통합 검색

INTERVIEW MORE+

FINALLY V

파리 외곽의 스튜디오, 뷔가 카메라와 눈을 맞춘다. 어떤 형식도 제약도 없이 있는 그대로의 가장 자연스러운 모습으로. 그저 치열한 청춘의 절정, 뷔와 셀린느의 가장 젊고 빛나는 오늘에 대하여.

UpdatedOn August 22, 2023

/upload/arena/article/202308/thumb/54296-519963-sample.jpg

퍼 코트 셀린느 옴므 제품.

/upload/arena/article/202308/thumb/54296-519964-sample.jpg

가죽 팬츠·벨트·브레이슬릿·힐 부츠 모두 셀린느 옴므, 톱 스타일리스트 소장품.

/upload/arena/article/202308/thumb/54296-519962-sample.jpg

가죽 팬츠·힐 부츠·브레이슬릿 모두 셀린느 옴므, 톱 스타일리스트 소장품.

셀린느라는 브랜드를 대표하는 기분은 어떤가요?
대표한다는 게 참 부담스럽긴 한데 재미있습니다. 기분 좋아요.

뷔가 본 에디 슬리먼은 어떤 사람이었습니까? 재미있는 에피소드가 있나요?
에디는 정말 따뜻한 사람이에요. 재미있는 에피소드는… 에디를 처음 만났을 때 조명이 어두운 레스토랑에서 선글라스를 쓰고 이야기를 나눴어요. ‘어두운데 선글라스라니, 이게 패션의 시작이구나’ 싶었어요. 요즘 저도 따라 하고 있는데, 앞이 잘 안 보입니다. (웃음)

평소에도 셀린느 옷을 입은 모습이 자주 노출됩니다. 뷔 님이 셀린느가 어울리는 때는 언제라고 생각하세요?
저는 좋은 곳, 좋은 자리에 갈 때 셀린느를 입습니다. ‘록 시크’ 스타일을 좋아하시는 분은 저랑 똑같이 입으면 좋을 것 같아요.

이야기를 나누는 지금은 더운 계절입니다. 좋아하는 피서 방법이 있나요?
여름에 어디 가는 걸 별로 안 좋아하고 집에서 에어컨 틀고 누워 있는 걸 좋아합니다.

지금 소소한 관심사는 어떤 게 있나요?
요즘은 맛집 정보 좀 알고 싶어요.

요즘은 어떤 책을 읽고 있나요? 책을 고르는 기준은 무엇인가요?
전 아직 판타지 소설, 만화책을 좋아합니다.

재즈를 좋아하시죠. 오늘 날씨에 듣고 싶은 재즈곡을 추천해주실 수 있나요?
에타 제임스의 ‘At Last’요. 제가 정말 많이 좋아하는 곡입니다.

요즘도 악기 연습을 하세요? 어떤 악기를 연습하시나요?
목관악기를 계속해서 연습하고 싶은데 결국에는 제 목소리가 악기가 되는 게 가장 좋아서 열심히 제 목을 수련하고 있습니다.

앞으로 어떤 활동이 예정되어 있나요?
아주 많은 활동이요! 기대해주셔도 좋아요.

오늘 이 인터뷰를 마치고 나면 무엇을 하실 건가요?
친구들이랑 밥 먹기로 했어요.(웃음)

앞으로 어떤 음악인으로 기억되고 싶으세요?
다양한 도전을 하고 싶고, 좋은 작품으로 기억에 남는 아티스트가 되었으면 합니다.


자세한 인터뷰와 화보는 <아레나> 9월호에서 확인하실 수 있습니다.

<아레나옴므플러스>의 모든 기사의 사진과 텍스트는 상업적인 용도로 일부 혹은 전체를 무단 전재할 수 없습니다. 링크를 걸거나 SNS 퍼가기 버튼으로 공유해주세요.

KEYWORD

CREDIT INFO

디지털 매거진

MOST POPULAR

  • 1
    파스타 파스타
  • 2
    코로나 때 어떻게 하셨어요?
  • 3
    UNFAMILIAR SUIT
  • 4
    스타와 메가
  • 5
    과감함과 귀여움

RELATED STORIES

  • INTERVIEW

    <아레나> 5월호 커버를 장식한 배우 송중기

    단단한 눈빛이 돋보이는 송중기의 <아레나> 5월호 커버 공개!

  • INTERVIEW

    그녀의 음악은 우리 가슴을 녹일 뿐

    4개 국어 능력자, 싱어송라이터, 인스타 음악 강자… 스텔라장을 수식하는 말들은 많지만, 가장 중요한 것은 그녀의 음악은 우리 가슴을 녹인다는 사실이다.

  • INTERVIEW

    우리가 기다리던 소수빈

    데뷔 8년 차 소수빈은 지난해 <싱어게인3>으로 처음 TV 카메라 앞에서 노래를 불렀다. 지금 보고 있는 사진 역시 그의 첫 번째 단독 화보다. 하지만 소수빈은 이미 우리가 기다리던 스타의 모습을 하고 있었다.

  • INTERVIEW

    발렌시아가 사커시리즈, 설영우와 함께한 <아레나 옴므 플러스> 화보 공개

    설영우의 색다른 매력이 담긴 <아레나> 화보 미리보기

  • INTERVIEW

    나를 궁금해해줬으면 좋겠다

    드라마 <눈물의 여왕>으로 돌아온 곽동연과 연기 이야기를 나눴다. 그는 내내 유쾌했고 기백이 있었다. 작품이 끝날 때마다 방명록 한 권을 완성하는 기분이라는, 2024년 곽동연의 첫 방명록.

MORE FROM ARENA

  • FASHION

    니콜라스로부터 온 편지

    태그호이어 헤리티지 디렉터 니콜라스 바이뷕에게 시계 박람회 기간에 맞춰 질문을 남겼다. 박람회가 끝난 뒤 니콜라스는 멋진 답을 보내왔다.

  • FASHION

    하얀 스니커즈

    이 계절에 딱, 새하얀 양말과 깨끗한 스니커즈의 건강미 넘치는 조합.

  • LIFE

    부담없이 즐길 수 있는 한식 오마카세 맛집 4

    제철 식재료로 선사하는 한식 맡김 차림이다.

  • LIFE

    젠지의 비대면 사랑법, 데이팅 앱

    데이팅 앱 이용자 수가 1년 반 만에 두 배 늘었다. 데이팅 앱 사용량 증가 시작은 코로나 시대와 일치한다. ‘틴더’ 외에도 나스닥에 데이팅 앱이 상장하며, 데이팅 앱은 전 세계적인 만남 플랫폼으로 자리 잡는 추세다. 데이팅 앱을 직접 써본 필자가 데이팅 앱의 인기 원인과 성공 전략을 전한다.

  • ARTICLE

    추천사

    남성 패션에 일가견이 있는 6명을 <아레나> 자문위원으로 모셨다. 그들에게 마음을 둔 ‘솔 시티’에 대해 물었다.

FAMILY SIT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