통합 검색

INTERVIEW MORE+

LG 틔운과 함께하는 2021 에이어워즈 미리보기

이병헌, 이지아, 박해수, 황소윤, 한준희, 팀 포지티브 제로, LG 틔운과 함께하는 2021 에이어워즈 수상자 공개

UpdatedOn November 15, 2021

3 / 10

 


제16회 에이어워즈는 LG 전자의 새로운 식물생활가전 ‘LG 틔운 오브제컬렉션’과 함께 진행되었다.

<승부>와 <콘크리트 유토피아> 등 다작의 영화와 드라마를 종횡무진한 배우 이병헌, 지난 1년간가장 뜨거웠던 드라마 <펜트하우스> 시리즈를 이끈 배우 이지아, <오징어 게임>으로 전 세계적인 K드라마 신드롬을 일으킨 배우 박해수, 독특한 사운드와 노랫말로 젊은 세대의 공감을 이끌어 온 동시대를 대표하는 밴드 새소년의 황소윤, 진정성 있는 이야기와 영상미로 전 세대를 사로잡은 드라마 <D.P.>의 한준희 감독, 성수동의 복합문화공간 플라츠 등 창의적인 공간을 선보이며 공간 트렌드를 선도하고 있는 팀 포지티브 제로. 제 16회 에이어워즈(A-Awards) 수상자들이다. <아레나 옴므 플러스>는 2021년 한 해 동안 각자의 분야에서 최고의 활약을 한 이들에게 감사와 존경을 표하며 화보 촬영과 인터뷰를 진행했다.

‘LG 틔운 오브제 컬렉션’과 보테가 베네타의 후원으로 함께 진행된 에이어워즈의 인터뷰와 화보는 <아레나 옴므 플러스> 12월호에서 만날 수 있다. 

<아레나옴므플러스>의 모든 기사의 사진과 텍스트는 상업적인 용도로 일부 혹은 전체를 무단 전재할 수 없습니다. 링크를 걸거나 SNS 퍼가기 버튼으로 공유해주세요.

KEYWORD

CREDIT INFO

사진 아레나 옴므 플러스

디지털 매거진

MOST POPULAR

  • 1
    정우영, "지금처럼 즐겁게, 제가 좋아하는 축구를 오래오래 하고 싶어요."
  • 2
    대형견이 출입 가능한 용산의 펫 프렌들리 카페 4
  • 3
    Now We are
  • 4
    Slow down
  • 5
    K-카페 레이서

RELATED STORIES

  • INTERVIEW

    정우영, "지금처럼 즐겁게, 제가 좋아하는 축구를 오래오래 하고 싶어요."

    축구선수 정우영의 <아레나> 7월호 인터뷰 미리보기

  • INTERVIEW

    저스틴 민, "제가 선택한 삶과 저라는 사람이 행복하기만 하면 좋겠어요."

    배우 저스틴 민의 <아레나> 7월호 인터뷰 미리보기

  • INTERVIEW

    안소희, "배우가 아닌 인간 안소희로서 일상에서 더 많은 걸 보고, 느끼고, 경험하려고 해요."

    배우 안소희의 <아레나> 7월호 화보 및 인터뷰 미리보기

  • INTERVIEW

    <아레나> 7월호 커버를 장식한 수영선수 황선우

    강인한 육체미를 자랑하는 황선우의 <아레나> 7월호 커버 공개!

  • INTERVIEW

    정한, 독보적인 분위기가 돋보이는 <아레나 옴므 플러스> 디지털 커버 공개

    세븐틴 정한과 아쿠아 디 파르마의 첫 만남이 담긴 <아레나> 디지털 커버 미리보기

MORE FROM ARENA

  • INTERVIEW

    롤의 아버지

    국민 게임 ‘리그 오브 레전드’의 남자, 라이엇 게임즈 ‘리그 오브 레전드’ 글로벌 제작 총괄 제러미 리(Jeremy Lee). 그가 지난 10년과 미래, 그리고 한국 게이머에 대한 사랑을 고백한다.

  • FASHION

    혁신과 전통의 융합

    유서 깊은 두 이탈리아 브랜드의 뜻깊은 만남.

  • FASHION

    Be Here Now

    지금 이 계절에 어울리는 무늬와 색.

  • INTERVIEW

    NCT 재현, “이 일을 할 수 있어서 행운이라고 생각해요”

    NCT 재현의 <아레나> 10월호 커버 미리보기

  • INTERVIEW

    김소연의 진심

    김소연은 28년 전에도 지금도 여전히 아름답다. 그때나 지금이나 방부제 미모이지만 드라마 속 김소연은 조금씩 다르다. 새 캐릭터를 만날 때마다 새로운 얼굴을 갖기 때문이다. 김소연과는 2년 만에 다시 만났다. <펜트하우스> 이후 변화와 내년 방영 예정인 <구미호뎐1938> 제작 과정에 대해 들었다. 그녀는 질문마다 진심을 다해 답했다.

FAMILY SIT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