통합 검색

LIFE MORE+

겨울에 흐르는 음악 8

코끝 시린 계절이 오면 어떤 음악을 들을까? 아티스트가 추천하는 겨울을 알리는 음악들.

UpdatedOn November 11, 2022

/upload/arena/article/202211/thumb/52376-502039-sample.jpg

Chet Baker - I’ve Never Been In Love Before

Chet Baker - I’ve Never Been In Love Before

사랑하는 쳇 베이커의 노래 중 겨울에 유독 많이 듣는 애정하는 노래다. 다가올 봄을 떠올리며 이 노래를 듣고 부르던, 그렇게 사랑을 꿈꾸던 나날들이 이 노래 속에 가득하다. 휘리릭 목도리 하나 두르고서 따뜻한 커피 한 잔과 함께 길을 거닐며 들어보시길.


이소라 - Track 8

이소라 - Track 8

지나간 것에 대한 노래. 처음 이 노래를 들었을 때 느꼈던 쓸쓸함과 덤덤함. 그래서인지 더 춥고 아프게 느껴졌다. ‘꼭 그래야 할 일이었을까, 꼭 떠나야 할 일이었을까.’ 시간이 갈수록 쌓여가는 질문들, 답은 없지만, 후회는 하지 않기를 바라며
WORDS 콜드(뮤지션)


KID FRESINO – Coincidence

KID FRESINO – Coincidence

뮤직비디오를 보면 눈이 수북해 단번에 이 노래가 떠오른다. 키드 프레시노는 일본 힙합을 좋아한다면 다 알 만한 선수 중의 선수. 그의 랩은 만화를 듣는 듯한 느낌을 준다. 키드는 래퍼 그룹 플래시백스(Fla$hBackS)의 일원이기도 하다. 노래를 들으면 플래시백스 멤버인 JJJ와의 작업을 위해 떠난 첫 도쿄가 생각난다. 일본 자유 여행 비자도 풀린다고 하니, 겨울의 도쿄를 느끼고 싶다면 이 노래를!
WORDS 어글리 덕(뮤지션, DJ)


성시경 - 희재

성시경 - 희재

학창 시절부터 너무 좋아하는 노래다. 활기찬 봄이나 여름보다는 찬 바람이 불기 시작하면 ‘희재’의 도입부가 저절로 떠오른다. 추워지는 날씨에 잘 어울리는 곡. 너무 좋아해서 내 컬러링이기도 하다!
WORDS 여연희(모델)


Michael Buble - It’s Beginning to Look a Lot Like Christmas

Michael Buble - It’s Beginning to Look a Lot Like Christmas

겨울이면 빼놓을 수 없는 재즈, 그중에서도 마이클 부블레의 <Christmas> 앨범 1번 트랙이다. 듣기만 해도 따뜻하고 경쾌한 음악이 겨울이 왔음을 알리며 마음을 설레게 한다. 겨우내 크리스마스처럼 지내는 나에겐 이만한 겨울 앨범이 없다고 생각한다.
WORDS 박문치(뮤지션, 작곡가)


Khai - Do You Go Up

Khai - Do You Go Up

이 곡 전반에 흐르는 메인 신시사이저를 좋아한다. 신시사이저 사운드는 마치 한겨울에 내리는 함박눈 같다. 눈 내리는 겨울에 들으면 더 좋을 것 같다.
WORDS 적재(뮤지션)


박효신 - 눈의 꽃

박효신 - 눈의 꽃

제목부터 ‘겨울 겨울’하다. 이 노래를 들으면 고3 미대 입시 시험장 가는 길, 차에서 듣던 순간이 선명하게 떠오른다.
WORDS 김충재(아티스트)


Edith Piaf - Hymn to Love

Edith Piaf - Hymn to Love

나에게 추억이 있는 노래이자, 자주 듣는 곡이다. 에디트 피아프가 떨리듯 천천히 깊게 불러내는 멜로디와 그를 감싸는 현악기의 조화가 춥지만, 따뜻한 감정이 공존하는 겨울과 정말 잘 어울린다.
WORDS 카더가든(뮤지션)

<아레나옴므플러스>의 모든 기사의 사진과 텍스트는 상업적인 용도로 일부 혹은 전체를 무단 전재할 수 없습니다. 링크를 걸거나 SNS 퍼가기 버튼으로 공유해주세요.

KEYWORD

CREDIT INFO

Guest Editor 김나현
Photography 강진규

2022년 11월호

MOST POPULAR

  • 1
    배우 이영애가 들려주는 평소의 생각들(feat. 취미, 고민, 작품 그리고 돈까스)
  • 2
    인스타그램 매거진 시대
  • 3
    라면 러버 모여라
  • 4
    Beyond The World
  • 5
    <아레나> 5월호 커버를 장식한 배우 송중기

RELATED STORIES

  • LIFE

    봄의 공기청정기

    미세먼지가 걱정스러운 계절이라 모아본 오늘날의 공기청정기 4종.

  • LIFE

    꽃구경도 식후경

    눈과 입 모두 즐거운 식도락 봄나들이.

  • LIFE

    스타와 메가

    1위와 2위. 스타벅스와 메가커피는 오늘날 한국인이 가장 많이 이용하는 커피 프랜차이즈다. 하지만 두 카페는 거의 모든 면에서 다르다. 어떤 점이 스타벅스를 혹은 메가커피를 찾게 할까?

  • LIFE

    가구 보러 왔습니다

    나 혼자 사는 1인 가구라면 지금 소개하는 5곳을 저장해둘 것.

  • LIFE

    코로나 때 어떻게 하셨어요?

    비대면과 거리두기의 코로나 시대가 불과 몇 년 전이다. 많은 이별과 폐업과 변화를 만들어낸 이 병의 특징 중 하나는 극단적으로 낮은 20대 발병률과 사망률이었다. 즉 20대는 한창 나이에 마스크를 끼고 시작도 하지 않은 밤의 술자리를 빠져나와야 했다. 이 시대 젊은이들의 섹스는 어땠을까? 더했을까 덜했을까?

MORE FROM ARENA

  • CAR

    디자인vs디자인

    폴스타2는 완성도 높은 디자인을 자랑한다. 신형 니로의 자랑도 디자인이다. 완전히 달라졌다.

  • FASHION

    여름맞이 보디 케어

    청량하고 쾌적한 여름맞이를 위한 보디 케어 백서.

  • FASHION

    투박한 부츠를 신는 날

    투박한 부츠를 누릴 수 있는 찰나의 계절이 지나고 있다.

  • FASHION

    Buy Now

    사는 것에 대한 망설임 혹은 후회가 반복된다면 <아레나>가 선별한 ‘쇼핑 리스트 12’가 올바른 길잡이가 되어줄 거다.

  • FASHION

    WELCOME BACK

    흘려보내는 여름의 잔상, 나긋한 가을을 마주한 배리의 안락하고도 우아한 컬렉션.

FAMILY SIT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