통합 검색

FASHION MORE+

이리도 멋진 블랙 레더 아이템

유연하고도 견고한 블랙 레더의 멋.

UpdatedOn November 06, 2022

/upload/arena/article/202211/thumb/52329-501340-sample.jpg

레더 오버올·스퀘어 토 부츠 모두 가격미정 프라다, 고글 스타일 선글라스 32만원 버버리 by 에실로룩소티카 제품.

/upload/arena/article/202211/thumb/52329-501341-sample.jpg

더블브레스트 재킷·시폰 소재 톱·와이드 팬츠 모두 가격미정 발렌티노, 락스터드 네크리스 가격미정 발렌티노 가라바니 제품.

/upload/arena/article/202211/thumb/52329-501342-sample.jpg

더블 버튼 재킷·팬츠 모두 가격미정 보테가 베네타, 첼시 부츠 가격미정 에르메스, 실버 네크리스 가격미정 생 로랑 by 안토니 바카렐로 제품.

3 / 10
/upload/arena/article/202211/thumb/52329-501339-sample.jpg

램스킨 소재 재킷·터틀넥 스웨터·타이 네크리스·메탈 버클 벨트 모두 가격미정 셀린느 옴므 by 에디 슬리먼, 레더 팬츠 4백68만원 구찌, 선글라스 49만9천원 프라다 by 에실로룩소티카 제품.

램스킨 소재 재킷·터틀넥 스웨터·타이 네크리스·메탈 버클 벨트 모두 가격미정 셀린느 옴므 by 에디 슬리먼, 레더 팬츠 4백68만원 구찌, 선글라스 49만9천원 프라다 by 에실로룩소티카 제품.

3 / 10
/upload/arena/article/202211/thumb/52329-501338-sample.jpg

과장된 실루엣의 레더 코트 가격미정 돌체앤가바나, 포플린 셔츠 81만9천원·레더 타이 67만9천원 모두 구찌

과장된 실루엣의 레더 코트 가격미정 돌체앤가바나, 포플린 셔츠 81만9천원·레더 타이 67만9천원 모두 구찌

/upload/arena/article/202211/thumb/52329-501344-sample.jpg

선글라스 49만9천원 프라다 by 에실로룩소티카 제품.

/upload/arena/article/202211/thumb/52329-501343-sample.jpg

페이턴트 레더 팬츠·앵클부츠·기다란 클러치백 모두 가격미정 생 로랑 by 안토니 바카렐로 제품.

<아레나옴므플러스>의 모든 기사의 사진과 텍스트는 상업적인 용도로 일부 혹은 전체를 무단 전재할 수 없습니다. 링크를 걸거나 SNS 퍼가기 버튼으로 공유해주세요.

KEYWORD

CREDIT INFO

Editor 이다솔
Photography 김참
Model 조성식
Hair&Make-up 이은혜
Assistant 전지예

2022년 11월호

MOST POPULAR

  • 1
    맥스러움, 롯스러움
  • 2
    The Laboratory
  • 3
    정한, 독보적인 분위기가 돋보이는 <아레나 옴므 플러스> 디지털 커버 공개
  • 4
    대너와 함께, 데니안
  • 5
    위대한 지휘

RELATED STORIES

  • FASHION

    My Endless Blue

    무수한 층의 색으로 일렁이는 파랑의 파란.

  • FASHION

    Slow down

    혼란한 빗소리에 뒤엉킨 우중충한 쾌락.

  • FASHION

    브루넬로 쿠치넬리 행사에 참석한 배우 안보현

    이태리 피렌체에서 성대하게 펼쳐진 브랜드의 디너 행사에 한국을 대표로 배우 안보현이 참석했다.

  • FASHION

    OLDIES BUT GOLDIES

    향수 어린 물건을 간직한 세대를 관통하는 골드 주얼리.

  • FASHION

    MISTY BLUE

    깊이를 가늠할 수 없는 고요한 블루.

MORE FROM ARENA

  • FASHION

    TROPICAL VIBE

    유쾌하고 이국적인 여름의 상징들.

  • LIFE

    키이우에서 온 회신 #1

    기사를 작성하는 2022년 5월 15일, 우크라이나 서부 군사시설에 가해진 미사일 폭격 뉴스를 읽었다. 전쟁은 계속되고 있다. 우크라이나 사람들을 지지하고 싶었다. 글을 쓰고 사진을 찍는 나와 같은 사람들을 돕고 싶었다. 그리하여 키이우 시민과 10문10답 인터뷰를 진행했다 . 일상에 대해, 달라진 것들에 대해, 그리고 키이우에 대해 물었다. 전쟁터에 남은 자들의 사명 같은 회신이 전쟁 개전 72일째에 도착했다.

  • LIFE

    막다른 곳으로 향하는 혐오

    세차고 거세게 아래로, 가장자리로 혐오가 밀려든다. 놀라운 건 1020 젊은 세대가 빠르게 우경화되어가고 있다는 사실이다. 여성 혐오부터 아이 혐오, 노인 혐오, 빈민 혐오, 조선족 혐오, 그리고 트랜스젠더 혐오에 이르기까지. 최근 세 명의 트랜스젠더가 세상을 떠났다. 청년들은 왜 더 이상 연대를 말하지 않고 약자와 소수자, 경계에 선 이들을 미워하게 된 걸까. 기득권에 저항하며 같이 살 둥지를 넓히는 대신, 남의 알을 떨어뜨리려는 뻐꾸기처럼 약자끼리 스파링하고 있는 걸까. 왜 인권운동을 ‘밥그릇 싸움’으로 치환하나. 김보명 연구자가 낮은 곳으로 향하는 혐오의 연쇄를 파헤치며, 세상의 경계에 선 모든 이들에게 글을 부쳤다.

  • LIFE

    도미토리와 체인 호텔 사이

    여행자의 천국, 방콕의 숙박 트렌드가 콘셉추얼 호텔로 바뀌고 있다.

  • FASHION

    Colorful Man

    올봄, 잔잔한 색에 의지해 호기로워지기로 했다.

FAMILY SIT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