통합 검색

CAR MORE+

이탈리아와 커피와 자동차

마세라티 그레칼레로 엿보는 이탈리아인들의 자존심과 자부심.

UpdatedOn December 22, 2023

3 / 10
/upload/arena/article/202312/thumb/55116-527729-sample.jpg

 

이탈리아는 전 세계를 통틀어 가장 독특한 커피 문화를 지닌 나라 중 하나다. 커피의 태생은 에티오피아로 통하지만, 이탈리아는 현대 커피 문화의 근간을 언급할 때 빼놓을 수 없는 곳이다. 증기를 이용해 커피를 추출하는 에스프레소 기계가 20세기 초 이탈리아에서 발명되었기 때문이다. 이탈리아 자동차 시장은 유럽의 다양한 브랜드들 사이에서 독자적으로 발전했다. 이탈리아 대표 브랜드 중 하나인 마세라티는 전통과 역사를 지키면서도 이탈리아만의 감각과 혁신을 더해 당대에 가장 미학적이고 뛰어난 성능의 차를 만들어왔다.

그레칼레는 마세라티 브랜드 역사상 두 번째 SUV 모델이다. 이탈리아인들이 전에 없던 에스프레소 머신을 만들며 커피 시장에 새로운 반향을 일으킨 것처럼, 그레칼레는 브랜드의 새로운 전략을 실행하는 모델로 자리잡았다. 에스프레소가 추출 양과 시간에 따라 리스트레토, 에스프레소, 룽고, 도피오로 나뉘듯 그레칼레의 세분화된 트림은 마세라티 SUV의 중요한 테마를 더 잘 표현하도록 설계했다. 마세라티 그레칼레는 트림은 총 세 가지. 건축물의 인테리어 디자인에서 영감을 얻어 가죽 대시보드 인서트와 도어 패널의 유광 인서트가 조화를 이루도록 구현한 ‘GT’, 야외 스포츠를 즐기는 사람을 위한 모델로 실내에 자수와 스티칭 그래픽 모티브를 적용한 ‘모데나’, 성능에 중점을 둬 스포츠카 애호가에게 적합한 ‘트로페오’다.

에스프레소 한 잔에는 원두가 지닌 본연의 맛과 향이 풍부하게 서려 있다. 그레칼레도 마찬가지다. 차에는 엔진 사운드 디자인 엔지니어와 튜닝 전문가, 피아니스트, 작곡가가 협업해 만든 마세라티의 상징적 엔진 사운드가 탑재됐다. 여기에 마세라티 특유의 날렵한 핸들링 감각까지 더해 ‘운전하는 맛’을 오롯이 즐길 수 있다. 차에는 브랜드 역사상 최초로 음성 명령이 가능한 디지털 시계를 장착하는 등 똑똑하고 섬세하며 효율적인 진보를 추구했다. 새로운 디자인 기조를 적용한 그레칼레는 마세라티 슈퍼카 MC20의 디자인과 성능을 상당 부분 공유하고 있어 우아함과 스포티함을 두루 갖춘 차세대 SUV라 평가받는다. 그레칼레는 단순히 이동수단으로서의 기능을 넘어 이탈리아 고유의 문화와 시대성을 경험하게 하는 차다.

<아레나옴므플러스>의 모든 기사의 사진과 텍스트는 상업적인 용도로 일부 혹은 전체를 무단 전재할 수 없습니다. 링크를 걸거나 SNS 퍼가기 버튼으로 공유해주세요.

KEYWORD

CREDIT INFO

디지털 매거진

MOST POPULAR

  • 1
    NEXT GENERATION, NEW GORPCORE DESIGNER 4
  • 2
    상큼함이 터지는 토마토 요리 4
  • 3
    배준호, 청량하고 젊은 에너지가 느껴지는 <아레나 옴므 플러스> 디지털 커버 공개
  • 4
    Smells Like Rock Spirit
  • 5
    태그호이어 X 원우

RELATED STORIES

  • CAR

    드라이브 마이 카

    남들이 잘 안 타는 차. 그래도 내게는 좋은 차. 생소하고도 특별한 나만의 자동차 생활. 자동차 오너 여섯 명이 자신의 ‘카 라이프’를 말했다.

  • CAR

    희귀종

    자연흡기 V10은 람보르기니의 상징이자 지구상에 몇 안 남은 엔진이다 . 아주 희귀하고 특별한 람보르기니 우라칸을 타고 트랙을 달리며 느낀 것.

  • CAR

    The Rolls-Royce Fantasía

    롤스로이스가 스페인 이비사에서 신형 컬리넌 시리즈 II를 선보였다. 하루 종일 컬리넌에 올라타 달리고 만지고 바라보며 같은 말만 반복했다. 이건 비현실적인 차다.

  • CAR

    K-카페 레이서

    유럽 사람들이 카페에서 카페까지 경주하며 놀던 탈것을 ‘카페 레이서’라 부른다. 오늘날 한국에도 카페가 많다. 어느 카페에 뭘 타고 갈까. 재미와 실용성을 고루 갖춘 한국형 카페 레이서 4종.

  • CAR

    디펜더가 가는 길

    랜드로버는 남들이 길이라고 부르지 않는 길만 골라서 달려왔다. 신형 디펜더를 타고 산에서, 계곡에서, 진흙탕에서 하루 종일 달리며 느낀 것.

MORE FROM ARENA

  • FASHION

    New Essential Color

    2022 팬톤 컬러인 베리 페리를 포함한 부드러운 라벤더, 과즙 가득한 라임, 저물녘 태양처럼 뜨거운 오렌지, 매콤한 레드와 성역을 허문 핑크. 또 시대 불문 가장 바람직한 화이트와 그레이까지, 올봄과 여름을 화사하게 채워줄 에센셜 컬러의 향연.

  • INTERVIEW

    'KEEP THE STYLE' 유태오 화보 미리보기

    유태오, 압도적인 잘생김

  • INTERVIEW

    서현, “안전한 선택만 하고 싶진 않아”

    배우 서현의 관능미 넘치는 화보와 인터뷰 미리보기

  • CAR

    아빠 차를 끌던 날

    처음 아버지 차를 운전하던 날을 기억한다. 운전석에 앉았을 때는 지겹도록 익숙한 차가 낯설게 느껴졌다. 그때 처음 아버지의 눈높이에서 세상을 봤던 것도 같다. 자동차 기자들이 아버지 차로 운전을 시작했던 날을 복기했다.

  • REPORTS

    여름 생존 기술

    뜨거운 여름을 살아내게 할 9개의 여름 기술.

FAMILY SIT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