통합 검색

CAR MORE+

최초의 페라리

페라리의 첫 번째 양산형 하이브리드 슈퍼카 SF90 스트라달레. ‘눈은 도로에, 손은 스티어링 휠에’라는 페라리의 철학이 집약된 괴물이다.

UpdatedOn December 13, 2019

3 / 10
/upload/arena/article/201912/thumb/43520-394770-sample.jpg

 

 1th 
SF90 스트라달레는 페라리 최초의 양산형 플러그인 하이브리드 모델이다.

 16 inch 
스티어링 휠이 달라졌다. 아날로그 버튼 대신 터치패드와 햅틱 버튼이 장착됐다. 이를 통해 16인치 커브 HD 스크린을 조작한다.

 1,000 hp 
최대출력이 도합 1,000마력에 달한다. 출력 대 중량비는 마력당 1.57kg이다.

 340km/h 
SF90 스트라달레의 안전최고속도는 340km/h다.

 4 WD 
SF90 스트라달레는 페라리 최초의 사륜구동 스포츠카다. 사륜구동 시스템은 하이브리드 파워트레인에서 생성된 동력을 극대화한다.

 90 Year 
SF90 스트라달레의 이름에는 페라리 레이싱팀 스쿠데리아 페라리(Scuderia Ferrari) 창립 90주년의 의미가 담겨 있다.

 3 Motors 
3개의 전기모터가 탑재된다. F1 기술을 기반으로 개발한 전기모터가 1개는 변속기 사이에, 다른 2개는 프런트 액슬에 있다. 3개의 모터는 최대출력 220마력을 발휘한다.

 2.5 sec 
2.5초 만에 정지 상태에서 100km/h까지 도달한다. 200km/h까지는 6.7초가 걸린다.

 390 kg 
공기역학적 효율성이 높다. 250km/h에서 390kg의 다운포스를 형성한다.

 30 kg 
SF90 스트라달레는 스탠더드와 스포츠 모델로 구성된다. 스포츠 모델은 카본 파이버와 티타늄 등을 사용해 무게가 30kg 더 가볍다.

 4 mode 
e드라이브 모드, 하이브리드 모드, 퍼포먼스 모드, 퀄리티 모드. 4가지 주행 모드를 제공한다.

 V8 Engine 
페라리 8기통 모델 중 가장 강력한 엔진이 탑재됐다. 최대출력이 780마력에 달한다.

 8 DCT 
재설계된 오일 배스 형식의 8단 듀얼클러치 변속기가 장착됐다. 연비 감소와 트랙 주행 효율성이 향상됐다.

 81.6 kg·m 
최고출력은 6,000rpm에서 81.6kg·m의 토크를 발휘한다.

<아레나옴므플러스>의 모든 기사의 사진과 텍스트는 상업적인 용도로 일부 혹은 전체를 무단 전재할 수 없습니다. 링크를 걸거나 SNS 퍼가기 버튼으로 공유해주세요.

KEYWORD

CREDIT INFO

EDITOR 조진혁

2019년 12월호

MOST POPULAR

  • 1
    어디어디 떴나
  • 2
    명절 후, 느끼한 속을 달랠 매운 음식 맛집 4
  • 3
    서울 근교 불한증막 4
  • 4
    OVER THINKING
  • 5
    요즘 친구들의 섹스

RELATED STORIES

  • CAR

    오늘의 하이브리드

    내연기관차보다 심심하고 전기차보다는 유지비가 비싼 차. 혹은 내연기관차보다 경제적이고 전기차보다는 운용이 편한 차. 오늘날의 하이브리드는 어떤 모습일까? 네 대의 차로 하이브리드의 매력을 살폈다.

  • CAR

    혹한기 운전

    겨울에 자동차로 호연지기를 키우는 방법. 지붕 열고 달리기, 전기차로 강원도 가기. 어땠을까. 두 가지 중 뭐가 더 고됐을까.

  • CAR

    동경의 자동차

    마세라티가 도쿄의 한 사찰에서 신형 그란투리스모를 공개했다. 이름 그대로 더 멀리 더 편하게 달리기 위한 경주 차였다.

  • CAR

    혁신은 항상 어렵다

    볼보의 새로운 전기차 EX30 익스테리어 디자인 총괄 티 존 메이어에게 물었다. 볼보처럼 상냥하면서도 자신만만했던 그의 말.

  • CAR

    우리 모두의 페라리

    ‘누구나 즐길 수 있는 스포츠카’ 페라리 푸로산게가 등장했다. 거짓말 같은 명제를 확인하기 위해 뉴질랜드 남섬을 달렸다. 결론부터 이야기하면 푸로산게는 스포츠카가 맞다.

MORE FROM ARENA

  • DESIGN

    밤은 부드러워라

    서늘한 물건들만 보고 만지고 싶은 여름밤을 위하여.

  • LIFE

    HOW COME?

    3월의 새로운 테크 제품에 대한 사소한 궁금증.

  • INTERVIEW

    NCT 정우, "무대에 있을 때 정말 살아 있음을 느껴요. 모든 게 보상받는 기분이죠.”

    NCT 정우의 <아레나> 1월호 커버 미리보기

  • FILM

    53세 김홍남이 부르는 도지 코인 상승 노래

  • FASHION

    STEAL A LOOK

    힐끗, 훔쳐보게 만드는 가을의 색.

FAMILY SIT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