통합 검색

LIFE MORE+

The Magicla Moment

홈 컬렉션에 생명력을 불어넣은 에르메스 퍼레이드의 마법 같은 순간.

UpdatedOn April 23, 2023

3 / 10
/upload/arena/article/202304/thumb/53488-512696-sample.jpg

 

단단한 나무로 만든 초대장을 받았을 때부터 퍼레이드 행사를 시작하는 입구에 들어서기까지, 눈앞에서 이런 광경을 목격할 것이라고 상상조차 못했다. 퍼포머가 등장하는 공연이라는 정보만 알고 있던 터라 무대와 객석이 완전히 분리된 공간을 상상했는데, 현장은 내 예상과 완전히 달랐다. 커다란 공간 군데군데 다양한 카테고리의 홈 컬렉션을 전시해두고, 퍼포머는 이를 이용해 끊임없이 새로운 퍼포먼스를 펼쳐 보였다. 관객은 아주 밀접한 거리에서, 그리고 자유로운 분위기에서 그들의 공연을 생생하게 감상할 수 있었다.

이번 공연의 주인공으로 등장한 홈 오브제는 에르메스 홈 컬렉션의 아티스틱 디렉터인 샬롯 마커스 펄맨과 알렉시스 파브리가 기획한 가구, 조명, 텍스타일, 테이블웨어 등으로 구성됐다. 세계적인 아트 디렉터 필립 드쿠플레의 연출 아래 퍼포머 56명이 70여 가지 독창적인 퍼포먼스를 펼쳐 4백여 가지 정적인 오브제에 역동적인 생명력을 부여했다. 다양한 크기의 박스가 등장하는 퍼포먼스로 관객의 궁금증을 유발하며 시작된 공연은 박스와 홈 컬렉션 제품을 무대, 공연 세트, 패션쇼 런웨이 등으로 끊임없이 변신시키며 새로운 광경을 선사했다. 제품 개개의 특성을 살린 생동감 있는 퍼포먼스는 두 시간이 넘도록 웃음이 절로 터져 나오게 하거나 황홀한 감탄사를 연발하게 만들었다.

오직 퍼포머의 동작에만 집중하도록 만드는 낮은 조도의 조명 아래서 관객은 어느새 그들의 움직임에 동화되고, 더 이상 관람자 아닌 참여자로서 자리했다. 그렇게 공연에 몰입했을 무렵, 에르메스를 가장 잘 표현하는 승마에서 영감을 받은 포니 댄스가 시작됐다. 이제껏 다른 공간에서 서로 다른 퍼포먼스를 선보이던 퍼포머들이 모두 중앙에 모여 말의 울음소리를 믹싱한 음악에 맞춰 춤을 췄다. 따라 하기 쉬운 유쾌한 동작들을 보며 누군가는 춤을 췄고 또 누군가는 카메라를 들었다. 마치 살아 있는 생물처럼 움직이는 홈 오브제의 이채로운 면모에 홀린 듯이 빠져든 어느 황홀한 밤의 현장.

에르메스 퍼레이드의 인상적 장면 10!

3 / 10
모빌처럼 걸어둔 블랭킷, 그리고 서페이스 베드커버 위에서의 숙면.

모빌처럼 걸어둔 블랭킷, 그리고 서페이스 베드커버 위에서의 숙면.

  • 모빌처럼 걸어둔 블랭킷, 그리고 서페이스 베드커버 위에서의 숙면.모빌처럼 걸어둔 블랭킷, 그리고 서페이스 베드커버 위에서의 숙면.
  • 파시폴리아 테이블웨어 컬렉션과 함께한 공연.파시폴리아 테이블웨어 컬렉션과 함께한 공연.
  • 에키리브르 데르메스 컬렉션 테이블을 활용한 아슬아슬한 포즈.에키리브르 데르메스 컬렉션 테이블을 활용한 아슬아슬한 포즈.
  • 사마르캉 체스 세트로 긴장감 넘치는 게임 한 판.사마르캉 체스 세트로 긴장감 넘치는 게임 한 판.
  • 에르메스 테이블웨어를 들고 캣워크 위를 거침없이 워킹하는 모습.에르메스 테이블웨어를 들고 캣워크 위를 거침없이 워킹하는 모습.
  • 피파 스툴 위에서 펼쳐진 아찔한 균형 감각.피파 스툴 위에서 펼쳐진 아찔한 균형 감각.
  • 레 네쎄쎄르 데르메스 컬렉션의 까레 다시즈 스툴과 함께한 공연.레 네쎄쎄르 데르메스 컬렉션의 까레 다시즈 스툴과 함께한 공연.
  • 다채로운 색들이 돋보이는 셀레베스 박스를 활용한 안무.다채로운 색들이 돋보이는 셀레베스 박스를 활용한 안무.
  • 마치 야크앤다이 블랭킷과 하나인 듯 움직이는 퍼포머들의 모습.마치 야크앤다이 블랭킷과 하나인 듯 움직이는 퍼포머들의 모습.
  • 한데 모여 추는 즐거운 포니 댄스.한데 모여 추는 즐거운 포니 댄스.

<아레나옴므플러스>의 모든 기사의 사진과 텍스트는 상업적인 용도로 일부 혹은 전체를 무단 전재할 수 없습니다. 링크를 걸거나 SNS 퍼가기 버튼으로 공유해주세요.

KEYWORD

CREDIT INFO

Editor 이다솔
Photography 박귀섭, 손자일, 송광찬, 신경섭, 홍도기

2023년 05월호

MOST POPULAR

  • 1
    여행 유튜브 시대의 여행 문학
  • 2
    퇴근 후 한잔 서울 야장
  • 3
    시계 커스텀의 쟁점
  • 4
    ‘다다익선’을 둘러싼 질문은 다다익선
  • 5
    미래를 지은 건축가

RELATED STORIES

  • LIFE

    초여름엔 버블버블

    샴페인과 함께 광합성 할 수 있는 찰나를 놓치지 말 것.

  • LIFE

    퇴근 후 한잔 서울 야장

    야장 가기 딱 좋을 날씨네.

  • LIFE

    Green and Green

    광활한 자연에서 마주한 찬란한 순간. ‘매나테크 트루헬스 마스터 챌린지 시즌 18’을 통해 눈부신 챕터를 맞이한 퍼펙트 바디 4인을 <아레나 옴므 플러스> 페이지에 기록하다.

  • LIFE

    잘하는 기준

    인류의 영원한 난제. 섹스를 잘한다는 것은 무엇일까? 20대 칼럼니스트가 또래 남녀에게 물었다.

  • LIFE

    빈티지 쇼핑의 지름길

    빈티지 쇼핑의 초심자부터 심화반까지 저장해야 할 빈티지 숍 5

MORE FROM ARENA

  • FASHION

    에르메스 가문의 정신

    에르메스 시계 부문에는 에르메스 가문의 후손 기욤 드 세느가 있다. 그는 럭셔리 정신을 묻자 고결성에 대해 말했다. 에르메스 가문의 6대손이 직접 전하는 오늘날의 장인정신과 시계.

  • LIFE

    에이어워즈의 의미

    에이어워즈가 16회를 맞이했다. 2021 에이어워즈 수상자들은 믿기지 않을 정도로 위대한 업적을 남겼다.

  • LIFE

    이번 주말 바로 떠날 수 있는 차박 스팟 4

    차와 바람만 있으면 우리는 어디든 갈 수 있어!

  • LIFE

    고전적 일탈

    따스해진 공기 덕에 집이 아닌 곳에서 하루 머물렀다.

  • REPORTS

    해장의 맛

    추운 겨울에 콧물 훌쩍이면서 들이켜는 뜨끈한 해장국. 국물까지 싹 비울 수 있는 해장국 잘 먹는 법을 공유할까 한다.

FAMILY SIT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