통합 검색

INTERVIEW MORE+

강훈, “저를 보고 연기를 시작한 친구가 한 명이라도 있으면 정말 행복할 것 같아요“

배우 강훈의 이제는 좋은 어른이 될 차례라는 인터뷰와 화보 미리보기

UpdatedOn May 24, 2023

3 / 10

 

배우 강훈이 <아레나 옴므 플러스>와 나눈 인터뷰를 공개했다. 최근 <꽃선비 열애사>로 화제를 모았던 그는 올해 하반기 넷플릭스 드라마 <너의 시간 속으로> 공개를 앞두고 있다.

강훈은 고등학교 1학년 때까지 농구를 배웠다. 그는 지금도 농구와 관련된 모든 것들을 좋아하지만 농구선수로서 못다 한 아쉬움은 없다고 했다. "어느 날 ‘이걸로는 내가 밥 벌어먹고 살지 못하겠다’는 생각이 딱 들었어요. 그러면서 농구가 재미 없어졌어요. 혼자 3개월을 두고 ‘내가 농구선수라는 직업이 다시 좋아질 수 있나’ 지켜보면서 운동했어요. 안 돌아오더라고요. 그래서 그만뒀고 후회는 없어요."

강훈은 연기를 하면서 승마와 검술을 배웠다. 그는 처음 승마를 배우던 당시를 회상하며 "가장 무서웠던 게 낙마예요. 떨어지면 아프겠지 하는 생각 때문에 몸이 굳어요. 그러다 한 번은 진짜 말에서 떨어졌는데 안 아픈 거예요. 그때부터 실력이 훅 늘었어요"라며, 그때 안 떨어졌으면 계속 무서워했을 거예요. 사람은 뭐든지 직접 겪어봐야 하나 봐요"라고 전했다.

최근 <런닝맨>에 출연한 그는 어린 시절 자신에게 웃음을 주었던 유재석, 하하를 보며 자신도 누군가에게 좋은 어른이 되고 싶다고 말했다. "저도 앞으로 필모그래피가 쌓일 텐데 유재석, 하하 선배님이 제게 그랬듯 누군가 ‘나 강훈 그 작품 봤을 때 뭐 했는데’ 식으로 기억된다면 너무 감사하죠. 막연한 상상이지만 저를 보고 연기를 시작한 친구가 한 명이라도 있으면 정말 행복할 것 같아요. 저도 누군가를 보면서 이 일을 시작했으니까요."

배우 강훈이 선보인 화보 및 인터뷰는 <아레나 옴므 플러스> 6월호에서 확인할 수 있다.

<아레나옴므플러스>의 모든 기사의 사진과 텍스트는 상업적인 용도로 일부 혹은 전체를 무단 전재할 수 없습니다. 링크를 걸거나 SNS 퍼가기 버튼으로 공유해주세요.

KEYWORD

CREDIT INFO

2023년 06월호

MOST POPULAR

  • 1
    Winter-Ride
  • 2
    아이엠이 몬베베의 사랑을 체감하는 순간은 언제일까?
  • 3
    줄 바꾸기
  • 4
    헬스 코리아
  • 5
    섞여서 좋은 것

RELATED STORIES

  • INTERVIEW

    세븐틴 민규, "힘든 시간이 끝나고 무대에 섰을 때의 희열은 몇 배로 더 커요."

    세븐틴 민규의 <아레나> 3월호 커버 미리보기

  • INTERVIEW

    옐로우 카페의 비하인드 스토리

    아쿠아 디 파르마의 아시아 최초 부티크 카페가 새 단장을 마쳤다. ‘옐로우 카페’라는 이름으로 대시 태어난 이 공간의 제작 비하인드를 아쿠아 디 파르마의 CEO와 건축가에게 직접 물었다.

  • INTERVIEW

    THE WORLD SHE MAKES

    자주적으로 음악 장르를 개척하는 앨리스 롱위 가오, 그녀만의 키치한 렌즈로 바라본 세계.

  • INTERVIEW

    남극까지의 한 걸음

    아시아 여성 최초로 보급 없이 남극점을 밟으며 김영미(노스페이스 애슬리트팀 소속)는 한국 등반사에 한 번 더 이름을 올렸다. 막상 김영미는 그런 건 중요한 게 아니라고 했다. 그녀에게 중요한 건 따로 있었다.

  • INTERVIEW

    태용의 탄생

    녹슨 대문 집 학생에서 NCT 리더로, 솔로 아티스트 태용이자 로에베의 앰배서더가 된 태용으로. 다른 사람을 기쁘게 해줄 때 기쁨을 느끼는 성숙한 남자로. 태용이라는 아티스트가 태어난 과정을 들었다.

MORE FROM ARENA

  • ISSUE

    "민규가 민규했다"는 어떤 순간을 말하는 걸까?

  • ISSUE

    2021 A-Awards #박해수

  • AGENDA

    Ready to Survive

    최근 재난을 영화가 아닌 뉴스로 자주 접한다. 기도하듯 생존 도구들을 모았다.

  • FASHION

    이상적 시계

    39mm 사이즈의 다이버 워치인 튜더 블랙 베이 피프티-에잇 금, 은, 동 컬렉션. 대담하면서도 클래식해서 모두가 꿈꾸는 시계다.

  • AGENDA

    강렬한 한 방

    사진 한 장으로 눈길을 끄는 이번 시즌의 따끈따끈한 프로젝트.

FAMILY SIT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