통합 검색

FASHION MORE+

Formal White & Gray

화려하지 않아 더욱 다양한 모습이 발현되는, 베이식 컬러의 대명사 화이트와 그레이를 주목하라. 경직돼 보이는 스타일링에 봄 햇살 같은 광채를 더한다.<br><br>[2007년 3월호]

UpdatedOn February 21, 2007

PHOTOGRAPHY 정재환 model David(데이비드) hair&make-up 김환 ASSISTANT 이보미 EDITOR 손우창

<아레나옴므플러스>의 모든 기사의 사진과 텍스트는 상업적인 용도로 일부 혹은 전체를 무단 전재할 수 없습니다. 링크를 걸거나 SNS 퍼가기 버튼으로 공유해주세요.

KEYWORD

CREDIT INFO

PHOTOGRAPHY 정재환
model David(데이비드)
hair&make-up 김환
ASSISTANT 이보미
EDITOR 손우창

2013년 05월호

MOST POPULAR

  • 1
    아쿠아 디 파르마 X 정한
  • 2
    잔을 채우는 이야기
  • 3
    대너 X 데니안
  • 4
    대형견이 출입 가능한 용산의 펫 프렌들리 카페 4
  • 5
    대너와 함께, 데니안

RELATED STORIES

  • BEAUTY

    파티를 닮은 향 5

    뜨겁게 무르익은 파티의 밤, 함께 취하고 싶은 매혹적이고 관능적인 향.

  • BEAUTY

    집 안을 가득 채우는 향

    쌀쌀한 바람에 마음마저 건조해지는 이맘때, 따뜻하고 싱그러운 향은 집 안의 온기와 무드가 된다.

  • BEAUTY

    소중한 피부를 지켜주는 고영양 크림 4

    하루가 다르게 추워지는 날씨에 쉽게 거칠고 주름지는 피부를 위한 고영양 크림.

  • BEAUTY

    탬버린즈 퍼퓸 컬렉션 팝업

    전시와 향으로 표현한 위안의 감정.

  • BEAUTY

    뭉근한 잔향이 매력적인 인센스 추천

    유려하게 피어오르는 섬세한 연기가 남기는 뭉근한 가을의 잔향.

MORE FROM ARENA

  • AGENDA

    넓어지는 음악, 좁아지는 아시아

    음원 스트리밍 서비스는 아시아 음악 신(scene)의 탄생을 부추겼다.

  • AGENDA

    '#미투' 이후의 정치 드라마 <하우스 오브 카드>

    지금 엔터테인먼트 콘텐츠는, 픽션은, 혹은 정치 드라마는 무엇을 해야 하는지 <하우스 오브 카드> 시즌 6이 가르쳐준다.

  • INTERVIEW

    몬스타엑스 아이엠

    자신이 누군지 아는 남자, 몬스타엑스 아이엠과 밤을 걸었다.

  • INTERVIEW

    그냥 초아야

    3년 전이었다. 초아는 무대 뒤로 갔고, 그대로 증발했다. 근황도 없었다. 그리고 때늦은 장맛비처럼 갑자기 돌아왔다. 마음을 비우고 한결 편안해진 자연 그대로의 모습으로. 초아가 겪은 지난 3년간의 심경 변화를 글로 옮긴다.

  • ARTICLE

    방한준비

FAMILY SIT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