통합 검색

FASHION MORE+

작디작은 마이크로 백 5

아주 작지만 존재감 하나는 확실한 미니 백들.

UpdatedOn April 27, 2023

3 / 10

 

 보테가 베네타, 캔디 카세트 

최근 보테가 베네타는 이탈리아 베네토의 아틀리에 모습이 담긴 영상을 공개했다. 이 영상은 브랜드 헤리티지가 담긴 아틀리에에서 공방 장인들이 인트레치아토 기법을 이용해 한 땀 한 땀 보테가 베네타 백을 만들어 내는 과정을 보여줬다. 지금 소개하는 캔디 카세트 또한 이러한 장인 정신을 바탕으로 만들어져 마치 브랜드의 시그너처 백을 집약하여 보여주는 듯하다. 위빙 패턴은 물론이고 카프 레더를 사용하여 부드러운 촉감과 은은한 광택을 선사한다.

3 / 10

 

 셀린느, 버티컬 실린더 백 - 트리옹프 캔버스 & 카프스킨 

셀린느는 매 시즌을 거듭할수록 앙증맞은 크기의 가방을 다양하게 내놓는다. 언뜻 보면 셀린느 향수 하나 정도 담을 수 있는 케이스처럼 보이지만 엄연한 가방이라 할 수 있다. 군더더기 없는 원통 실루엣에 브랜드 시그너처 패턴 트리옹프 캔버스 패턴을 더했다. 지퍼 잠금 장치와 탈착 가능한 가죽 스트랩까지, 작지만 아주 견고하다.

3 / 10

 

 루이 비통, 버티컬 트렁크 웨어러블 월릿 

루이 비통의 전통이 깃든 트렁크 컬렉션은 오늘날 크기와 색깔을 통해 다양한 변주를 꾀하고 있다. 이를테면 웨어러블 월릿과 같이 트렁크 축소판을 만들어 폭넓은 용도로 사용할 수 있도록 했다. 가방 모서리를 한 번 더 덧대어 감싼 디자인과 리벳 디테일, 그리고 카우하이드 가죽 소재의 트리밍이 내구성을 강화한다. 과감한 라임 색과 모노그램 패턴이 만나 브랜드의 정체성을 돋보이게 한다.

3 / 10

 

 디올 맨, 새들 나노 백 

이름에서부터 알 수 있듯, 그야말로 아주 작은 나노 백이다. 디올 하우스의 장인 정신이 고스란히 담긴 새들 백을 새롭게 해석한 미니어처 버전이라고 생각하면 된다. 아이코닉한 실루엣과 지퍼 디테일을 가려주는 자석 플랩을 보면 단번에 느낄 수 있는데, 크기만 작을 뿐 새들 백의 필수 요소를 두루 갖췄다. 마지막으로 크리스찬 디올 로고가 각인된 알루미늄 버클이 달린 스트랩은 길이 조절도 가능하다.

3 / 10

 

 지방시, 송아지 가죽 미니 안티고나 U 백 

지방시의 수장 매튜 윌리엄스는 지난 시즌 선보인 익살스러운 3D 아크릴 세라믹 백과는 정반대로 브랜드 고유의 색깔을 찾은 듯한 블랙 컬러의 심플한 미니 백을 내놓았다. 안티고나 컬렉션 라인으로, 전체적인 실루엣은 사다리꼴을 이루고 있는 게 특징이다. 가장 눈에 띄는 건 숄더 스트랩과 가방 보디를 연결하는 실버 메탈 U 장식. 간결한 디자인인 만큼 화려한 패턴의 스타일링은 추천하지 않는다. 포멀한 셔츠나 스웨트 셔츠에 매치하면 적당한 균형을 이룬 룩이 완성될 것이다.

<아레나옴므플러스>의 모든 기사의 사진과 텍스트는 상업적인 용도로 일부 혹은 전체를 무단 전재할 수 없습니다. 링크를 걸거나 SNS 퍼가기 버튼으로 공유해주세요.

KEYWORD

CREDIT INFO

Editor 유선호
Photography 각 브랜드 공식 홈페이지

디지털 매거진

MOST POPULAR

  • 1
    연우, “슴슴하지만 밍밍하지 않은, 이 모습 그대로이고 싶어요.”
  • 2
    CUT&SEW
  • 3
    미래를 지은 건축가
  • 4
    A little Madness in the Spring
  • 5
    빈티지 쇼핑의 지름길

RELATED STORIES

  • FASHION

    셀린느 남성 윈터 24 - 환상 교향곡 컬렉션

  • FASHION

    Enfant Terrible

    조각나고 부서진 동심을 품은 어른이들의 하루.

  • FASHION

    A little Madness in the Spring

    여러 감정을 흘려보내는 봄의 절정, 계절의 파편을 지닌 남자와 옷.

  • FASHION

    Hey, Baby girl!

    이토록 화창하고 매력적인 일상.

  • FASHION

    명작의 조건

    불가리 옥토 피니씨모는 내일의 고전이 될 수 있을까?

MORE FROM ARENA

  • FASHION

    레트로 키워드

    돌고 도는 네 가지 레트로 스타일에 영감받은 아이템들.

  • FASHION

    빛으로 그리는 혁신

    보스가 선보이는 24 S/S 글로벌 캠페인.

  • LIFE

    동네의 바 생활

    서울 곳곳의 고독한 애주가들이 모여드는, 내밀한 매력의 ‘동네 바’ 8곳을 찾았다.

  • LIFE

    글로벌 킥보드의 공습

  • REPORTS

    First Lady

    처음 있는 일이다. <아레나> 표지에 한국 여자 배우가 섰다. 새로 역사를 쓴 주인공은 신민아다. 그녀에게 영광이 돌아간 이유는 굳이 말하지 않아도 될 거다. 이유 대신 ‘신민아’가 가득한 사진을 펼친다. 때론 말하지 않고 가만히 봐야 할 때가 있다.

FAMILY SIT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