ‘미르토’를, 바람이 선선해지는 때에는 ‘오스만투스’로 향하는 코스를 추천한다. ‘오스만투스’는 투명한 보틀과 블랙 라벨의 조화에서 느껴지듯 오스만투스 꽃의 깊고도 관능적인 향과 감귤류 향이 조화를 이뤄 특유의 분위기를 연출하기에 제격이다.

풍부하고 강렬한 향을 품은 오스만투스 EDP.

풍부하고 강렬한 향을 품은 오스만투스 EDP.

풍부하고 강렬한 향을 품은 오스만투스 EDP.

상큼한 과일 향이 특징인 미르토 디 파나레아 EDT.

상큼한 과일 향이 특징인 미르토 디 파나레아 EDT.

상큼한 과일 향이 특징인 미르토 디 파나레아 EDT.


크기 별로 완성된 기프트 박스 역시 장인의 손에서 탄생한 것.

크기 별로 완성된 기프트 박스 역시 장인의 손에서 탄생한 것.

크기 별로 완성된 기프트 박스 역시 장인의 손에서 탄생한 것.

장인의 손끝에서

아쿠아 디 파르마를 아우르는 단어를 찾자면 ‘진정성’이 아닐까. ‘파르마의 물’을 뜻하는 브랜드명의 어원에서 전해지듯 향의 원료가 되는 물부터 제품의 라벨과 패키지까지, 장인의 수작업을 거쳐 제품을 완성하기에 더욱 그러하다. 브랜드의 장인을 부티크에서 마주할 수 있었다. 아크릴 판에 붓으로 풀을 바르고, 종이를 그 위에 얹어 풀을 묻힌 후 한 부분씩 정성스레 붙여 패키지를 완성한다. 숙련된 장인의 손끝에서 탄생하는 제품은 놀랍도록 같은 모양새를 지니고 있었다.

파르마 지역의 장인이 직접 밀라노 부티크를 찾았다.

파르마 지역의 장인이 직접 밀라노 부티크를 찾았다.

파르마 지역의 장인이 직접 밀라노 부티크를 찾았다.

크기 별로 완성된 기프트 박스 역시 장인의 손에서 탄생한 것.

크기 별로 완성된 기프트 박스 역시 장인의 손에서 탄생한 것.

크기 별로 완성된 기프트 박스 역시 장인의 손에서 탄생한 것.

<아레나옴므플러스>의 모든 기사의 사진과 텍스트는 상업적인 용도로 일부 혹은 전체를 무단 전재할 수 없습니다. 링크를 걸거나 SNS 퍼가기 버튼으로 공유해주세요.

KEYWORD

CREDIT INFO

Editor 이아름
Cooperation 아쿠아 디 파르마
Photography 박선호

2023년 05월호

MOST POPULAR

  • 1
    시계 커스텀의 쟁점
  • 2
    아빠의 사진첩
  • 3
    POINT OF VIEW
  • 4
    Intensive Bomb
  • 5
    A little Madness in the Spring

RELATED STORIES

  • FASHION

    Enfant Terrible

    조각나고 부서진 동심을 품은 어른이들의 하루.

  • FASHION

    A little Madness in the Spring

    여러 감정을 흘려보내는 봄의 절정, 계절의 파편을 지닌 남자와 옷.

  • FASHION

    Hey, Baby girl!

    이토록 화창하고 매력적인 일상.

  • FASHION

    명작의 조건

    불가리 옥토 피니씨모는 내일의 고전이 될 수 있을까?

  • FASHION

    BE READY!

    다가올 여름을 위해 몸을 만들 시간.

MORE FROM ARENA

  • LIFE

    5 CITIES, 1 NIGHT

    서울, 도쿄, 파리, 시드니, LA의 사진가가 한밤에 카메라를 들었다. 팬데믹이 앗아간 여행과 밤의 여운을 담기 위해.

  • FASHION

    가을의 색채를 담은 패션 아이템

    색채의 온기가 필요한 11월, 차분하고 목가적인 네 가지 색을 모았다.

  • FASHION

    Surge of Adrenaline

    그 순간 가슴이 뜨겁게 타오르고, 정신은 명료해진다.

  • INTERVIEW

    한동희, “10년 뒤에는 지금보다 마음이 더 건강하고 단단했으면 좋겠어요.”

    배우 한동희의 <아레나> 2월호 화보 및 인터뷰 미리보기

  • AGENDA

    권오상의 자동차

    동대문디자인플라자에 잠시 문을 열었던 ‘재규어 XJ 레어 디자인 스튜디오’에 권오상의 ‘뉴 스트럭쳐 11’이 전시됐다.

FAMILY SIT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