통합 검색

LIFE MORE+

AT HOME DAY TIME

온종일 집에만 있고 싶을 때 곁에 둬야 할 슬기로운 밤낮의 물건들.

UpdatedOn October 30, 2021

/upload/arena/article/202110/thumb/49453-470142-sample.jpg

1 아이코나 카페 전기 주전자 22만9천원 드롱기 제품. 2 체크무늬 복서가 겹쳐진 스웨트 팬츠 1백57만원 발렌시아가 제품. 3 각질 제거 효과가 있는 으깬 올리브 씨를 함유한 엑스폴리에이팅 핸드 워시 350mL 8만5천원 딥티크 제품. 4 (왼쪽부터) 생분해 성분을 함유한 친환경 세제 500mL 1만4천원·사이프러스와 베티버 향취의 섬유유연제 500mL 1만9천원 모두 라브아 제품. 5 (왼쪽부터) 오크나무 소재 반려동물 식기·도그 하우스 모두 가격미정 에르메스 제품. 6 머그컵 21만8천원 존 데리안 by 아스티에 드 빌라트 제품. 7 롬브르 단 로 센티드 비누 150g 3만9천원 딥티크 제품.

/upload/arena/article/202110/thumb/49453-470143-sample.jpg

8 성근 간격의 레이크 콤 가격미정 불리 1803 제품. 9 페트병 소재를 재활용한 폴더블 쇼퍼백 5만2천원 프라이탁 제품. 10 키 체인 네크리스 81만원 오프화이트 제품. 11 호라이즌 라이트 업 스피커 가격미정 루이 비통 제품. 12 시어링 샌들 가격미정 코치 제품. 13 아세테이트 소재의 실크모 칫솔 각 9만5천원 불리 1803 제품. 14 베네치아 가죽 소재의 레터 홀더 1백88만원 벨루티 제품. 15 은에 베네치아 가죽을 감싸 수작업으로 폴딩한 오브제 6백25만원 벨루티 제품.

<아레나옴므플러스>의 모든 기사의 사진과 텍스트는 상업적인 용도로 일부 혹은 전체를 무단 전재할 수 없습니다. 링크를 걸거나 SNS 퍼가기 버튼으로 공유해주세요.

CREDIT INFO

EDITOR 이상
PHOTOGRAPHY 박도현
ASSISTANT 김지현

2021년 11월호

MOST POPULAR

  • 1
    섞여서 좋은 것
  • 2
    ICONIC DNA
  • 3
    SURFACING
  • 4
    줄 바꾸기
  • 5
    짧지만 강렬한 'NEW SONG’

RELATED STORIES

  • LIFE

    도쿄 브이로그를 따라서

    짧은 자유 시간 속 아이돌들이 브이로그에 기록한 도쿄 스팟 5

  • LIFE

    나트랑에 가면

    올해의 첫 여행지로 나트랑을 택했다. 여행의 취향이 분명해지는 경험을 했다.

  • LIFE

    서울 근교 불한증막 4

    설 연휴 묵혀두었던 피로 화끈하게 풀고 가야죠.

  • LIFE

    슬기로운 아트토이 생활

    예술을 소장하는 가장 가벼운 방법.

  • LIFE

    명절 후, 느끼한 속을 달랠 매운 음식 맛집 4

    미치도록 맵지만 자꾸 생각나는 마성의 음식을 소개한다.

MORE FROM ARENA

  • FASHION

    Game, Set, Melbourne!

    랄프 로렌과 함께 만끽한 2023 호주 오픈의 피날레, 멜버른에서의 청명한 순간들.

  • LIFE

    태양의 해변

    쏠비치 양양에서 만나는 이국적인 휴식.

  • LIFE

    HIP OF THE YEAR 31~40

    힙이란 무엇인가. 2019년 <아레나>는 힙하다는 곳들을 찾아다녔고, 힙한 사람들을 만났으며, 힙한 삶을 취재했다. 열한 권의 책을 만들고, 연말이 되어서야 겨우 ‘힙’의 함의를 이해하게 됐다. 우리가 올해 보고 느낀 가장 ‘힙’한 것들을 꼽았다. 지금도 힙이 한철이다.

  • LIFE

    도시 기억하는 법

    도시의 이면을 보았다. 앞으로 더블린은 등 굽은 노인들의 뒷모습으로, 요하네스버그는 슬럼가 주민들의 표정으로, 뉴욕은 그라비티가 새겨진 지하철의 갱단들로 기억될 것이다. 요하네스버그, 뉴욕, 런던, 키예프, 더블린, 도쿄 등 세계 주요 도시를 독특한 시선으로 기록한 사진가들의 책을 들췄다. 도시 사진집 7선이다.

  • LIFE

    자작나무 숲속 작은 호텔 Maidla Nature Villa

    다시 숲으로, 흙으로 돌아갈 계절이다. 작은 텃밭을 일궈도 좋고, 산을 관망해도, 강물의 윤슬을 보기만 해도 좋은 곳. 그곳에 작은 쉼터를 꾸린다. 집은 아니지만 집보다 안락한 곳. 오두막이든 농막이든 그 무엇이든 자연을 훼손하지 않는 작고 단단한 집이면 된다. 전 세계 숲속에 자리 잡은 작은 집들을 찾았다.

FAMILY SIT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