통합 검색

FASHION MORE+

뱅크스 바이올렛의 시대정신

셀린느가 그의 입을 빌려 말하는 시대의 본질.

UpdatedOn December 01, 2023

3 / 10
/upload/arena/article/202311/thumb/54994-526814-sample.jpg

 

각각의 시대에는 시대의 본질을 대표하는 인물이 있기 마련이다. 2000년대 초반 뉴욕에 집중된 미술계를 대표하는 인물이 바로 ‘뱅크스 바이올렛’ 작가이다. 그는 부서진 드럼 세트, 뼈대만 남은 건축물, 텅 빈 무대를 통해 허무주의를 표현하며, 데스메탈 음악을 중심으로 형성된 하위문화를 표현한 특징을 가진다. 셀린느의 크리에이티브 디렉터 ‘에디 슬리먼’은 그의 어둡고 엄격한 시선으로 표현한 시대정신에 공감하며, 2007년 베를린 아른트 & 파트너(ARNDT & PARTNER) 갤러리에서 열린 큐레이션을 통해 작품을 선보였다. 대쉬 스노우, 슬레이터 브래들리, 라이언 맥긴리를 포함해 저명한 작가들과 함께 뱅크스 바이올렛의 작품을 소개하며, 세간의 압력으로 은둔 생활을 이어오던 그를 다시금 예술의 세계로 끌어올렸다. 갤러리와 미술관에 작품이 내걸리기 시작했고 오늘날 에디 슬리먼이 진행하는 셀린느 플래그십 스토어 재해석 작업을 함께하며 인연을 이어오고 있다. 이번 플래그십 스토어를 위해 완성한 샹들리에 구조물은 반복적인 형태의 조명이 붕괴한 모습으로, 시대의 기조를 녹여내는 작가의 전형성이 드러나는 작품이다. 바이올렛은 작품에 대해 “쓰러진 모습처럼 보이는 구조물은 각성제로 인해 쓰러지고 마약에 의존하는 중독된 인간의 이미지를 표상한다.”고 밝혔다. 앞으로 셀린느와 뱅크스 바이올렛이 전해올 새로운 시대의 시대정신, 셀린느 아트 프로젝트가 기다려지는 이유이다.

<아레나옴므플러스>의 모든 기사의 사진과 텍스트는 상업적인 용도로 일부 혹은 전체를 무단 전재할 수 없습니다. 링크를 걸거나 SNS 퍼가기 버튼으로 공유해주세요.

KEYWORD

CREDIT INFO

Guest editor 유지원

디지털 매거진

MOST POPULAR

  • 1
    NEW THING's
  • 2
    가자! 촌캉스
  • 3
    <아레나> 5월호 커버를 장식한 배우 송중기
  • 4
    서울의 나무
  • 5
    그래프로 보는 서울의 나무

RELATED STORIES

  • FASHION

    예술과 기술의 경지

    루이 비통은 지난 3월, 호화로운 태국 푸껫을 배경으로 새로운 하이 워치 & 하이 주얼리를 선보였다. 메종의 놀라운 공예 기술, 하이 워치메이킹의 정수가 깃든 혁신적인 패러다임에 대한 면밀한 기록.

  • FASHION

    클래식의 정수, 미니멀한 디자인의 수동 면도기 4

    면도를 일상의 작은 즐거움으로 만들어 줄 수동 면도기.

  • FASHION

    과감함과 귀여움

    튜더 펠라고스 FXD 알링기 에디션에서만 볼 수 있는 스포츠 시계의 매력.

  • FASHION

    SPRING, SPRING

    솟아오르는 스프링처럼 힘차게 생동하는 봄의 기운.

  • FASHION

    Thinner

    얇아서 우아한 시계들.

MORE FROM ARENA

  • DESIGN

    Narcissism

    비친다. 보인다. 흡족하다. 바닥에 비친 자기 모습에 흡족할 만한 차 다섯 대.

  • CAR

    봄날은 간다

    봄이 되자 시승회가 늘었다. 포르쉐를 타고 양평에, 페라리를 타고 정선에 다녀왔다.

  • LIFE

    지금 당장, 풀빌라 BEST 6

    수평선에 걸린 듯, 산새에 묻힌 듯한 국내 곳곳의 풀 빌라 여섯.

  • FILM

    2022 A-Awards #이병헌

  • REPORTS

    배우고 익히니 즐겁지 아니한가

    동네를 산책하다 발견하는 역사와 문화의 조각들. 요즘 배우고 익히느라 정신없는 <동네의 사생활> 남자들과 인문학에 대해 이야기했다.

FAMILY SIT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