통합 검색

FASHION MORE+

Coolish Trek

타임라인에서 목격한 모델들의 산 인증에 호기심이 발동했다. 산과 자연의 낭만을 화보처럼 누리는 그들의 일상에 녹아든 등산에 대하여.

UpdatedOn January 09, 2024

/upload/arena/article/202401/thumb/55241-528892-sample.jpg

유틸리티 집업 베스트 가격미정 몽클레르×살레헤 벰버리, 리사이클 폴리에스터 원단으로 만들어 움직임이 용이하며 통기성이 우수한 자카르 소재의 하이넥 톱 18만9천원·보강 처리로 내마모성을 강화한 장갑 8만9천원·속주머니를 활용해 패킹이 가능한 1L 사이즈 힙백 5만9천원 모두 파타고니아, 등산 스틱 가격미정 코오롱, 팬츠·슈즈 모두 모델 소장품.

- 모델 -

 유고 타카노 

산에 다닌 지 얼마나 되었나?
시작한 지는 2년 정도. 한 달에 한 번 정도 하고 있다.

자신만의 산행 스타일은?
일행이 있어도 최대한 말 없이, 생각 비우기. 지나치는 사람들과 인사 나누고. 정상에 올라 삶은 달걀을 먹는 것도 빼놓을 수 없다.

등산 룩을 고를 때 중요하게 생각하는 부분은?
활동성과 기능성이 좋은 옷을 선택한다. 양말은 두꺼운 것으로.

정말 잘 샀다고 생각하는 아이템이 있다면?
일본 빈티지 숍에서 산 아크테릭스 슈즈.

구매 예정인 것도 있나?
우선 등산하면 다리에 땀이 많이 나서 유니클로 에어리즘 속옷을 구입할 예정이다. 또 겨울 등산에 도전할 계획이라 아이젠도 사야 한다.

결코 타협이 안 되는 스타일은?
전문적인 기능성 팬츠 대신 평소 편하게 입는 팬츠를 선호한다. 지금까지 마음에 드는 디자인의 등산 팬츠를 찾지 못했다.

산은 당신에게 어떤 의미인가?
글쎄, 인생 같다. 인생도 등산처럼 한 걸음씩 딛고 나가고 싶다는 생각을 한다.

인증 샷 멋지게 남기는 노하우가 있다면?
자연이니까. 자연광을 최대한 이용하는 게 좋다.

/upload/arena/article/202401/thumb/55241-528893-sample.jpg

오버사이즈 빅 포켓 장식 나일론 베스트 가격미정 프라다 리네아 로사, 아이코닉한 볼륨감이 돋보이는 슬링백 가격미정 메종 마르지엘라, 흰색 장갑 8만9천원·양털 플리스 소재 헤어 밴드 4만5천원 모두 파타고니아, 비브람 아웃솔의 마파테 쓰리 2 트레일 러닝 스니커즈 가격미정 호카, 후드 재킷·팬츠 모두 모델 소장품.

- 모델 -

 조지 이와세 

등산은 얼마나 자주 하나?
고등학생 때부터 산에 다니긴 했지만, 자주 가지는 못한다. 1년에 두 번 정도?

루틴이 있나?
거창한 것은 없다. 정상에 올랐을 때 꼭 삶은 달걀을 먹는다.

스타일링에서 중요하게 생각하는 것이 있다면?
어느 한쪽에 치우치지 않고, 기능성과 디자인을 겸비한 것. 불편함 없이 몸에 꼭 맞는 스타일을 추구한다. 대신 컬러는 무조건 블랙!

특별히 애착이 가는 아이템이 있나?
친구에게 선물받은 아크테릭스 후드 재킷. 오늘 촬영에도 입었다.

꼭 갖고 싶은 혹은 구입 예정인 아이템이 있나?
디자인이 멋진 등산 백팩을 하나 찾고 있다. 아직 마음에 드는 것을 보지 못했다.

인증 샷 멋지게 남기는 노하우는?
광활한 자연 속에 녹아드는 것. 아름다운 산과 하늘 그 자체가 가장 멋진 장면이다. 그 배경 안에 내가 들어간다고 생각하면 된다.

/upload/arena/article/202401/thumb/55241-528890-sample.jpg

고어텍스 셸 재킷·로고 프린트 팬츠 모두 가격미정 몽클레르 그레노블, 양털 플리스 소재 넥워머 8만9천원 파타고니아, 산악 구조 상황에 유용한 레코 시스템이 탑재된 에이펙스 프로 런 베스트 22만원 카멜백 by 카멜백 스토어, 프린트가 더해진 스니커즈 72만원 스톤아일랜드 제품.

- 모델 -

 안재형 

타임라인에 유독 산 인증 샷이 많더라.
어릴 때부터 가족과 등산을 많이 다녔다. 지금도 스케줄이 여유로울 때면 즉흥으로 산에 가는 편. 일주일에 한 번은 꼭 가려고 노력한다.

대부분 혼자던데, 이유가 있나?
혼자 등산을 하는 편이다. 온전히 나만을 위한 시간을 즐기는 게 좋다. 하산 후엔 꼭 시장 음식에 막걸리를 마신다.

맛집을 추천한다면?
인왕산이나 백련산을 가면 꼭 들르는 식당이 있다. ‘백년 약수골’이라고 서울 한복판에 이런 곳이 있나 싶을 정도로 숲으로 둘려싸여 있다.

자신만의 스타일링 포인트가 있다면?
상하의를 무채색으로 통일하고, 선글라스에 포인트를 준다. 무심해 보이는데, 시크한 그런 것. 제아무리 기능성이 뛰어나거나, 명품이라 해도, 화려한 색감이나 패턴은 피한다.

그 외 가장 신경 써야 할 부분은?
무릎 보호대와 신발. 건강을 위해 취미를 즐기는데 다리에 무리가 가면 안 하느니만 못하니까. 꼭 자신에게 맞는 좋은 보호대와 슈즈를 갖출 것.

추천하는 아이템이 있나?
카멜백의 트레일 런 베스트. 등산, 러닝, 트레킹에 모두 사용한다.

산이 당신의 삶에 미치는 영향은?
건강은 물론 일에 대한 집중도와 열정을 높여준다. 힘든 과정을 견뎌내는 것이 어떠한 일도 해낼 수 있는 동기부여가 된다. 아무리 힘든 코스라도 완주하고 내려오면 결국 아무것도 아니었다는 생각을 하게 된다.

인증 샷 멋지게 남기는 노하우?
남들이 안 찍는 곳에서 사진을 찍는다. 꼭 정상의 봉우리가 아니어도 좋다. 내 기준에 멋있는 배경을 찾을 것.

/upload/arena/article/202401/thumb/55241-528891-sample.jpg

10L 트레일 백팩 가격미정 살로몬, 접지력이 우수한 젤 소노마 15-50 트레일 러닝 스니커즈 28만9천원 아식스 스포츠스타일, 캡 모자·장갑·후드 재킷·팬츠 모두 모델 소장품.

- 모델 -

 이세한 

가장 기억에 남는 코스는?
지난 11월 산티아고 순롓길 800km를 완주했다.

그동안 얼마나 자주 했나?
등산한 지 2년 정도 되었고, 한 달에 두 번은 산에 간다.

루틴이 있나?
대부분 오전 9시 전에 출발해 점심쯤 내려온다. 근처 맛집에서 식사하고, 대중목욕탕에서 피로를 푼다.

초심자에게 추천할 만한 코스가 있다면?
수락산은 ‘등린이’도 가능할 정도의 짧은 코스에 비해 아름다운 계곡과 자연경관이 끝내준다. 산행 뒤 ‘수락산 할매집’에 들러 바지락칼국수로 마무리.

트레킹 스타일링의 포인트는?
난이도에 비해 상대적으로 과하게 갖춰 입는 건 오히려 멋있지 않다. 한 가지 정도 포인트를 주는데, 색감 있는 아웃도어 재킷에 나한테 어울리는 선글라스 정도면 충분하다. 나머지는 본질에 충실한 베이식한 디자인으로.

가장 만족했던 아이템은?
산티아고 순롓길 내내 입었던 아크테릭스 베타 재킷과 팬츠. 11월 순롓길 특성상 비바람이 많이 부는데 방풍, 방수 기능이 뛰어나 제 가치를 톡톡히 하더라.

구매 예정인 아이템이 있나?
로아 락파 트레킹화. 디자인, 기능성을 모두 갖췄다.

결코 타협이 안 되는 스타일은?
딱 붙는 등산 바지. 도저히 못 입을 것 같다.

산이 당신의 삶에 미치는 영향은?
일상의 루틴을 벗어나 분리된 나만의 공간과 시간을 가질 수 있다. 턱끝까지 차오르는 숨을 내쉬며 도착한 정상에서의 상쾌함, 그 작은 성취감은 내 안에서 단단함의 뿌리가 된다. 또한 그것이 일상 속에 좋은 에너지로 자연스럽게 발현되는 듯하다.

인증 샷 멋지게 남기는 노하우는?
한 장 건진다는 마음으로 무조건 많이 찍다 보면 인생 샷 하나 나오지 않을까? 300장 찍으세요!

<아레나옴므플러스>의 모든 기사의 사진과 텍스트는 상업적인 용도로 일부 혹은 전체를 무단 전재할 수 없습니다. 링크를 걸거나 SNS 퍼가기 버튼으로 공유해주세요.

KEYWORD

CREDIT INFO

Editor 최태경
Photography 김혁
Hair&Make-up 구현미
Assistant 박소은

2024년 01월호

MOST POPULAR

  • 1
    어디서 하세요?
  • 2
    서울의 펍
  • 3
    The Laboratory
  • 4
    작고 소중한 쁘띠 와인 4
  • 5
    손석구 되기

RELATED STORIES

  • FASHION

    My Endless Blue

    무수한 층의 색으로 일렁이는 파랑의 파란.

  • FASHION

    Slow down

    혼란한 빗소리에 뒤엉킨 우중충한 쾌락.

  • FASHION

    브루넬로 쿠치넬리 행사에 참석한 배우 안보현

    이태리 피렌체에서 성대하게 펼쳐진 브랜드의 디너 행사에 한국을 대표로 배우 안보현이 참석했다.

  • FASHION

    OLDIES BUT GOLDIES

    향수 어린 물건을 간직한 세대를 관통하는 골드 주얼리.

  • FASHION

    MISTY BLUE

    깊이를 가늠할 수 없는 고요한 블루.

MORE FROM ARENA

  • LIFE

    SUMMER TUNE I: TO WATCH

    <아레나> 에디터들의 취향대로 고른 이 계절보다 후끈한 여름 추천 영화 9선.

  • LIFE

    스타트업? 이것만 조심해!

    자신의 능력이 회사에 묶이기엔 아깝다고? 창업을 준비하는 이들에게 건네는 ‘스타트업 선배’들의 조언을 귀담아듣자. 다 겪어봐서 하는 소리다.

  • LIFE

    SRT 타고 1박 2일

    SRT 노선 중 가장 사랑 받는 5곳에 위치한 숙소 추천.

  • ARTICLE

    다른 병원

    나의 일상을 달래줄, 가장 일상에 가까운 병원들을 찾았다.

  • CAR

    우리 모두의 페라리

    ‘누구나 즐길 수 있는 스포츠카’ 페라리 푸로산게가 등장했다. 거짓말 같은 명제를 확인하기 위해 뉴질랜드 남섬을 달렸다. 결론부터 이야기하면 푸로산게는 스포츠카가 맞다.

FAMILY SIT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