통합 검색

FASHION MORE+

Left Together

향이 머문 자리에 남겨진 주얼리의 빛나는 자태.

UpdatedOn January 18, 2023

/upload/arena/article/202301/thumb/52847-507236-sample.jpg

오디오 케이블에서 영감을 얻어 그래픽적이고 기학적인 디자인이 돋보이는 잭 6 랩 다이아몬드 옐로 골드 네크리스 2천만원대 부쉐론 제품.


그을린 나무와 달콤한 앰버의 향이 물결처럼 흐르는 투손 퍼퓸 100mL 26만원·달콤쌉싸름한 마조람, 스파이시한 카다멈이 뒤섞인 이국적인 분위기의 오 드 퍼퓸 아르타방 100mL 48만원 모두 아스티에 드 빌라트 제품.

옐로 골드 소재에 차보라이트
가닛과 오닉스를 세팅해 더욱
정교하게 팬더의 얼굴을 표현한
팬더 드 까르띠에 네크리스
2천만원대 까르띠에 제품.
달콤하고 중독적인 코냑 향이
짙게 머무르는 엔젤스 셰어
50mL 29만5천원대 킬리안
제품.

옐로 골드 소재에 차보라이트 가닛과 오닉스를 세팅해 더욱 정교하게 팬더의 얼굴을 표현한 팬더 드 까르띠에 네크리스 2천만원대 까르띠에 제품. 달콤하고 중독적인 코냑 향이 짙게 머무르는 엔젤스 셰어 50mL 29만5천원대 킬리안 제품.

옐로 골드 소재에 차보라이트 가닛과 오닉스를 세팅해 더욱 정교하게 팬더의 얼굴을 표현한 팬더 드 까르띠에 네크리스 2천만원대 까르띠에 제품.


달콤하고 중독적인 코냑 향이 짙게 머무르는 엔젤스 셰어 50mL 29만5천원대 킬리안 제품.

서로 다른 모양의 스터드를
겹겹이 쌓아 올린 핑크 골드
소재의 클래쉬 드 까르띠에 링
5백만원대 까르띠에 제품.
스파이시한 향에서 시작해
바닐라, 파촐리, 베티베르의
이국적인 향이 풍부하게
펼쳐지는 블랙 오키드 오 드 퍼퓸
100mL 27만8천원 톰 포드 제품.

서로 다른 모양의 스터드를 겹겹이 쌓아 올린 핑크 골드 소재의 클래쉬 드 까르띠에 링 5백만원대 까르띠에 제품. 스파이시한 향에서 시작해 바닐라, 파촐리, 베티베르의 이국적인 향이 풍부하게 펼쳐지는 블랙 오키드 오 드 퍼퓸 100mL 27만8천원 톰 포드 제품.

서로 다른 모양의 스터드를 겹겹이 쌓아 올린 핑크 골드 소재의 클래쉬 드 까르띠에 링 5백만원대 까르띠에 제품.


스파이시한 향에서 시작해 바닐라, 파촐리, 베티베르의 이국적인 향이 풍부하게 펼쳐지는 블랙 오키드 오 드 퍼퓸 100mL 27만8천원 톰 포드 제품.

(위부터) 송곳니를 연상시키는 밴드 사이에 다이아몬드를 세팅해 강렬한 실루엣을 완성한 데인저 다이아몬드 링·다이아몬드에 18K 화이트 골드 소재의 가시 모티브를 더해 날렵한 아름다움을 강조한 데인저 다이아몬드 네크리스 모두 가격미정 타사키 제품.
블랙페퍼의 알싸한 향 아래로 레더와 오크모스의 향이 강렬하게 맴도는 프라팡 디 오키드 맨 오 드 퍼퓸 100mL 23만9천원 퍼퓸 프라팡 by 리퀴드 퍼퓸바 제품.

(위부터) 송곳니를 연상시키는 밴드 사이에 다이아몬드를 세팅해 강렬한 실루엣을 완성한 데인저 다이아몬드 링·다이아몬드에 18K 화이트 골드 소재의 가시 모티브를 더해 날렵한 아름다움을 강조한 데인저 다이아몬드 네크리스 모두 가격미정 타사키 제품. 블랙페퍼의 알싸한 향 아래로 레더와 오크모스의 향이 강렬하게 맴도는 프라팡 디 오키드 맨 오 드 퍼퓸 100mL 23만9천원 퍼퓸 프라팡 by 리퀴드 퍼퓸바 제품.

(위부터) 송곳니를 연상시키는 밴드 사이에 다이아몬드를 세팅해 강렬한 실루엣을 완성한 데인저 다이아몬드 링·다이아몬드에 18K 화이트 골드 소재의 가시 모티브를 더해 날렵한 아름다움을 강조한 데인저 다이아몬드 네크리스 모두 가격미정 타사키 제품.


블랙페퍼의 알싸한 향 아래로 레더와 오크모스의 향이 강렬하게 맴도는 프라팡 디 오키드 맨 오 드 퍼퓸 100mL 23만9천원 퍼퓸 프라팡 by 리퀴드 퍼퓸바 제품.

(왼쪽부터) 원형 밴드에 움직이는 볼트 모티브를 더한 화이트 골드 소재의 에크루 드 까르띠에 링 3백만원대 까르띠에, 31개의 라운드 다이아몬드를 세팅해 반짝이는 꽃잎을 형상화한 쎄뻥 보헴 트리플 모티브 링 2천만원대 부쉐론 제품.
코냑, 헤네시, 압생트 등 술에서 영감을 받은 향수들을 모아놓은 미니어처 세트 5개×10mL 32만원대 킬리안 제품.

(왼쪽부터) 원형 밴드에 움직이는 볼트 모티브를 더한 화이트 골드 소재의 에크루 드 까르띠에 링 3백만원대 까르띠에, 31개의 라운드 다이아몬드를 세팅해 반짝이는 꽃잎을 형상화한 쎄뻥 보헴 트리플 모티브 링 2천만원대 부쉐론 제품. 코냑, 헤네시, 압생트 등 술에서 영감을 받은 향수들을 모아놓은 미니어처 세트 5개×10mL 32만원대 킬리안 제품.

(왼쪽부터) 원형 밴드에 움직이는 볼트 모티브를 더한 화이트 골드 소재의 에크루 드 까르띠에 링 3백만원대 까르띠에, 31개의 라운드 다이아몬드를 세팅해 반짝이는 꽃잎을 형상화한 쎄뻥 보헴 트리플 모티브 링 2천만원대 부쉐론 제품.


코냑, 헤네시, 압생트 등 술에서 영감을 받은 향수들을 모아놓은 미니어처 세트 5개×10mL 32만원대 킬리안 제품.

/upload/arena/article/202301/thumb/52847-507235-sample.jpg

(왼쪽부터) 18K 로즈 골드 소재의 볼드한 체인 링크에 정교하게 다이아몬드를 세팅한 티파니 하드웨어 링크 브레이슬릿·18K 로즈 골드 소재에 라운드 브릴리언트 다이아몬드를 세팅한 유연한 타원 모양의 티파니 락 풀 파베 다이아몬드 뱅글 모두 가격미정 티파니 제품.


인센스와 레더 사이로 갖가지 우드 향이 파고들어 오리엔탈 무드를 완성한 마크 파쥐 100mL 40만5천원 오르메 제품.

<에스엠라운지>의 모든 기사의 사진과 텍스트는 상업적인 용도로 일부 혹은 전체를 무단 전재할 수 없습니다. 링크를 걸거나 SNS 퍼가기 버튼으로 공유해주세요.

KEYWORD

CREDIT INFO

Editor 이다솔
Photography 박원태

2023년 01월호

MOST POPULAR

  • 1
    소중한 피부를 지켜주는 고영양 크림 4
  • 2
    이진욱, “이룰 수 있는 것은 꿈이 아니야”
  • 3
    오후의 이진욱
  • 4
    몬스타엑스 기현, “몬스타엑스 멤버들 덕분에 더 열심히 하고자 하는 마음이 생겨요”
  • 5
    다양한 크기의 가방들

RELATED STORIES

  • FASHION

    구찌의 한 수

    새로운 크리에이티브 디렉터 ‘사바토 드 사르노’ 임명.

  • FASHION

    Everything, Everywhere

    유니클로가 추구하는 일상이라는 예술.

  • FASHION

    2023 S/S KEYWORD 14 #2

    더 대담하고 과감하게, 또 익숙하고 흥미진진한 요소들로 가득한 2023 S/S 시즌의 다채로운 키워드.

  • FASHION

    2023 S/S KEYWORD 14 #1

    더 대담하고 과감하게, 또 익숙하고 흥미진진한 요소들로 가득한 2023 S/S 시즌의 다채로운 키워드.

  • FASHION

    YOU RAISE ME UP

    새로운 해를 책임지고 이끌어갈 강인한 디자인의 물건들.

MORE FROM ARENA

  • LIFE

    식물에 관한 명상

    나무와 꽃만큼 쉽고 흔하게 접할 수 있는 아름다움이 있을까. 자연은 이미 아름답고, 인간은 그 아름다움을 끊임없이 재현한다. 불가해한 자연에 다가서기 위해. 혹은 다가서기를 실패하기 위해.

  • LIFE

    Berlin

    에펠탑 찍고, 개선문 찍고, 인스타그램 맛집 다녀오고, 블로거가 추천한 아웃렛에서 알뜰 쇼핑하는 관광 코스 말고. 그냥 좋아서, 보고 싶어서, 하고 싶어서 내 멋대로 도시를 즐기는 여행자들을 만났다. 시드니의 수영장 도장 깨기, 헬싱키의 사우나 투어, 베를린의 식물과 함께 사는 생활, 맨몸으로 뉴욕에서 운동하기 등. 자신만의 뚜렷한 취향을 주제로 도시를 깊게 파고드는 여섯 명과 이메일로 대화를 나눴다. 그들의 여행은 어쩐지 탐험에 가깝게 느껴졌다.

  • REPORTS

    Welcome Back

    오니츠카타이거의 상징적인 타이거 스트라이프가 50주년을 맞았다. 전설적인 운동화 ‘멕시코 델리게이션’도 예전 모습 그대로 출시된다.

  • AGENDA

    올해의 B컷

    아래 사진들은 지면에서 아쉽게 탈락했지만 다시 꺼내 보게 되는 B컷이다. 다시 들여다 본 사진에는 그때의 기억들이 고스란하다.

  • REPORTS

    남자답게 갓세븐

    10대 후반, 20대 초반의 남자 일곱을 만났다. 남자답게 변신한 갓세븐에게 남자다움이란 무엇인지를 물었다.

FAMILY SIT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