통합 검색

LIFE MORE+

내 사전에 선물 실패란 없다

마음을 전할 일이 많은 5월. 선물을 고를 때마다 깊은 고민에 빠지는 이라면, <아레나> 에디터 5인의 추천템을 참고할 것.

UpdatedOn May 08, 2023

/upload/arena/article/202305/thumb/53623-514203-sample.jpg

보이 드 샤넬 모이스처라이징 매트 립밤 

남사친 생일이 코앞으로 다가왔다면 고민하지 않고 보이 드 샤넬의 모이스처라이징 매트 립밤을 찾게 된다. 호불호 갈리지 않는 선물이라고 자부할 수 있는 정도. 일단 브랜드부터 마음에 든다. 2018년 샤넬에서 남성 메이크업 라인으로 새롭게 선보인 ‘보이 드 샤넬’. 그중에서도 부담스럽지 않은 가벼운 텍스처와 입술에 영양을 충분히 공급해 주는 이 립밤은 출시된 이후 지금까지 꾸준히 스테디셀러로 자리매김하고 있다. EDITOR 유선호 

/upload/arena/article/202305/thumb/53623-514198-sample.jpg

 브라운 클래식 알람 아날로그 시계 

기분 좋은 선물의 공통점이 있다. 내 돈 주고 사기는 아까운데 갖고 싶었던 것. 생필품은 아니지만 받고 나니 생각보다 자주 쓰게 되는 것. 그런 점에서 브라운의 아날로그 알람 시계는 실패 확률이 적다. 24시간 스마트폰을 쥐고 살지만, 집안 구석 한편에 시계가 있으면 생각보다 종종 쳐다보게 된다. 디터 람스가 브라운에서 선보였던 특유의 미니멀한 디자인은 지금까지 이어지고 있다. 덕분에 집안 어떤 공간에 놓아도 이질감 없이 잘 어울린다. 알람 소리 조절, 5초 백라이팅 기능도 탑재했다. EDITOR 주현욱

/upload/arena/article/202305/thumb/53623-514202-sample.jpg

아치스 플립플롭 

오롯한 여름 아이템으로 플립플롭만한 게 없다. 적어도 나에게 5월은 이미 플립플롭을 신기 시작하는 달. 만만한 신발이니 미리 장만해 둔다면 여름 한 철이 요긴하다. 아치스는 우리나라 못지않게 더운 호주의 족부 전문의가 환자들을 위해 만든 브랜드다. 꽤나 거창한 탄생 배경과 달리 이 신발을 추천하는 이유는 심플하다. 내가 신어본 플립플롭 중 가장 편하고 오래 신을 수 있다. 선물하고 싶은 사람의 신발 사이즈 정도야 대화하다 은근슬쩍 물어보기에도 어렵지 않고. EDITOR 이상

3 / 10

 

스매더스 앤 브랜슨 by 바버샵 카드 지갑 

10만 원에 딱 2프로 부족한 가격. 5월의 선물은 스매더스 앤 브랜슨의 카드지갑으로 정했다. 2004년 만들어진 경력직 브랜드인데다 캔버스 천에 바늘로 수놓는 니들 포인트가 매력적인 아이템이다. 취향 타는 물건인 만큼 강아지, 오리, 스포츠 클럽 문양을 비롯해 알파벳 모양도 여럿 준비되어 있다. 부드러운 가죽의 질감도 좋고 뒤집었을 때 환하게 웃는 모습은 왠지 모르게 정이 간다. '웃으면 복이 와요'라는 짧은 문구도 함께 넣길 추천한다. 선물할 때 활짝 웃는 거 포함해서. EDITOR 차종현

/upload/arena/article/202305/thumb/53623-514201-sample.jpg

이솝 카게로우 아로마틱 인센스 

금세 타버리고 마는 인센스 스틱은 선물로는 적합하지 않다고 생각했다. 재만 남은 채 흔적도 없이 사라지곤 하니까. 하지만 막상 내가 이솝의 인센스를 선물로 받아보니 이제까지의 생각이 완전히 바뀌었다. 종종 매캐하고 갑갑한 느낌이 드는 브랜드의 제품들도 있는데, 이솝의 인센스는 과하지 않고 은은하게 공간을 맴도는 것이 맘에 들었다. 3가지 향으로 출시해 취향에 따라 고를 수 있고, 4만원 대라는 선물하기 좋은 가격도 이 제품이 매력적인 이유다. EDITOR 이다솔

<아레나옴므플러스>의 모든 기사의 사진과 텍스트는 상업적인 용도로 일부 혹은 전체를 무단 전재할 수 없습니다. 링크를 걸거나 SNS 퍼가기 버튼으로 공유해주세요.

KEYWORD

CREDIT INFO

Editor 이아름

디지털 매거진

MOST POPULAR

  • 1
    <아레나> 6월호 커버를 장식한 배우 손석구
  • 2
    CLEAN and CLEAR!
  • 3
    남자, 서른을 말하다
  • 4
    디펜더가 가는 길
  • 5
    Classic Finishing

RELATED STORIES

  • LIFE

    초여름엔 버블버블

    샴페인과 함께 광합성 할 수 있는 찰나를 놓치지 말 것.

  • LIFE

    퇴근 후 한잔 서울 야장

    야장 가기 딱 좋을 날씨네.

  • LIFE

    Green and Green

    광활한 자연에서 마주한 찬란한 순간. ‘매나테크 트루헬스 마스터 챌린지 시즌 18’을 통해 눈부신 챕터를 맞이한 퍼펙트 바디 4인을 <아레나 옴므 플러스> 페이지에 기록하다.

  • LIFE

    잘하는 기준

    인류의 영원한 난제. 섹스를 잘한다는 것은 무엇일까? 20대 칼럼니스트가 또래 남녀에게 물었다.

  • LIFE

    빈티지 쇼핑의 지름길

    빈티지 쇼핑의 초심자부터 심화반까지 저장해야 할 빈티지 숍 5

MORE FROM ARENA

  • LIFE

    '힐링 예능'에 속지 않는 법

    힐링이라는 말이 하나의 장르가 되어버린 시대, TV 예능부터 온갖 에세이, 상품 광고, 심지어 술집 간판에서도 근본 없는 위로의 말이 대량으로 쏟아진다. 과연 우리는 ‘하마터면 열심히 살지 않고’ 산촌, 자연, 이국으로 떠나야만 진정한 휴식을 취하고 나 자신을 찾을 수 있을까? 거기엔 진짜 유토피아가 있을까? ‘힐링’을 판매하는 각종 상품들, 대표적으로 <삼시세끼>부터 <여름방학>까지 자연을 낭만화하고 파편화하는 이 예쁘고 팬시하게 가공된 ‘힐링 예능’들에서 우리는 진짜 힐링을 얻을 수 있는 걸까?

  • LIFE

    손수 만든 물건 3

    아무나 가질 수 없는 물건을 제작해주는 스튜디오를 소개합니다.

  • FASHION

    RETRO STREAMING

    지금부터 실시간으로 예스러운 감성 충만한 레트로 룩을 리뷰할 예정.

  • FASHION

    남자의 가방 II

    올봄엔 크로스백의 연출법이 중요하다. 끈을 흐트러짐 없이 바짝 조여 멜 것.

  • INTERVIEW

    밴드 뉴 호프 클럽, “음악에 우리 감정이나 솔직한 마음을 표현하는 데 더 편안함을 느껴요”

    뉴 호프 클럽의 청춘을 담은 화보와 진솔한 인터뷰 미리보기

FAMILY SIT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