통합 검색

INTERVIEW MORE+

김혜은, “자신을 깨부수는 역할에 도전해”

배우 김혜은의 고혹적인 매력의 화보와 인터뷰 미리보기

UpdatedOn October 21, 2022

3 / 10

 

배우 김혜은의 패션 화보가 공개됐다. 클래식 포트레이트 콘셉트로 진행된 화보에서 김혜은은 고혹적인 매력을 드러내며 화보의 완성도를 높였다. 또한 김혜은은 서정적인 분위기와 매혹적인 모습, 다부진 모습 등 다채로운 분위기도 연출하며 사진에서도 뛰어난 연기력을 보여주었다.

촬영 후 이어진 인터뷰에서는 드라마 <스물다섯 스물하나> 양찬미 역할 비하인드 스토리를 전했다. “양찬미는 무뚝뚝하지만 속마음은 따뜻한 ‘츤데레’ 선생님이거든요. 정이 느껴지는 모습을 표현하기 위해 고민했죠.”

끊임없이 새로운 역할에 도전하는 배우로서 언제 자유로움을 느끼냐는 질문에는 “도전밖에 없는 것 같아요. 제 자신을 깨부수는 도전을 해야 실패를 하든 성공을 하든 할 거 아니에요. 실패도 감내하겠다는 마음가짐으로 도전하기에 제 작품 중에는 실패한 것도 있고, 본의 아니게 칭찬받은 작품도 있어요. 앞으로도 그럴 것 같아요.”라고 답했다.

한편, 김혜은은 디즈니+의 오리지널 시리즈 <변론을 시작하겠습니다>의 오하란 역으로 변신, 강렬한 활약을 펼치고 있다. 배우 김혜은의 화보와 인터뷰는 <아레나 옴므 플러스> 11월호에서 만날 수 있다.

<아레나옴므플러스>의 모든 기사의 사진과 텍스트는 상업적인 용도로 일부 혹은 전체를 무단 전재할 수 없습니다. 링크를 걸거나 SNS 퍼가기 버튼으로 공유해주세요.

KEYWORD

CREDIT INFO

디지털 매거진

MOST POPULAR

  • 1
    갤럭시 쓰는 남자는 별로?
  • 2
    서울 근교 불한증막 4
  • 3
    OVER THINKING
  • 4
    PHOTO BOOTH
  • 5
    명절 후, 느끼한 속을 달랠 매운 음식 맛집 4

RELATED STORIES

  • INTERVIEW

    세븐틴 민규, "힘든 시간이 끝나고 무대에 섰을 때의 희열은 몇 배로 더 커요."

    세븐틴 민규의 <아레나> 3월호 커버 미리보기

  • INTERVIEW

    옐로우 카페의 비하인드 스토리

    아쿠아 디 파르마의 아시아 최초 부티크 카페가 새 단장을 마쳤다. ‘옐로우 카페’라는 이름으로 대시 태어난 이 공간의 제작 비하인드를 아쿠아 디 파르마의 CEO와 건축가에게 직접 물었다.

  • INTERVIEW

    THE WORLD SHE MAKES

    자주적으로 음악 장르를 개척하는 앨리스 롱위 가오, 그녀만의 키치한 렌즈로 바라본 세계.

  • INTERVIEW

    남극까지의 한 걸음

    아시아 여성 최초로 보급 없이 남극점을 밟으며 김영미(노스페이스 애슬리트팀 소속)는 한국 등반사에 한 번 더 이름을 올렸다. 막상 김영미는 그런 건 중요한 게 아니라고 했다. 그녀에게 중요한 건 따로 있었다.

  • INTERVIEW

    태용의 탄생

    녹슨 대문 집 학생에서 NCT 리더로, 솔로 아티스트 태용이자 로에베의 앰배서더가 된 태용으로. 다른 사람을 기쁘게 해줄 때 기쁨을 느끼는 성숙한 남자로. 태용이라는 아티스트가 태어난 과정을 들었다.

MORE FROM ARENA

  • LIFE

    A Bite

    한 번 물면 남길 수 없는, 제로웨이스트 클렌징을 위한 비누 9

  • AGENDA

    4가지 기술

  • LIFE

    타투 하나 쯤은 있어야지!

    여름에 더욱 빛나는 네 명의 타투 아이콘.

  • LIFE

    Technical Shaving

    틀을 벗어난 요즘 면도기.

  • INTERVIEW

    배우의 영역

    배우는 상상을 해야 한다. 실제 인물을 연기하더라도 그 인물의 생각을 완전히 알 수는 없기에 결국에는 상상으로 채워야 한다. 그게 배우의 영역이라고 이희준이 말했다.

FAMILY SIT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