통합 검색

FASHION MORE+

Into the world of cartier

까르띠에는 매년 워치스 앤 원더스에서 가장 성대한 부스를 꾸미고 손님을 맞는다. 그 생생한 현장의 순간을 모았다.

UpdatedOn May 03, 2023

/upload/arena/article/202305/thumb/53592-513989-sample.jpg

/upload/arena/article/202305/thumb/53592-513988-sample.jpg

까르띠에의 위용은 박람회 현장에 가면 느끼지 않을 수 없다. 리치몬트 그룹 참가 브랜드 중 까르띠에 부스가 가장 크고 화려하다. 매년 출시하는 신제품 종류도 가장 많다. 올해도 한국 미디어에게 87종에 이르는 고급 시계를 선보였다. ‘보석의 왕, 왕의 보석’이라는 칭호가 실감 난다. 부스 앞에 모인 인파에서도 브랜드에 대한 관심을 엿볼 수 있다.

/upload/arena/article/202305/thumb/53592-513987-sample.jpg

부스 안쪽은 이렇게 구성되어 있다. 다양한 신제품이 쇼케이스 안에 전시되어 사람들의 관심을 모은다. 브랜드마다 조도나 제품을 보여주는 방식 등에서 차이가 있는데, 까르띠에의 경우는 한결같이 여유롭다. 어느 한곳 어둡지 않고 동선도 자유로우며 부스 곳곳에 새로 나온 시계들이 가득하다. 보석 명가의 규모와 풍요로움이 느껴진다.

/upload/arena/article/202305/thumb/53592-513986-sample.jpg

이번 까르띠에 부스는 사진에서 보이는 것처럼 일종의 다리를 통과해야 시작되는 구조로 설계됐다. ‘이 다리를 넘어 까르띠에의 세계로 오신 걸 환영한다’는 의미라고 한다. 실제로 다리 건너 신전을 방불케 하는 기둥들을 보면 장엄한 기분이 든다. 고급 시계의 신전에 들어가는 것 같다.

<아레나옴므플러스>의 모든 기사의 사진과 텍스트는 상업적인 용도로 일부 혹은 전체를 무단 전재할 수 없습니다. 링크를 걸거나 SNS 퍼가기 버튼으로 공유해주세요.

KEYWORD

CREDIT INFO

Photography 신규식

2023년 05월호

MOST POPULAR

  • 1
    Slow down
  • 2
    떠나자! 워케이션
  • 3
    Full Details
  • 4
    정한, 독보적인 분위기가 돋보이는 <아레나 옴므 플러스> 디지털 커버 공개
  • 5
    위대한 지휘

RELATED STORIES

  • FASHION

    SUMMERTIME IN GUCCI

    박물관에서 벌어진 구찌 2025 봄-여름 남성 컬렉션.

  • FASHION

    My Endless Blue

    무수한 층의 색으로 일렁이는 파랑의 파란.

  • FASHION

    Slow down

    혼란한 빗소리에 뒤엉킨 우중충한 쾌락.

  • FASHION

    브루넬로 쿠치넬리 행사에 참석한 배우 안보현

    이태리 피렌체에서 성대하게 펼쳐진 브랜드의 디너 행사에 한국을 대표로 배우 안보현이 참석했다.

  • FASHION

    OLDIES BUT GOLDIES

    향수 어린 물건을 간직한 세대를 관통하는 골드 주얼리.

MORE FROM ARENA

  • FASHION

    여성복을 입은 남자

    여성복이라고 규정된 여덟 가지 아이템을 제멋대로 섞어 입었다.

  • FASHION

    Reasonable Time

    스트랩 스타일별로 정돈해본 합리적인 가격대의 시계들.

  • AGENDA

    가장 동시대적 밴드

    연주 실력도 끝내주고, 무대 위 시각 효과나 곡을 구성하는 감각도 멋지다. 늘 새로운 아이디어로 충만한 ‘라이프 앤 타임’은 요즘 시대가 원하는 밴드의 덕목을 두루 갖췄다.

  • AGENDA

    6월의 흰색

    굳이 다른 색을 덧댈 필요가 있을까? 있는 그대로 침착한 데다 매끈한 흰색 물건들.

  • LIFE

    퇴근길 와인 한 병

    오늘은 집에서 마시고 싶다. 와인 테이크아웃을 도와줄 보틀 숍 넷.

FAMILY SIT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