통합 검색

LIFE MORE+

11월의 전시

UpdatedOn November 06, 2021

3 / 10
/upload/arena/article/202111/thumb/49507-471404-sample.jpg

 

혼자의 영역

전시 <THE SOLO : 혼자의 영역>에서는 고독을 즐기는 방법을 제안한다.

혼자라는 말. 들으면 어떤가? 당당한 이미지가 떠오른다고? 그것도 맞다. 혼족, 혼밥, 혼술 등 혼자를 응원하는 문화가 가득하다. 왜 응원할까. 고독해서? 혼자인 사람에게는 응원과 관심이 필요한가? 필요하기도 하고, 불필요하기도 하다. 의문이 드는 건 혼자 사는 삶을 편향되게 보지 않아서다. 그것도 삶이다. 다른 삶들처럼 다양한 삶의 형태 중 하나라는 것을 인정하는 시대다. 갤러리나인에서는 <THE SOLO : 혼자의 영역> 전시를 개최한다. 전시에서는 혼자 보내는 시간에 보이고 만지고 활용하는 것들에 대해 질문한다. 고독을 즐기고 혼자 편안하게 지내는 능력을 키울 수 있는 건전한 심리적 기반을 제공하고, 제안하는 전시다. 전시장 1층에는 아트퍼니처와 공예, 그리고 다양한 디자인 영역에서 활동하는 곽철안, 류종대 작가의 작품이 전시되고 2층에서는 시각예술과 디자인, 공간설치 등에서 활동하는 아워레이보, 제로랩의 작품을 볼 수 있다. 서로 다른 사색의 지점을 통찰하며 감상할 수 있을 것이다.

  • 미디어 아트 밸리 유플래닛

    태영건설이 미디어 & 아트 밸리 ‘유플래닛’을 개관했다. 유플래닛에는 주거, 오피스, 백화점, 호텔, 첨단 미디어 시설이 있다. 유플래닛은 다양한 공간으로 구성되었지만 큰 틀에서 보면 하나의 전시장이다. 유플래닛 개관을 축하하며 24명의 아티스트와 8팀의 미디어 아티스트가 작품을 선보인다. 수묵 애니메이션, 수채화 애니메이션, 사진 영상 등 순수 미술과 미디어 기술이 결합한 작품이 두드러진다.

  • 토일렛페이퍼 한국 전시

    이태원에 위치한 현대카드 전시 공간 스토리지에서 크리에이티브 스튜디오 ‘토일렛페이퍼’의 전시가 열린다. ‘쉽게 쓰고 버리는 화장지처럼 누구나 심각하게 생각할 필요 없이 편하게 볼 수 있는 매거진’을 콘셉트로, 글이나 광고 없이 100% 이미지만으로 구성한 매거진 <토일렛페이퍼>. 이번 전시는 토일렛페이퍼의 밀라노 본사 스튜디오를 재현하고, 삶과 예술의 경계를 넘나드는 다양한 작품들을 선보인다.

하이메 아욘× 바카라 아트피스

하이메 아욘의 감각은 한국에서 통한다. 스페인 디자이너 하이메 아욘은 2019년 개인전 이후 국내에서 다양한 브랜드와 협업하며 사랑받아왔다. 이번에는 바카라와 협업했다. 바카라는 하이메 아욘과 협업한 아트피스 <파우나크리스토 폴리스 컬렉션>을 ‘메종 바카라 서울’에서 전시한다. <파우나크리스토폴리스 컬렉션>은 한정으로 선보이는 유머러스하고 매력적인 6가지 애니멀 피스다. 이외에도 하이메 아욘이 바카라 장인들과 협업한 샹들리에도 공개된다.

<아레나옴므플러스>의 모든 기사의 사진과 텍스트는 상업적인 용도로 일부 혹은 전체를 무단 전재할 수 없습니다. 링크를 걸거나 SNS 퍼가기 버튼으로 공유해주세요.

CREDIT INFO

EDITOR 조진혁

2021년 11월호

MOST POPULAR

  • 1
    우리가 기다리던 소수빈
  • 2
    그녀의 음악은 우리 가슴을 녹일 뿐
  • 3
    NEW THING's
  • 4
    라면 러버 모여라
  • 5
    WARMING UP

RELATED STORIES

  • LIFE

    봄의 공기청정기

    미세먼지가 걱정스러운 계절이라 모아본 오늘날의 공기청정기 4종.

  • LIFE

    꽃구경도 식후경

    눈과 입 모두 즐거운 식도락 봄나들이.

  • LIFE

    스타와 메가

    1위와 2위. 스타벅스와 메가커피는 오늘날 한국인이 가장 많이 이용하는 커피 프랜차이즈다. 하지만 두 카페는 거의 모든 면에서 다르다. 어떤 점이 스타벅스를 혹은 메가커피를 찾게 할까?

  • LIFE

    가구 보러 왔습니다

    나 혼자 사는 1인 가구라면 지금 소개하는 5곳을 저장해둘 것.

  • LIFE

    코로나 때 어떻게 하셨어요?

    비대면과 거리두기의 코로나 시대가 불과 몇 년 전이다. 많은 이별과 폐업과 변화를 만들어낸 이 병의 특징 중 하나는 극단적으로 낮은 20대 발병률과 사망률이었다. 즉 20대는 한창 나이에 마스크를 끼고 시작도 하지 않은 밤의 술자리를 빠져나와야 했다. 이 시대 젊은이들의 섹스는 어땠을까? 더했을까 덜했을까?

MORE FROM ARENA

  • VIDEO

    주석훈이 아닌 배우 김영대가 알려주는 하트 발사하는 법

  • INTERVIEW

    세개의 삶

    <내 남편과 결혼해줘>에서 강렬한 연기를 보여준 송하윤이 20년 연기 생활의 깨달음을 알려주었다.

  • INTERVIEW

    'KEEP THE STYLE' 유태오 화보 미리보기

    유태오, 압도적인 잘생김

  • LIFE

    갈 곳 잃은 아웃도어

  • INTERVIEW

    전설의 입담-진선유

    방송사들은 동계올림픽 중계로 바쁘다. 중계의 꽃인 해설위원을 섭외하기 위해 각축전을 벌였다. KBS는 동계올림픽의 전설들을 해설위원으로 모셨다. 스피드스케이팅에는 이상화와 이강석, 쇼트트랙에는 진선유와 이정수, 피겨스케이팅은 곽민정이 해설을 맡는다. KBS 해설위원들의 출정식을 <아레나>가 함께했다.

FAMILY SIT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