통합 검색

FILM MORE+

아스트로 라키&산하, 서로의 애장품을 맞춰보자! (고민 많이 한 물건 맞음)

UpdatedOn November 08, 2021

 

 

<아레나옴므플러스>의 모든 기사의 사진과 텍스트는 상업적인 용도로 일부 혹은 전체를 무단 전재할 수 없습니다. 링크를 걸거나 SNS 퍼가기 버튼으로 공유해주세요.

KEYWORD

CREDIT INFO

EDITOR 유선호
VIDEOGRAPHER 남호형, 손장한

디지털 매거진

MOST POPULAR

  • 1
    EXOTIC FAIRY TALE
  • 2
    The Liar
  • 3
    YOUNG!WOO
  • 4
    고급 시계 3라운드
  • 5
    이 자리를 빌어 '싱어게인' 작가님들께 사과드립니다

RELATED STORIES

  • ISSUE

    배우 유지태가 마음에 품고 있는 단어는?

  • ISSUE

    까르띠에 X 정우

  • ISSUE

    배우 조이현에게 직접 전수받는 '윙크의 기술'

  • ISSUE

    최초 공개! 주헌이 직접 만든 몬베베만의 애교?

  • ISSUE

    배우 송강의 지금까지 맡았던 캐릭터들이 실제로 만난다면?

MORE FROM ARENA

  • FILM

    배우 유태오가 통 넓은 바지를 좋아하는 이유는?!

  • INTERVIEW

    하쿠나 마타타

    바밍타이거는 음악을 발표할 때마다 복권을 사는 기분이라 말했다. 어떤 곳에서, 어떤 타이밍에 어떤 반응들이 펼쳐질지 기대된다고.

  • DESIGN

    당신의 가장 찬란한 순간

    자동차는 우리를 어디론가 옮겨준다. 물리적 이동만을 뜻하는 건 아니다. 새로운 삶으로 인도하기도 한다. 쉐보레 임팔라가 삶의 중요한 가치를 선사한 것처럼.

  • ARTICLE

    보이는 향

    다른 농담으로 담긴 투명한 갈색의 잔상과 향기.

  • REPORTS

    전에 없던 채널

    3월 3일, 현대카드의 브랜드 저널리즘 채널인 <채널 현대카드>가 그 시작을 알렸다. 미디어 환경은 변했고, 새롭고 효과적인 소통 방식이 요구되는 시대. <채널 현대카드>는 이런 고민에 대한 알토란 같은 결과물이다. 현대카드는 <채널 현대카드>라는 새로운 자체 미디어를 통해 대중에게 자신들의 철학이 담긴 영상 프로그램을 직접 제공하기로 결정했다. 차고 넘치는 그저 그런 광고가 아닌 프로그램의 힘으로 소통하고자 하는 그들의 의도가 마냥 좋아만 보였다. <채널 현대카드>의 시작점부터 <아레나>가 기꺼이, 고민 없이 동참할 수밖에 없었던 이유다.

FAMILY SIT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