통합 검색

LIFE MORE+

바야흐로 밴드의 시대

밴드의 붐은 온다.

UpdatedOn February 02, 2024

실리카겔 @silicagel.official

‘힙스터’들의 전유물 같았던 나만 아는 밴드에서 이제는 모두 아는 밴드가 된 실리카겔. 2015년 EP <새삼스레 들이켜본 무중력사슴의 다섯가지 시각>으로 데뷔하여 벌써 8년 차를 맞았다. 2023년에는 멜론 뮤직 어워드 오프닝 무대를 장식하며 입지를 다졌다. 추천하는 곡은 ‘Desert Eagle’, 드라마틱한 서사와 황량한 사막을 떠오르게 하는 기타 리프가 돋보이는 곡이다. 한국대중음악상 최우수 모던록 부문 수상작이기도. 한국 밴드의 현재를 느껴보고 싶다면 여전히 새로움에 도전하는 실리카겔의 음악을 들어보자.

마라케시 @bandmarrakech

모로코의 도시 마라케시가 아니다. 보컬과 기타에 김영욱, 드럼 치는 조성하로 구성된 2인조 밴드다. 선물 받은 향수의 이름에서 따온 활동명답게 마라케시의 음악엔 고유한 향취가 있다. 얼터너티브 팝을 기반으로 세련된 음악을 선보인다. 추천 곡은 ‘Floating’, 절제와 여백을 통해 연출된 부유하고 매혹적인 사운드를 즐길 수 있다. 실력에 비해 많이 알려지지 않아 아쉬운 마음. 올해는 조금 더 많은 곳에서 모습을 볼 수 있길 바란다.

더 로즈 @official_therose

2024 코첼라 라인업에 이름을 올린 더 로즈. 2017년 데뷔한 4인조 보이밴드다. 북미와 남미, 유럽의 도시들을 오가며 해외에서 많은 사랑을 받고 있다. 빌보드 차트에 이름을 올리며 한국 록밴드 사상 최고 순위를 기록하기도. 밴드의 대표곡은 데뷔곡인 ‘Sorry’. 멤버 전원이 작사, 작곡, 편곡에 참여하며, 브리티시 팝 사운드를 기반으로 더 로즈만의 몽환적인 색깔을 드러냈다. 앞으로의 행보가 더욱더 기대되는 밴드다.

양반들 @yangbansmusic

양반들은 키보드 이지훈, 베이스 누기, 보컬 전범선, 드럼 딸기, 기타 윤성호 다섯 멤버에 비디오를 담당하는 학을 포함한 6인조 밴드다. 전범선을 주축으로 ‘전범선과 양반들’로 활동을 전개하며, ‘아래로부터의 혁명’, ‘전선을 간다’와 같은 조선 록을 선보였다. 최근에는 ‘양반들’로 이름을 바꾼 후 다채로운 장르를 아우르며 자신의 장르를 ‘윈드앤플로우’, 즉 ‘풍류’로 정의한다. 입문 곡으로는 새로운 매력을 엿볼 수 있었던 ‘두무개다리’를 추천한다.

<아레나옴므플러스>의 모든 기사의 사진과 텍스트는 상업적인 용도로 일부 혹은 전체를 무단 전재할 수 없습니다. 링크를 걸거나 SNS 퍼가기 버튼으로 공유해주세요.

KEYWORD

CREDIT INFO

Guest editor 유지원

디지털 매거진

MOST POPULAR

  • 1
    모유 수유와 럭셔리
  • 2
    파스타 파스타
  • 3
    가구 보러 왔습니다
  • 4
    이 자리를 빌어 '싱어게인' 작가님들께 사과드립니다
  • 5
    WARMING UP

RELATED STORIES

  • LIFE

    봄의 공기청정기

    미세먼지가 걱정스러운 계절이라 모아본 오늘날의 공기청정기 4종.

  • LIFE

    꽃구경도 식후경

    눈과 입 모두 즐거운 식도락 봄나들이.

  • LIFE

    스타와 메가

    1위와 2위. 스타벅스와 메가커피는 오늘날 한국인이 가장 많이 이용하는 커피 프랜차이즈다. 하지만 두 카페는 거의 모든 면에서 다르다. 어떤 점이 스타벅스를 혹은 메가커피를 찾게 할까?

  • LIFE

    가구 보러 왔습니다

    나 혼자 사는 1인 가구라면 지금 소개하는 5곳을 저장해둘 것.

  • LIFE

    코로나 때 어떻게 하셨어요?

    비대면과 거리두기의 코로나 시대가 불과 몇 년 전이다. 많은 이별과 폐업과 변화를 만들어낸 이 병의 특징 중 하나는 극단적으로 낮은 20대 발병률과 사망률이었다. 즉 20대는 한창 나이에 마스크를 끼고 시작도 하지 않은 밤의 술자리를 빠져나와야 했다. 이 시대 젊은이들의 섹스는 어땠을까? 더했을까 덜했을까?

MORE FROM ARENA

  • LIFE

    젊은 술꾼의 전통주

    주조에 뛰어든 이유도 가지각색. 젊은 술꾼들이 발 벗고 나서서 흥나게 빚는 우리 술 뉴 웨이브.

  • DESIGN

    공간의 힘을 믿다

    조현진은 건축가다. 의뢰받아 건물이나 집을 짓는다. 하지만 그 안에 사람을 담는다. 당연한 말이지만, 당연하지 않은 세상이다. 사람보다 건물이 앞설 때가 많으니까. 조현진은 사람과 소통해 합당한 공간을 짓는다. 그런 공간이 늘어갈수록 도시는 생명력을 얻는다.

  • FASHION

    VISIT SEOUL

    서울의 관광 명소들을 찾아다니는 여행자를 위한 옷차림.

  • FASHION

    다시 밀리터리

    해밀턴 카키 필드 매커니컬에서 그 어느 때보다 진한 빈티지의 향수를 느꼈다.

  • INTERVIEW

    Art Piece with Fashion #이광호

    패션 브랜드와 협업한 국내 가구 디자이너 4인.

FAMILY SIT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