통합 검색

FASHION MORE+

Man in Woman

2023 F/W 여성 패션위크 기간에 포착한 인상적인 남성복.

UpdatedOn March 23, 2023

/upload/arena/article/202303/thumb/53282-511068-sample.jpg
  • MM6 Maison Margiela

    MM6 메종 마르지엘라는 서로 다른 재질, 가공 방식의 소재들을 익숙한 듯 전혀 새로운 방식으로 조합해서 의복, 소재, 실루엣에 대한 선입견을 깼다. 데님 재킷 위에 블레이저, 후드 집업 위에 코트나 재킷을 겹쳐 입는 등 익숙한 옷들의 다양한 레이어링이 돋보였던 컬렉션은 사실 일종의 트릭이었다. 예를 들어 캐멀 울 그레이트 코트에 탈착 가능한 후드 스카프를 부착해 마치 레이어링한 것처럼 보이게 하고, 데님 팬츠의 허릿단 안쪽에는 복서 쇼츠가 슬쩍 드러나게 한 것처럼 허리 밴드를 부착했다. 가죽 블레이저 소매 끝에 데님 재킷 소매를 연결하기도 했다.

  • Miumiu

    미우치아 프라다만의 클래식하고 고전적인 품위가 가득한 이번 시즌 미우미우 컬렉션은 보는 것의 본능적인 과정과 관찰이라는 행위가 대상을 바라보는 초점을 어떻게 변화시킬 수 있는지 집중했다. 본다는 것은 안과 밖의 개념에도 영향을 미쳤다. 투명한 시폰 스커트는 이너를 훤히 드러냈고, 스타킹을 밖으로 보이게도 했다. 한정적으로 등장하는 남성 룩은 니트 트윈 세트에 박서 쇼츠를 드러낸 로라이즈 스트레이트 팬츠, 후디 재킷을 레이어링한 코트와 레깅스, 몽크 스트랩 슈즈, 왁스 보머와 재킷 셋업 등으로 여성 룩과 동일하면서도 사뭇 다른 뉘앙스를 그려냈다.

/upload/arena/article/202303/thumb/53282-511069-sample.jpg
  • Valentino

    모든 룩엔 바짝 맨 블랙 타이를 매치했다. 남성과 여성 모두의 셔츠를 비롯하여 드레스, 가운, 느슨한 스웨터 등 일상적인 옷차림까지. 발렌티노 2023 F/W 컬렉션에서 본래의 격식을 갖춘 복장을 의미하는 코드인 ‘블랙 타이’는 오히려 규칙을 유희하고 자유롭게 하는 비유적인 표현으로 사용되었다. 남성복은 대체로 날카로운 재킷이나 코트 룩을 선보였는데, 허벅지가 훤히 드러나는 짧은 쇼츠, 첼시 부츠, 크리퍼, 피어싱, 깃털 장식 등을 통해 현대적이면서도 펑크적으로 재해석했다.

  • Ferragamo

    크리에이티브 디렉터 맥시밀리언 데이비스의 첫 번째 페라가모 컬렉션. 그는 환희로 가득한 1950년대, 할리우드로 돌아가 찬란했던 그 시절의 화려한 카리스마를 현대적으로 표현했다. 날카롭게 재단된 수트, 견고한 가죽 셋업에 루초 폰타나의 작품에서 차용한 예리하고 선명한 색상의 디테일을 섬광처럼 보이게 했다. 금속 느낌으로 코팅한 데님 팬츠, 흰색 탱크톱, 토 부분의 브로그를 강조한 슈즈 등은 고전적이고 마초적인 할리우드 배우 그 자체. 모든 룩이 페라가모의 새 시대를 암시하는 주요 장면들이었다.

<아레나옴므플러스>의 모든 기사의 사진과 텍스트는 상업적인 용도로 일부 혹은 전체를 무단 전재할 수 없습니다. 링크를 걸거나 SNS 퍼가기 버튼으로 공유해주세요.

KEYWORD

CREDIT INFO

Editor 최태경

2023년 04월호

MOST POPULAR

  • 1
    <아레나> 7월호 커버를 장식한 수영선수 황선우
  • 2
    영광의 도둑
  • 3
    My Endless Blue
  • 4
    IN TIME
  • 5
    어디서 하세요?

RELATED STORIES

  • FASHION

    가민의 진심

    가민이 창립 35주년을 맞이해 전 세계에 있는 기자와 인플루언서를 자신들의 시작이자 심장인 캔자스시티로 초대했다. 단순히 축하하기 위한 무대가 아닌 가민이 걸어온 발자취를 따라가는 여정이었다.

  • FASHION

    트러블 케어를 함께할 수 있는 수분 크림 4

    트러블 케어 후엔 반드시 보습제를 충분히 발라줘야 한다.

  • FASHION

    Sun-Kissed Breeze

    완연한 초여름의 향취가 살갗에 스치는 햇살 아래서 만난 세븐틴 정한과 아쿠아 디 파르마.

  • FASHION

    SUMMERTIME IN GUCCI

    박물관에서 벌어진 구찌 2025 봄-여름 남성 컬렉션.

  • FASHION

    My Endless Blue

    무수한 층의 색으로 일렁이는 파랑의 파란.

MORE FROM ARENA

  • CAR

    SLEEK SIDE VIEW

    둘보다 더. 가족이 함께 타는 쿠페에 관하여.

  • VIDEO

    발렌시아가 x 유아인

  • FASHION

    모두를 위한 패션

    모든 의류가 자신의 의미를 다할 수 있도록, 쓰임을 다하는 지속 가능한 패션문화를 소개하고 있는 애프터어스. 친환경도 충분히 멋지고 힙할 수 있음을 이야기하는 브랜드다.

  • FASHION

    Nomad

    막연한 기억 한 편을 꺼내거나, 지극히 낯선 여정으로 이끄는 향수 넷.

  • LIFE

    청량감을 챙긴 흑맥주 4

    게임 후에 마시는 흑맥주의 쾌감, 경험한 사람만 안다.

FAMILY SIT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