통합 검색

DESIGN MORE+

물건과 생활

하루는 방에 아이의 무릎만큼 오는 소반을 하나 들였다. 그러자 소반 위에서 차를 끓이고 과자도 부수어 먹으며 지냈다. 다음 날엔 보름달을 빼닮은 접시를 장에서 사왔다.

UpdatedOn November 23, 2017

  • 양웅걸|호족반

    호랑이 다리처럼 굽은 4개의 다리 위로 모란이 그려진 도자 상판을 올렸다. 모란이 머금은 색이 어지간히도 파래 계속 보고 있으면 눈에 파란 물이 들지도. 68만원 일상여백 제품.

  • 서정화|데스크 웨어

    코스터는 주상절리의 육각기둥을 닮았고, 북엔드는 삼각으로 솟은 제주의 오름과 절묘하게 겹친다. 제주에서 채석한 현무암으로 만들었다. 3만2천원부터 KCDF 갤러리숍 제품.

  • 김준수|접시

    소가죽으로 만들었다. 표면은 옻칠로 마무리했다. 먹을 갈아놓은 듯 검은 접시에는 앵두든 석류든 붉은 열매라면 무엇이든 어울릴 테다. 40만원 정소영의식기장 제품. 

  • 김현주|화병

    지름 20cm. 표면에 붓이 한 차례 훑고 간 듯한 무늬가 있다. 꽃 여러 송이를 다발로 꽂는 것보다 탐스럽게 핀 한 송이를 댕강 꽂는 편이 더 멋스럽다. 32만원 김현주 스튜디오 제품.

  • 임종석|브로치

    실제 잠자리와 같은 적당한 몸집 덕분에 가슴께에 달면 잠자리가 잠시 앉아 쉬는 듯 보인다. 몸통과 한쪽 날개에만 실을 꼬은 듯한 문양이 지나간다. 12만원 아원공방 제품.

  • 이종국|부채

    부챗살의 머리 부분이 은근슬쩍 구부러져 있다. 이 어렴풋한 곡선 덕에 몇 차례 부치면 연둣빛 바람이 부드럽게 스쳐 지나가는 듯한 기분에 빠진다. 가격미정 정소영의식기장 제품.

  • 이혜미|잔

    손잡이가 없다 보니 잔을 쥘 땐 손바닥 전체를 사용해야 한다. 그때의 촉감이란 손에 바둑돌을 쥐고 굴릴 때와 아주 비슷하다. 서늘하고 반드럽다. 2만5천원 필동작업실 제품.

  • 정태임|보자기

    하얗게 염색한 초한지 위로 흑색 실이 지나가는 모습이 꽤나 발랄하다. 내용물을 보고 싶을 땐 무릎 위에 올려 바나나 껍질 까듯 매듭을 풀면 그만. 1만4천원 두성종이 제품.

<아레나옴므플러스>의 모든 기사의 사진과 텍스트는 상업적인 용도로 일부 혹은 전체를 무단 전재할 수 없습니다. 링크를 걸거나 SNS 퍼가기 버튼으로 공유해주세요.

KEYWORD

CREDIT INFO

GUEST EDITOR 전여울
PHOTOGRAPHY 이수강

2017년 11월호

MOST POPULAR

  • 1
    드라이브 마이 카
  • 2
    황선우 선수가 직접 그려본 성장 그래프
  • 3
    A Rainy Day
  • 4
    각향각색 애프터 쉐이브
  • 5
    Sea, Sea

RELATED STORIES

  • LIFE

    HAND IN HAND

    새카만 밤, 그의 곁에서 영롱하게 빛나는 물건 둘.

  • INTERVIEW

    스튜디오 픽트는 호기심을 만든다

    스튜디오 픽트에겐 호기심이 주된 재료다. 할머니댁에서 보던 자개장, 이미 현대 생활과 멀어진 바로 그 ‘자개’를 해체해 현대적인 아름다움을 더했다. 공예를 탐구하고 실험적인 과정을 거쳐 현대적인 오브제를 만들고자 하는 두 작가의 호기심이 그 시작이었다.

  • INTERVIEW

    윤라희는 경계를 넘는다

    색색의 아크릴로 만든, 용도를 알지 못할 물건들. 윤라희는 조각도 설치도 도자도 그 무엇도 아닌 것들을 공예의 범주 밖에 있는 산업적인 재료로 완성한다.

  • FASHION

    EARLY SPRING

    어쩌다 하루는 벌써 봄 같기도 해서, 조금 이르게 봄옷을 꺼냈다.

  • INTERVIEW

    윤상혁은 충돌을 빚는다

    투박한 듯하지만 섬세하고, 무심한 듯하지만 정교하다. 손이 가는 대로 흙을 빚는 것 같지만 어디서 멈춰야 할지 세심하게 고민한 결과물이다. 상반된 두 가지 심성이 충돌해 윤상혁의 작품이 된다.

MORE FROM ARENA

  • FASHION

    결정적 순간들

    2015 F/W 시즌을 함축하는 9개의 찰나. 그리고 그 속에 담긴 핵심 키워드.

  • REPORTS

    진일보한 골프화를 신고

    세 남자가 풋조이 신제품 투어에스(Tour-S)를 신고 필드에 나섰다. 시작과 끝이 좋았다.

  • INTERVIEW

    이기는 백승호 미리보기

    국가대표 백승호의 <아레나 옴므 플러스> 11월호 화보 공개

  • FASHION

    SWEATER WEATHER

    안락한 가을을 맞이할 수 있는 9월의 스웨터들.

  • FASHION

    Go, Go, Disco!

    요란한 패턴과 복고풍 실루엣이 내뿜는 1970년대 바이브.

FAMILY SIT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