통합 검색

FASHION MORE+

MUST KNOW

PASTEL COLORS

유난스러울 만큼 자유와 낭만이 풍요롭게 넘쳐흐르는 2020 S/S 시즌의 트렌드 키워드.

UpdatedOn January 31, 2020

2020 S/S TREND
PASTEL COLORS 

이번 시즌 가장 눈에 띄는 트렌드는 뭐니 뭐니 해도 파스텔컬러다. 버질 아블로의 루이 비통과 클레어 웨이트 켈러의 지방시, 발망, 로에베, 오피신 제네랄과 꼼 데 가르송, 앤 드뮐미스터, 벨루티, 에르메네질도 제냐에 이르기까지. 무척이나 많은 브랜드가 미리 짠 것처럼 파스텔색으로 런웨이를 가득 채웠다. 이런 경향은 매우 분명하고도 지배적이어서, 희망찬 봄을 맞이하고자 하는 어떤 의지나 태도처럼 보이기도 했다. 살구색, 분홍색, 병아리색, 민트색, 하늘색, 라일락색 등 컬러 스펙트럼 역시 다양했다. 한데 모아보면 알록달록한 솜사탕이나 가지런히 진열해놓은 마카롱이 연상될 정도. 옷만 본다면 올봄은 그 어느 해보다 달콤할 것만 같다.

 

3 / 10
SALVATORE FERRAGAMO

SALVATORE FERRAGAMO

  • SALVATORE FERRAGAMOSALVATORE FERRAGAMO
  • ERMENEGILDO ZEGNAERMENEGILDO ZEGNA
  • MSGMMSGM
  • AMIRIAMIRI
  • AMIRIAMIRI
  • ANN DEMEULMEESTERANN DEMEULMEESTER
  • BALMAINBALMAIN
  • BERLUTIBERLUTI
  • LOUIS VUITTONLOUIS VUITTON
  • LOEWELOEWE
  • OFFICINE GENERALEOFFICINE GENERALE
  • PAUL SMITHPAUL SMITH
  • CASA BLANCACASA BLANCA
  • BALMAINBALMAIN
  • COMME DES GARCONS SHIRTCOMME DES GARCONS SHIRT

2020 S/S TREND 시리즈

2020 S/S TREND 시리즈

 

LONG TOP VS HIGHT SHORTS

BOLD POCKET

EFFORTLESS

SHEER FABRIC

BOHEMIAN

PIN STRIPE

TROPICAL SHIRTS

LEATHER PANTS

ANIMAL PRINTS

GARDENER OR SAILOR

PAINT SPLATTER

DENIM & DENIM

BRICK BAG

STYLING 10

<아레나옴므플러스>의 모든 기사의 사진과 텍스트는 상업적인 용도로 일부 혹은 전체를 무단 전재할 수 없습니다. 링크를 걸거나 SNS 퍼가기 버튼으로 공유해주세요.

KEYWORD

CREDIT INFO

EDITOR 최태경, 윤웅희, 이상
PHOTOGRAPHY 레스(인물), 박재용, 최승혁(제품), 쇼비트
MODEL 박주형, 이우, 장우형
HAIR&MAKE-UP 이은혜

2020년 02월호

MOST POPULAR

  • 1
    IN TIME
  • 2
    Sun-Kissed Breeze
  • 3
    브루넬로 쿠치넬리 행사에 참석한 배우 안보현
  • 4
    OLDIES BUT GOLDIES
  • 5
    안소희, "배우가 아닌 인간 안소희로서 일상에서 더 많은 걸 보고, 느끼고, 경험하려고 해요."

RELATED STORIES

  • FASHION

    SUMMERTIME IN GUCCI

    박물관에서 벌어진 구찌 2025 봄-여름 남성 컬렉션.

  • FASHION

    My Endless Blue

    무수한 층의 색으로 일렁이는 파랑의 파란.

  • FASHION

    Slow down

    혼란한 빗소리에 뒤엉킨 우중충한 쾌락.

  • FASHION

    브루넬로 쿠치넬리 행사에 참석한 배우 안보현

    이태리 피렌체에서 성대하게 펼쳐진 브랜드의 디너 행사에 한국을 대표로 배우 안보현이 참석했다.

  • FASHION

    OLDIES BUT GOLDIES

    향수 어린 물건을 간직한 세대를 관통하는 골드 주얼리.

MORE FROM ARENA

  • LIFE

    New & Young

    서울 거리를 누비며 발견한, 젊고 쿨한 바이브가 넘치는 뉴 숍.

  • REPORTS

    '태양의 후예'라는 이름의 현상

    〈태양의 후예〉에 대해서 쓰는 게 이렇게 힘들 줄은 몰랐다. 글을 쓰기 위해서 드라마를 봐야 했기 때문이다. VOD로 줄줄이 시청하기 시작했지만, 뒤틀리는 손발과 흐르는 진땀과 연신 터져 나오는 한숨을 버티기는 너무 힘들었다. 결국 드라마를 전부 보지는 못한 상태에서 이 글을 쓴다.

  • AGENDA

    기대돼

    아름다운 목소리로 개인의 서사를 여과 없이 담는 알앤비 뮤지션, 지바노프.

  • CAR

    자동차를 빚는 사람들

    무엇에서 영감을 얻었을까? 크기가 작은 전자제품은 비교적 유추하기 쉽다. 조약돌과 같은 자연물이나 디터 람스나 데이비드 호크니 같은 미술 키워드를 고르면 된다. 하지만 자동차는 무엇에서 어떤 영감을 받아서 디자인되었는가를 보고 또 봐도 알기 어렵다. 큰 기계 덩어리에 피부와 근육을 더해 이미지를 구축하는 작업, 자동차 디자인은 생물을 창조하는 듯 보인다. 디자이너들에게 물었다. 자동차란 어떻게 디자인되는가.

  • ARTICLE

    Twilight

    얇은 재킷 사이로 핑크빛 공기가 스미는 봄의 단상.

FAMILY SIT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