통합 검색

FASHION MORE+

C.P. Company 서울 플래그십 스토어 오픈과 아카이브 전시회

이를 기념하기 위해 한국을 방문한 C.P. Company의 수장 로렌조 오스티, 그리고 디자이너 알레산드로 푼제티와 이야기를 나눴다.

UpdatedOn April 13, 2023

3 / 10

 

이탈리안 프리미엄 스포츠웨어 브랜드 C.P. Company가 서울 플래그십 스토어 오픈과 함께 브랜드의 역사를 살펴볼 수 있는 Archive Exhibition(아카이브 전시회)을 선보인다. C.P. Company는 완성된 상태의 옷을 염색하는 Garment Dyeing(가먼트 다잉) 기술을 1970년대 중반에 최초로 개발하여 현재까지도 끊임없는 염색 기술과 소재 가공 기술의 혁신을 이루고 있다. 이번 아카이브 전시회에선 지난 50년이 넘는 세월 동안 브랜드의 근간이 된 ‘The Goggle Jacket(고글 재킷)’의 변천사를 확인할 수 있다. 이를 기념하기 위해 한국을 방문한 C.P. Company의 수장 로렌조 오스티(Lorenzo Osti), 그리고 디자이너 알레산드로 푼제티(Alessandro Pungetti)와 이야기를 나눴다.

3 / 10

 

C.P. Company는 다양한 소재를 사용하는데, 브랜드를 대표할 수 있는 소재는 어떤 것이 있나?
50 Fili(친콴타 필리) 패브릭이 브랜드를 대표하는 소재라고 생각한다. 이 패브릭은 군용 파카에 사용되는 캔버스 천을 재가공한 패브릭이다. 또한, 이것은 면 50%와 나일론 50%로 구성되어 Garment Dyeing(가먼트 다잉) 염색을 하기에도 매우 적합하다.

C.P. Company 아우터에는 전통적인 디자인들이 많은데, 특별히 애착이 가는 디자인이 있나?
C.P. Company의 다양한 아우터 중, 몇 가지 애착이 가는 디자인이 있다. 그중 NYCRA(나이크라) 봄버 재킷이 왼팔 소매의 큰 Watch Viewer Lens(워치 뷰어 렌즈)를 처음으로 적용한 아이템이었기 때문에 더욱 특별하다고 생각한다.

최근 많은 브랜드와 협업을 하고 있는데, 협업할 때 가장 중요시 여기는 부분이 있나?
가장 중요시 여기는 부분은 다른 사람들과의 공감이라고 생각한다. 우리는 그것이 컬래버레이션의 기본이라고 여긴다. 당신이 누군가에게 ‘당신의 눈으로 나를 바라봐 주세요’라고 요청한다면, 그들의 관점을 존중해야 할 것이다. C.P. Company의 협업은 기본적으로 사람에 기반을 두었다고 할 수 있다.

<아레나옴므플러스>의 모든 기사의 사진과 텍스트는 상업적인 용도로 일부 혹은 전체를 무단 전재할 수 없습니다. 링크를 걸거나 SNS 퍼가기 버튼으로 공유해주세요.

KEYWORD

CREDIT INFO

Editor 유선호
Cooperation C.P. Company

디지털 매거진

MOST POPULAR

  • 1
    What's in my CARRIER
  • 2
    Enfant Terrible
  • 3
    명작의 조건
  • 4
    Close To Me
  • 5
    POINT OF VIEW

RELATED STORIES

  • FASHION

    What's in my CARRIER

    휴양지로 훌쩍 떠나고 싶은 마음이 동하게 하는 물건들로 채운 캐리어.

  • FASHION

    WOVEN TOGETHER

    여름을 위해 엮어 만든 가지각색의 라피아 아이템.

  • FASHION

    Day by Day

    일상 속에 고요하게 스며들 브루넬로 쿠치넬리의 새로운 스니커즈.

  • FASHION

    Time of Light

    여전히 형형한 빛이 흐르는 시간 속에서.

  • FASHION

    뻔하지 않은 트레이닝 팬츠 4

    동네 마트와 헬스장에서도 멋을 놓치지 않는 비결.

MORE FROM ARENA

  • FASHION

    From the masters

    워치&주얼리를 직접 담당하는 사람들에게 물어본, 소비자가 평소에 백화점 워치&주얼리 쇼핑에 대해 궁금한 것들.

  • INTERVIEW

    무엇이든 퍼센트

    어떻게 들어도 좋고, 어떤 시선으로 바라봐도 좋다. 퍼센트의 음악을 즐기는 데 경계는 없다.

  • FASHION

    Lightness

    에르메스가 추구하는 가벼움의 정의.

  • FASHION

    DENIM & DENIM

    유난스러울 만큼 자유와 낭만이 풍요롭게 넘쳐흐르는 2020 S/S 시즌의 트렌드 키워드.

  • LIFE

    HOW COME?

    6월의 새로운 테크 제품에 대한 사소한 궁금증.

FAMILY SIT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