통합 검색

FASHION MORE+

터틀넥 응용편

터틀넥을 지루하지 않게 입는 방법.

UpdatedOn November 22, 2017

  • 베이지색 터틀넥 니트 27만7천원 맨온더분, 연청색 옥스퍼드 셔츠 38만원 아미 by 비이커, 미색 울 스웨터 51만8천원 스튜디오 니콜슨 by 1LDK, 감색 롱 코트 3백만원대 질 샌더, 코듀로이 팬츠 가격미정 에르메스 제품.

    베이지색 터틀넥 니트 27만7천원 맨온더분, 연청색 옥스퍼드 셔츠 38만원 아미 by 비이커, 미색 울 스웨터 51만8천원 스튜디오 니콜슨 by 1LDK, 감색 롱 코트 3백만원대 질 샌더, 코듀로이 팬츠 가격미정 에르메스 제품.

    베이지색 터틀넥 니트 27만7천원 맨온더분, 연청색 옥스퍼드 셔츠 38만원 아미 by 비이커, 미색 울 스웨터 51만8천원 스튜디오 니콜슨 by 1LDK, 감색 롱 코트 3백만원대 질 샌더, 코듀로이 팬츠 가격미정 에르메스 제품.

     1  Turtleneck knit + Mockneck Sweater

    목 언저리쯤 올라오는 모크넥 스웨터 안에 터틀넥 니트를 턱 끝까지 당겨 입는다. 스웨터의 성근 짜임 사이로 스며드는 바람까지 차단해줄 것이다. 여기엔 갑옷처럼 든든한 코트가 잘 어울린다.

  • 옅은 녹색 터틀넥 니트·벨벳 수트 재킷·팬츠 모두 가격미정 에르메스, 쑥색 크루넥 캐시미어 스웨터 가격미정 발렌티노, 탱크 루이 까르띠에 1천5백만원대 까르띠에 제품.

    옅은 녹색 터틀넥 니트·벨벳 수트 재킷·팬츠 모두 가격미정 에르메스, 쑥색 크루넥 캐시미어 스웨터 가격미정 발렌티노, 탱크 루이 까르띠에 1천5백만원대 까르띠에 제품.

    옅은 녹색 터틀넥 니트·벨벳 수트 재킷·팬츠 모두 가격미정 에르메스, 쑥색 크루넥 캐시미어 스웨터 가격미정 발렌티노, 탱크 루이 까르띠에 1천5백만원대 까르띠에 제품.

     2  Turtleneck knit + Velvet suit

    묵직한 벨벳 수트의 이너웨어로 화이트 셔츠까지 갖춰 입는 건 지나치게 말쑥하다. 톤이 맞는 스웨터와 터틀넥 니트를 겹쳐 입는 편이 낫다. 벨벳 소재의 풍성함을 극대화함은 물론 꽤나 고상해 보일 테니.

  • 짙은 감색 터틀넥 니트 10만5천원 코스, 생지 데님 셔츠 34만9천원 리바이스, 양가죽 시어링 재킷 1백59만원 파라점퍼스, 검은색 데님 팬츠 가격미정 루이 비통, 가죽 벨트 가격미정 살바토레 페라가모 제품.

    짙은 감색 터틀넥 니트 10만5천원 코스, 생지 데님 셔츠 34만9천원 리바이스, 양가죽 시어링 재킷 1백59만원 파라점퍼스, 검은색 데님 팬츠 가격미정 루이 비통, 가죽 벨트 가격미정 살바토레 페라가모 제품.

    짙은 감색 터틀넥 니트 10만5천원 코스, 생지 데님 셔츠 34만9천원 리바이스, 양가죽 시어링 재킷 1백59만원 파라점퍼스, 검은색 데님 팬츠 가격미정 루이 비통, 가죽 벨트 가격미정 살바토레 페라가모 제품.

     3  Turtleneck knit + Denim Shirt

    셔츠와 터틀넥 니트의 합은 레이어링 공식 중 기본편이다. 셔츠는 소재의 성격이 확실하게 드러나는 걸 고르는 게 좋다. 남성적인 세부를 강조한 항공 점퍼 디자인의 가죽 재킷엔 빳빳한 생지 데님 셔츠와 터틀넥, 블랙 진의 투박한 조합을 추천한다.

  • 아이보리색 터틀넥 니트 27만7천원 맨온더분, 집업 스웨트 셔츠 8만9천원 뉴발란스, 스타디움 점퍼 90만원 폴로 랄프 로렌, 데님 팬츠 25만원 리바이스 제품.

    아이보리색 터틀넥 니트 27만7천원 맨온더분, 집업 스웨트 셔츠 8만9천원 뉴발란스, 스타디움 점퍼 90만원 폴로 랄프 로렌, 데님 팬츠 25만원 리바이스 제품.

    아이보리색 터틀넥 니트 27만7천원 맨온더분, 집업 스웨트 셔츠 8만9천원 뉴발란스, 스타디움 점퍼 90만원 폴로 랄프 로렌, 데님 팬츠 25만원 리바이스 제품.

     4  Turtleneck knit + Zip-up Sweat Shirt

    스타디움 점퍼의 젊고 활동적인 분위기를 살리는 데 집업 스웨트 셔츠와 워싱이 들어간 하늘색 데님 팬츠만 한 아이템은 없다. 아예 튀는 색상의 터틀넥 니트를 이너웨어로 입거나 집업 스웨트 셔츠를 트랙 재킷으로 대신해 재미를 줄 수도 있다.

<아레나옴므플러스>의 모든 기사의 사진과 텍스트는 상업적인 용도로 일부 혹은 전체를 무단 전재할 수 없습니다. 링크를 걸거나 SNS 퍼가기 버튼으로 공유해주세요.

KEYWORD

CREDIT INFO

GUEST EDITOR 이상
PHOTOGRAPHY 기성율
MODEL 박우성
ASSISTANT 박원재

2017년 11월호

MOST POPULAR

  • 1
    Enfant Terrible
  • 2
    데이팅 어플 대신 소셜 다이닝
  • 3
    GEEK OUT
  • 4
    CUT&SEW
  • 5
    GO OUT

RELATED STORIES

  • FASHION

    Enfant Terrible

    조각나고 부서진 동심을 품은 어른이들의 하루.

  • FASHION

    A little Madness in the Spring

    여러 감정을 흘려보내는 봄의 절정, 계절의 파편을 지닌 남자와 옷.

  • FASHION

    Hey, Baby girl!

    이토록 화창하고 매력적인 일상.

  • FASHION

    명작의 조건

    불가리 옥토 피니씨모는 내일의 고전이 될 수 있을까?

  • FASHION

    BE READY!

    다가올 여름을 위해 몸을 만들 시간.

MORE FROM ARENA

  • LIFE

    가을의 정취 프리뷰 찻집 4

    높고 쾌청한 하늘 아래서 한 모금.

  • INTERVIEW

    그럴 만하니까 영탁이 나온 것이다

    ‘니가 왜 거기서 나와’ 가수 영탁의 가장 큰 히트곡 중 하나다. <아레나>에 영탁이 나온 걸 신기해하는 사람도 있을 것이다. 신기할 것 없다. 영탁은 이미 준비되어 계속 발전하는 가수고, 가수이기 전에 멋진 인간이었다. 나올 만하니까 나온 영탁과 살아온 이야기, 사는 이야기, 살아갈 이야기를 나눴다.

  • INTERVIEW

    THE WAY YOU MOVE

    허니제이가 춤을 춘다. 무엇과도 비교하지 않고, 즐기는 마음으로.

  • LIFE

    The Magicla Moment

    홈 컬렉션에 생명력을 불어넣은 에르메스 퍼레이드의 마법 같은 순간.

  • LIFE

    HIP OF THE YEAR 21~30

    힙이란 무엇인가. 2019년 <아레나>는 힙하다는 곳들을 찾아다녔고, 힙한 사람들을 만났으며, 힙한 삶을 취재했다. 열한 권의 책을 만들고, 연말이 되어서야 겨우 ‘힙’의 함의를 이해하게 됐다. 우리가 올해 보고 느낀 가장 ‘힙’한 것들을 꼽았다. 지금도 힙이 한철이다.

FAMILY SIT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