통합 검색

LIFE MORE+

DJI의 새로운 스마트폰 짐벌, OM4

누구나 흔들림 없는 영상을 쉽게 찍을 수 있도록.

UpdatedOn August 28, 2020

콘텐츠의 대세 포맷이 사진에서 영상으로 넘어오면서 스마트폰도 대부분 OIS 기능이 포함되어서 출시되고 있다. 하지만 아무리 스마트폰 카메라의 ‘손떨방’ 효과가 좋다 해도 짐벌을 따라갈 수는 없는 법. 어떤 상황에서도 흔들림 없는 영상을 보장하지만 지금까지의 짐벌은 크기도 크고, 무게도 많이 나가면서 장착하기도 쉽지 않았다. 그래서 지상•항공 촬영 장비 기업 DJI가 조금 더 쉽고 편리하게 사용할 수 있는 제품을 출시했는데, 바로 오즈모 모바일 4(OM4)다.

3 / 10
/upload/arena/article/202008/thumb/45898-426262-sample.jpg

 

OM4는 스마트폰 탈부착을 용이하게 해주는 마그네틱 퀵 마운트와 접이식 디자인에 쉬운 조작법, 향상된 모터 성능은 물론이고 창의적인 영상을 만들어주는 촬영 모드가 탑재됐다. 배터리 사용 시간은 최대 15시간으로 브이로그, 여행 영상 촬영도 방전 걱정 없이 가능하다.

3 / 10
/upload/arena/article/202008/thumb/45898-426260-sample.jpg

 

3 / 10
/upload/arena/article/202008/thumb/45898-426261-sample.jpg

 

DJI의 이번 신제품을 휴대성에 초점을 맞췄다. 기존 시장에 나온 짐벌의 가장 불편했던 부분을 개선한 것이다. 링 홀더를 스마트폰에 부착하거나 클램프 방식을 사용해 짐벌을 바로 연결할 수 있는데, 두 방식 모두에 사용된 마그네틱은 자력이 꽤나 강력해 뛰면서 촬영하는 상황에서도 분리될 염려가 적다. 무게는 390g으로 가벼우면서 인체공학적으로 약간 기울어진 핸들 디자인은 편안한 그립감을 선사한다.

또한 전용 어플리케이션인 DJI Mimo를 사용하면 역동적인 다이내믹 줌, 제스처 컨트롤, 파노라마 등의기능과 히치콕 감독이 사용한 것으로 유명한 돌리 줌/아웃 효과도 영상에 담을 수 있다.

이처럼 누구나 어떤 상황에서든 멋진 영상을 만들 수 있도록 도와주는 DJI OM4의 판매가는 179,000원이다.

<아레나옴므플러스>의 모든 기사의 사진과 텍스트는 상업적인 용도로 일부 혹은 전체를 무단 전재할 수 없습니다. 링크를 걸거나 SNS 퍼가기 버튼으로 공유해주세요.

KEYWORD

CREDIT INFO

EDITOR 노현진

디지털 매거진

MOST POPULAR

  • 1
    Dingle Dangle
  • 2
    괴짜 자동차
  • 3
    이 자리를 빌어 '싱어게인' 작가님들께 사과드립니다
  • 4
    UNFAMILIAR SUIT
  • 5
    가구 보러 왔습니다

RELATED STORIES

  • LIFE

    꽃구경도 식후경

    눈과 입 모두 즐거운 식도락 봄나들이.

  • LIFE

    스타와 메가

    1위와 2위. 스타벅스와 메가커피는 오늘날 한국인이 가장 많이 이용하는 커피 프랜차이즈다. 하지만 두 카페는 거의 모든 면에서 다르다. 어떤 점이 스타벅스를 혹은 메가커피를 찾게 할까?

  • LIFE

    코로나 때 어떻게 하셨어요?

    비대면과 거리두기의 코로나 시대가 불과 몇 년 전이다. 많은 이별과 폐업과 변화를 만들어낸 이 병의 특징 중 하나는 극단적으로 낮은 20대 발병률과 사망률이었다. 즉 20대는 한창 나이에 마스크를 끼고 시작도 하지 않은 밤의 술자리를 빠져나와야 했다. 이 시대 젊은이들의 섹스는 어땠을까? 더했을까 덜했을까?

  • LIFE

    새로 오픈했습니다

    뜨기 전 가봐야 할 신규 일본 음식점 4곳.

  • LIFE

    모유 수유와 럭셔리

    오늘날의 럭셔리는 상냥하고 무해하며 결코 닿을 수 없다. 책 속에 이유가 있다.

MORE FROM ARENA

  • FILM

    폭스바겐 x 박건우

  • LIFE

    문봉 조각실

    가구 디자이너가 만든 카페의 가구는 특별할까? 건축가가 사는 집은 화려할까? 최근 문을 연 디자이너들의 카페와 건축가의 집을 다녀왔다. 조각가 부부는 정과 망치를 내려놓고 커피를 만든다. 젊은 공간 디자이너는 자신의 작품 세계에 영향을 준 어린 시절 본 이미지를 공간으로 재현했고, 동네 친구 넷이 의기투합해 커피 마시는 행위로 채워지는 열린 공간을 만들었다. 디자이너들의 공간에는 그들의 세계관이 농밀하게 담겨 있었다.

  • AGENDA

    왕의 귀환

    수입 SUV의 ‘왕’이라 불리는 티구안이 완전히 새로워진 모습으로 돌아왔다.

  • DESIGN

    Six Wheels

    바퀴 6개가 모이자 완벽한 실루엣이 연출됐다. 자동차 브랜드가 보유한 모터사이클 넷.

  • LIFE

    100년의 발자취

    1918년부터 정통 스위스 시계를 생산해온 미도(MIDO)가 브랜드 창립 100주년을 맞아 아주 특별한 전시회를개 최했다.

FAMILY SIT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