통합 검색

FASHION MORE+

Keep Warm

차디찬 날씨에도 간편하게 신을 수 있는 따뜻한 겨울 샌들을 모아모아.

UpdatedOn January 10, 2023

/upload/arena/article/202301/thumb/52814-506948-sample.jpg

1 검은색 패딩 샌들 가격미정 6 몽클레르 1017 알릭스 9SM 제품. 2 안감부터 발목까지 올라오는 시어링 디자인의 아이보리색 샌들 9만9천9백원 크록스 제품. 3 크림색 퀄팅 레더 샌들 9만5천원 스부×토니 웩 by ETC 서울 제품. 4 남색 패딩 샌들 가격미정 돌체앤가바나 제품. 5 시어링 내피 안감을 갖춘 갈색 레더 샌들 가격미정 어그 제품. 6 견고한 레더 소재에 시어링 안감을 더한 클로그 가격미정 에르메스 제품. 7 페이즐리 패턴이 그려진 디자인에 시어링 내피 안감을 갖춘 샌들 7만9천9백원 크록스 제품 8 고동색 시어링으로 뒤덮인 샌들 가격미정 노스페이스 제품. 9 레이스업 디테일의 패딩 슬라이드 19만원 문부츠 by 분더샵 제품. 10 시어링 안감을 덧댄 아이보리색 퍼들 샌들 가격미정 보테가 베네타 제품. 11 도트 무늬 패딩 샌들 4만9천원 푸마 제품.

<아레나옴므플러스>의 모든 기사의 사진과 텍스트는 상업적인 용도로 일부 혹은 전체를 무단 전재할 수 없습니다. 링크를 걸거나 SNS 퍼가기 버튼으로 공유해주세요.

KEYWORD

CREDIT INFO

Guest Editor 하예지
Photography 강진규

2023년 01월호

MOST POPULAR

  • 1
    SUMMERTIME IN GUCCI
  • 2
    Full Details
  • 3
    IN TIME
  • 4
    짧지만 감각적인 독립 단편 영화 4
  • 5
    My Old Classic

RELATED STORIES

  • FASHION

    가민의 진심

    가민이 창립 35주년을 맞이해 전 세계에 있는 기자와 인플루언서를 자신들의 시작이자 심장인 캔자스시티로 초대했다. 단순히 축하하기 위한 무대가 아닌 가민이 걸어온 발자취를 따라가는 여정이었다.

  • FASHION

    트러블 케어를 함께할 수 있는 수분 크림 4

    트러블 케어 후엔 반드시 보습제를 충분히 발라줘야 한다.

  • FASHION

    Sun-Kissed Breeze

    완연한 초여름의 향취가 살갗에 스치는 햇살 아래서 만난 세븐틴 정한과 아쿠아 디 파르마.

  • FASHION

    SUMMERTIME IN GUCCI

    박물관에서 벌어진 구찌 2025 봄-여름 남성 컬렉션.

  • FASHION

    My Endless Blue

    무수한 층의 색으로 일렁이는 파랑의 파란.

MORE FROM ARENA

  • REPORTS

    소소한 생활서

    눈 가린 경주마처럼 앞으로 달리기만 하라는 자기 계발서에 마음이 동하지 않는 것은 우리가 이미 어른이 되었기 때문은 아닐까? 어쩌면 우리에게 필요한 건 생활의 아주 작은 지점을 파고드는 소소한 생활서일지도 모른다. 굳이 알 필요 없는 일상의 요령, 집요한 탐구 생활, 생활을 키워드로 푼 글과 그림… 여기 활자와 생활이 묘하게 몸을 섞은 책 열일곱 권이 있다.

  • FASHION

    日出

    가방 너머로 바라본 새해 일출.

  • LIFE

    노인을 위한 나라는 있다

    ‘베이비부머 리무버’라 불리는 재난 속에서도 노인들은 살아간다. 코로나19로 고요해진 극장가에 찾아온 노인 이야기 6편.

  • LIFE

    Destination 2024

    일상으로 다시 돌아온 여행은 코로나19 이전과 어떻게 달라졌을까. 2024년 한국 사람들은 어디에서 어떤 여행을 떠나고 싶은 걸까. 여행업계 맨 앞자리에 있는 사람들이 각자의 힌트와 의견을 들려주었다.

  • INTERVIEW

    지구를 지켜라!

    친환경적인 삶을 위해선 어떤 노력을 해야 할까? 우리의 생활 습관이 환경에 얼마나 영향을 끼치는지, 일상에서 지속가능한 실천 방법에는 무엇이 있는지 환경보호의 최전선에서 일하는 이들에게 물었다.

FAMILY SIT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