통합 검색

FASHION MORE+

BREEZY

일렁이는 봄의 기운과 맞닿은 푸르른 에르메스.

UpdatedOn February 29, 2024

/upload/arena/article/202402/thumb/55586-532021-sample.jpg

슬리브리스 톱·줄무늬 재킷·쇼츠·카프스킨과 캔버스 소재의 샌들·쉔 당크르 펑크 네크리스 모두 가격미정 에르메스 제품.

/upload/arena/article/202402/thumb/55586-532022-sample.jpg

집업 셔츠·더블브레스트 재킷·팬츠 모두 가격미정 에르메스 제품.

/upload/arena/article/202402/thumb/55586-532020-sample.jpg

크루넥 스웨터·램스킨 소재 쇼츠·쉔 당크르 컨투어 네크리스·캔버스 토트백 모두 가격미정 에르메스 제품.

/upload/arena/article/202402/thumb/55586-532019-sample.jpg

슬리브리스 톱·펀칭 디테일의 카프스킨 셔츠·테크니컬 소재 팬츠 모두 가격미정 에르메스 제품.

/upload/arena/article/202402/thumb/55586-532023-sample.jpg

그래픽 프린트 실크 셔츠·쇼츠·쉔 당크르 펑크 네크리스 모두 가격미정 에르메스 제품.

/upload/arena/article/202402/thumb/55586-532018-sample.jpg

줄무늬 코튼 셔츠·워크 재킷·쇼츠·위빙 벨트·카프스킨과 캔버스 소재의 샌들 모두 가격미정 에르메스 제품.

<아레나옴므플러스>의 모든 기사의 사진과 텍스트는 상업적인 용도로 일부 혹은 전체를 무단 전재할 수 없습니다. 링크를 걸거나 SNS 퍼가기 버튼으로 공유해주세요.

KEYWORD

CREDIT INFO

Photography 홍준형
Styling 이상
Model 김원중
Hair&Make-up 이은혜
Assistant 김여름, 강민경

2024년 03월호

MOST POPULAR

  • 1
    NEW THING's
  • 2
    Very Big & Small
  • 3
    서울의 나무
  • 4
    괴짜 자동차
  • 5
    THE PREPSTER

RELATED STORIES

  • FASHION

    과감함과 귀여움

    튜더 펠라고스 FXD 알링기 에디션에서만 볼 수 있는 스포츠 시계의 매력.

  • FASHION

    SPRING, SPRING

    솟아오르는 스프링처럼 힘차게 생동하는 봄의 기운.

  • FASHION

    Thinner

    얇아서 우아한 시계들.

  • FASHION

    Greenery Days

    무채색 일상 속 비현실적으로 선명한 그린 다이얼 워치 6.

  • FASHION

    THE PREPSTER

    스포티와 프레피, 그 어디쯤에서.

MORE FROM ARENA

  • INTERVIEW

    READY PLAYER ONE

    영재는 무언가에 빠지면 끝장을 보는 성격이다. 그는 곧 발매될 솔로 데뷔 앨범 작업에 몰두하고 있고, 아직 보여준 적 없는 자신의 매력을 듬뿍 담을 예정이다.

  • FASHION

    지금, 한국 모델

    한국 남자 모델들이 세계 패션 신의 중심에 등장하는 것도 이제 익숙한 일이 돼버렸다. 2017 S/S 런던, 밀라노, 파리, 뉴욕 패션 위크에선 또 어떤 일들이 있었을까. 데뷔 15년 차부터 1년이 채 안 된 신인까지, 각기 개성과 성향이 다른 모델 11명에게 같은 질문을 던졌다.

  • LIFE

    배송, 배달 전쟁의 서막

    네이버가 드디어 일을 냈다. ‘치열한 배송 전쟁에 뛰어 들었다’ 라고 하면 될까? 한마디로 엄청난 전쟁이 벌어질 판이다. 그 참에, 한 번씩 다 써보고 솔직한 심정을 남긴다.

  • LIFE

    33아파트먼트

    가구 디자이너가 만든 카페의 가구는 특별할까? 건축가가 사는 집은 화려할까? 최근 문을 연 디자이너들의 카페와 건축가의 집을 다녀왔다. 조각가 부부는 정과 망치를 내려놓고 커피를 만든다. 젊은 공간 디자이너는 자신의 작품 세계에 영향을 준 어린 시절 본 이미지를 공간으로 재현했고, 동네 친구 넷이 의기투합해 커피 마시는 행위로 채워지는 열린 공간을 만들었다. 디자이너들의 공간에는 그들의 세계관이 농밀하게 담겨 있었다.

  • INTERVIEW

    한동희가 썼던 가면

    한동희는 대화를 나누는 내내 웃음을 머금었다. 지금부터 보게 될 사진 속 한동희는 전부 무뚝뚝함을 연기하는 한동희다. 그 무표정만큼이나 다채로웠던 한동희와의 짧은 대화.

FAMILY SIT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