통합 검색

FASHION MORE+

아디다스 시대

전에 없이 흥미로워진 아디다스가 런웨이를 누빈다.

UpdatedOn May 02, 2022

/upload/arena/article/202204/thumb/50866-486517-sample.jpg

개인적인 취향을 떠나서 이제껏 아디다스를 미니멀과 레트로, 미래보다는 과거의 관점으로 바라봤던 게 사실이다. 별종 같은 이지부스트를 제외하면 운동화다운 운동화를 선보이는 아디다스에는 익숙한 낭만이 느껴지니까. 매 시즌 이채로운 신발들이 쏟아져 나오지만 이렇다 할 키워드가 없이 흘러가던 요즘의 런웨이에서 뜻밖에도 아디다스가 눈에 띄었다. 물론, 밀라노 패션위크로 돌아온 구찌의 익스퀴짓 구찌(Exquisite Gucci) 컬렉션의 영향도 지대하다.

알레산드로 미켈레가 새롭게 디자인한 아디다스 가젤, 헤드기어부터 아이템 곳곳에 적극적으로 활용한 아디다스 삼선 시그너처와 트레포일 심벌, 아디다스의 트랙 수트를 재해석한 셋업 수트까지 영민하지 않은 구석이 없었다. 아디다스의 클래식한 레드와 블랙 가젤은 코페르니 쇼에서도 볼 수 있었다.

보터 컬렉션은 아디다스 축구화와 협업해 독특하고 새로운 더비를 만들었다. 스택 더비 사커 클리츠는 더비 슈즈에 아디다스 프레데터 엣지를 얹은 형태로 앞에서 보나, 옆에서 보나 흥미를 돋우는 디자인. 크레이그 그린은 컬렉션 테마와 유기적으로 연결된 초현실적인 컬래버레이션 부츠와 스니커즈를 런웨이에 올렸다. 펌프가 연결된 라텍스 에어 부츠, 신발끈 대신 볼트로 조여 신는 실험적인 스탠 스미스가 다채로운 색상으로 재구성됐다. 이 정도면 가히 열풍이라고 할 만하다. 지금 가장 흥미로운 지점에 있는 아디다스는 다가올 트렌드를 위해서 분명히 기억해야 할 이름.

3 / 10

 

<아레나옴므플러스>의 모든 기사의 사진과 텍스트는 상업적인 용도로 일부 혹은 전체를 무단 전재할 수 없습니다. 링크를 걸거나 SNS 퍼가기 버튼으로 공유해주세요.

KEYWORD

CREDIT INFO

Editor 이상
Photography ©Showbit

2022년 05월호

MOST POPULAR

  • 1
    절대적 시간
  • 2
    (아직은) 책이 할 수 있는 것
  • 3
    페스티벌 분위기에 흠뻑 젖게 할 패션 아이템
  • 4
    <아레나> 8월호 커버를 장식한 세븐틴 원우
  • 5
    델라온, 흙과 불로 빚은 도자기

RELATED STORIES

  • FASHION

    Summer, not Summer

    한여름 스윔 쇼츠와 때 이른 가을이 충돌하는 분방한 조화.

  • FASHION

    UNSTOPPABLE

    식을 새 없는 열기 가득한 도시가 지겨운 스케이트보드 위 소년들.

  • FASHION

    NOCTURNAL CREATURE

    여름의 맹렬한 열기가 잔뜩 내려앉은 밤에서야 비로소 시작된 하루.

  • FASHION

    40년의 진보

    위블로 스퀘어 뱅이 어떻게 오늘의 모습이 되었는지에 대하여.

  • FASHION

    맥퀸 2024 가을 겨울 캠페인

    알렉산더 맥퀸이 크리에이티브 디렉터 션 맥기르와 함께한 AW24 컬렉션을 공개했다.

MORE FROM ARENA

  • FILM

    채령이 믿지에게 전하는 심쿵 고백 (feat. 손글씨)

  • FASHION

    여행이 끝난 후에

    숙소로 돌아온 여행의 밤, 온종일 모아둔 기념품을 백팩에서 쏟아냈다.

  • FASHION

    THE RIVER

    새하얀 화이트 룩을 입고 한강에서 보낸 하루.

  • AGENDA

    삼인삼색

    서로 취향이 다른 세 남자가 이달 가장 주목해야 할 차를 시승했다. 의견이 분분하다.

  • LIFE

    이탈리아 건축가가 설계한 오두막 Mountain Refugee

    다시 숲으로, 흙으로 돌아갈 계절이다. 작은 텃밭을 일궈도 좋고, 산을 관망해도, 강물의 윤슬을 보기만 해도 좋은 곳. 그곳에 작은 쉼터를 꾸린다. 집은 아니지만 집보다 안락한 곳. 오두막이든 농막이든 그 무엇이든 자연을 훼손하지 않는 작고 단단한 집이면 된다. 전 세계 숲속에 자리 잡은 작은 집들을 찾았다.

FAMILY SIT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