통합 검색

LIFE MORE+

봄바람은 미술관을 타고

알고 보면 재미있는 전시 3곳을 소개합니다.

UpdatedOn April 18, 2022

3 / 10
일민 미술관

일민 미술관

  • 일민 미술관일민 미술관
  • 일민 미술관일민 미술관
  • 일민 미술관일민 미술관
  • 일민 미술관일민 미술관

 언커머셜 (UNCOMMERCLAL): 한국 상업사진, 1984년 이후> │ 일민 미술관 

@ilminmuseumofart

한국 대중문화와 함께 사진 산업은 빠르게 성장해왔다. <언커머셜 (UNCOMMERCLAL): 한국 상업사진, 1984년 이후>을 둘러보면 잠깐이나마 그 시대로 돌아간 기분을 느낄 수 있다. 서울의 글로벌한 패션을 소개하던 <월간 멋>을 시작으로 누구나 한 번쯤 들어본 적 있는 29명의 사진작가의 작품을 담았다. 필름을 사용하던 아날로그 시절부터 디지털 사진으로 넘어오기까지 역사의 흐름에 맞춰 시대별 사진을 보는 재미가 쏠쏠하다. 유명 매체에 이름 꽤나 알린 작가의 사진이 전시되어 있으니 패션을 좋아하는 사람이라면 꼭 한번 가보는 것을 추천한다. 이번 전시는 동아일보 옛 사옥 건물을 리모델링 한 일민 미술관에서 전시한다. 역사적인 건물에서 우리나라의 상업사진의 역사를 둘러볼 수 있어 뜻깊은 전시가 될 것이다.

주소 서울 종로구 세종대로 152
기간 4월 8일~ 6월 26일
시간 11:00~19:00
         18:30분까지 입장가능
         (매주 월요일 정기 휴무)

3 / 10
서울 시립 미술관

서울 시립 미술관

  • 서울 시립 미술관서울 시립 미술관
  • 서울 시립 미술관서울 시립 미술관
  • 서울 시립 미술관서울 시립 미술관
  • 권진규기념사업회 사진권진규기념사업회 사진

 권진규 탄생 100주년 기념 노실의 천사 │ 서울 시립 미술관 

@seoulmuseumofart

33년 전 한국 근대 미술의 거장은 스스로 목숨을 거두었다. 조각가 권진규의 이야기다. 그의 유족은 그의 작품을 많은 사람이 접하길 바라는 마음으로 141점의 작품을 기증했다. 총 240여 점의 작품을 감상할 수 있는 이번 전시는 권진규의 탄생 100주기를 기리기 위한 자리다. 투박하지만 정성스레 빗은 그의 작품 속 인물은 어딘가 사연 있는 표정이나 몸짓을 하고 있다. 그중 ‘도모’는 일본 유학시절 열렬히 사랑한 여성을 모델로 한 작품이다. 가만히 보고 있으면 그녀를 얼마나 사랑했는지 몸소 느껴볼 수 있을 정도다. 그의 작품에 대해 더 알고 싶다면, 최근 출판한 ‘권진규’ 평전을 미리 보고 가길 권한다.

주소 서울 중구 덕수궁길 61 서울시립미술관
기간 3월 24일 ~ 5월 22일
시간 평일 10:00 ~ 20:00
         주말 10:00 ~ 18:00 11~2월
         주말 10:00 ~ 19:00 3~10월
         월요일 휴무 1월 1일 휴관

3 / 10
국립 현대 미술관

국립 현대 미술관

  • 국립 현대 미술관국립 현대 미술관
  • 국립 현대 미술관국립 현대 미술관
  • 국립 현대 미술관국립 현대 미술관
  • 국립 현대 미술관국립 현대 미술관

 나 너의 기억 │ 국립현대미술관(서울) 

@mmcakorea

우리가 살아오고 있는 지금을 미래 세대는 어떻게 기억할까? 13인의 예술가가 ‘나 너의 기억’, ‘지금 여기’, ‘그때 그곳’ 3개의 파트로 나누어 기억에 대한 물음을 던진다. 그중 양정욱 작가의 <피곤은 언제나 꿈과 함께>는 불규칙하게 회전하는 나뭇조각 사이로 새어 나오는 빛과 그림자로 공간을 채워 나가는 방식이 보는 이로 하여금 계속 머무르고 싶게 만든다. 그 밖에도 앤디 워홀의 <수면>을 포함한 각 13개의 작품은 작가의 기억을 다양한 형태로 풀어내 메시지를 담고 있다. 유심히 그 의미를 사색하면서 시간을 보내는 것도 이번 전시에 의미를 더한다. 자세한 내용을 들어보고 싶으면, ‘국립 현대 미술관’ 홈페이지에 들어가 도슨트 가이드를 확인해 보자. 몰랐던 사실에 고개가 끄덕여질 거다.

주소 서울 종로구 삼청로 30
기간 4월 8일 ~ 8월 7일
시간 10:00~ 18:00 (수요일 21시까지 운영)

<아레나옴므플러스>의 모든 기사의 사진과 텍스트는 상업적인 용도로 일부 혹은 전체를 무단 전재할 수 없습니다. 링크를 걸거나 SNS 퍼가기 버튼으로 공유해주세요.

KEYWORD

CREDIT INFO

GUEST EDITOR 서형규

디지털 매거진

MOST POPULAR

  • 1
    연우, “슴슴하지만 밍밍하지 않은, 이 모습 그대로이고 싶어요.”
  • 2
    빈티지 쇼핑의 지름길
  • 3
    Green and Green
  • 4
    CUT&SEW
  • 5
    <아레나> 6월호 커버를 장식한 배우 손석구

RELATED STORIES

  • LIFE

    나의 카메라 이야기

    사진가들이 사적으로 꼭 챙기는 카메라에는 그럴만한 이유가 있다.

  • LIFE

    MZ세대들이 즐겨 찾는 해외 카페 4

    MZ세대들이 간다는 힙한 카페를 소개한다.

  • LIFE

    초여름엔 버블버블

    샴페인과 함께 광합성 할 수 있는 찰나를 놓치지 말 것.

  • LIFE

    퇴근 후 한잔 서울 야장

    야장 가기 딱 좋을 날씨네.

  • LIFE

    Green and Green

    광활한 자연에서 마주한 찬란한 순간. ‘매나테크 트루헬스 마스터 챌린지 시즌 18’을 통해 눈부신 챕터를 맞이한 퍼펙트 바디 4인을 <아레나 옴므 플러스> 페이지에 기록하다.

MORE FROM ARENA

  • FASHION

    성훈과 티쏘 PRX

    자유와 낭만이 가득했던 그 시절, 찬란했던 디스코 바이브를 고스란히 재현하며 되돌아온 티쏘 PRX, 그리고 성훈의 빛나는 밤.

  • ARTICLE

    CLASSIC MATCH

    우아하고 건강한 그 시절의 테니스 스타일.

  • INTERVIEW

    안보현 'MAN FROM EARTH' 화보 미리보기

    안보현, 강렬하고 와일드한 화보와 진솔한 인터뷰 공개. “거짓말을 못한다. 진짜니까. 난 그냥 사람다운 사람이고 싶다.”

  • LIFE

    SUPERNOVA

    지난 10년간 스포츠계의 아이콘은 리오넬 메시, 르브론 제임스, 마이클 펠프스 등이었다. 2020년대의 히어로는 누구일까?

  • ARTICLE

    좋은 옷의 기준

    남성복 바이어와 디자이너들이 생각하는 좋은 옷이란 어떤 걸까? 매장에서 지갑을 열기 전, 그들이 말하는 좋은 옷의 기준에 대해 들어볼 필요가 있다.

FAMILY SIT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