통합 검색

FASHION MORE+

日出

가방 너머로 바라본 새해 일출.

UpdatedOn January 01, 2023

/upload/arena/article/202212/thumb/52759-506454-sample.jpg

프라다 심벌 패브릭 토트백 4백49만원 프라다 제품.

Prada

마리오 프라다가 디자인한 이 트렁크 형태는 보편적인 미니멀리스트에게 제격이다. 반듯한 직사각형, 너끈한 크기와 너른 폭, 가죽 키체인 정도로만 장식해 쓰임의 선택지를 모두 열어두었다. 개개인의 삶의 방식을 보여주는 패션이야말로 삶의 일부라고 생각하는 프라다의 가치관과 맞닿아 있다. 대신 프라다를 대표하는 트라이앵글 심벌을 가방 전면에 기하학적으로 표현해 모던한 인상을 강조했다. 겉은 패브릭이지만 안쪽과 테두리에 두른 사피아노 가죽이 힘 있게 지탱한다. 어디에 툭하니 둬도 형태를 유지한다는 얘기. 톱 핸들을 통해 새해 일출을 바라보며 마음도 한번 가다듬어본다. 곧고 반듯한 성정의 가방 못지않은 다부진 결심을다 지며.

<아레나옴므플러스>의 모든 기사의 사진과 텍스트는 상업적인 용도로 일부 혹은 전체를 무단 전재할 수 없습니다. 링크를 걸거나 SNS 퍼가기 버튼으로 공유해주세요.

KEYWORD

CREDIT INFO

Editor 이상
Photography 박원태

2023년 01월호

MOST POPULAR

  • 1
    La Vacanza
  • 2
    My Old Classic
  • 3
    The Super Shoes
  • 4
    서울의 펍
  • 5
    작고 소중한 쁘띠 와인 4

RELATED STORIES

  • FASHION

    SUMMERTIME IN GUCCI

    박물관에서 벌어진 구찌 2025 봄-여름 남성 컬렉션.

  • FASHION

    My Endless Blue

    무수한 층의 색으로 일렁이는 파랑의 파란.

  • FASHION

    Slow down

    혼란한 빗소리에 뒤엉킨 우중충한 쾌락.

  • FASHION

    브루넬로 쿠치넬리 행사에 참석한 배우 안보현

    이태리 피렌체에서 성대하게 펼쳐진 브랜드의 디너 행사에 한국을 대표로 배우 안보현이 참석했다.

  • FASHION

    OLDIES BUT GOLDIES

    향수 어린 물건을 간직한 세대를 관통하는 골드 주얼리.

MORE FROM ARENA

  • LIFE

    HOW COME?

    방수 테크 제품에 대한 사소한 궁금증.

  • ARTICLE

    시간을 돌려서

    해가 바뀌었다는 건, 또 한 살을 먹었다는 것. 어느새 비껴간 세월을 조금이나마 회복시켜주는 3단계 안티에이징.

  • FASHION

    Fluffy Pluffy

    유연하게 피어오르는 포근함으로 무장한 퍼 재킷을 걸쳤다.

  • FILM

    피오가 질척거리지 말라고 한 이유는?

  • LIFE

    플라밍고를 쫓는 모험

    헤르난 바스는 모험 앞에 놓인 소년들을 그린다. 고독한 얼굴을 한 그들은 풍랑이 거칠게 이는 바다, 도로변의 모텔, 네시를 찾는 캠핑밴, 플라밍고가 가득한 늪지대 등 낯선 세계로 자신을 던진다. 쿠바 이민 2세대이자 퀴어 아티스트로서 알 수 없는 것과 소외된 것, 기이한 것을 골똘히 들여다보고 거침없이 그려내는 헤르난 바스. 사시사철 쨍쨍한 플로리다에 살지만 햇빛보다는 그림자에 더 호기심을 지닌 미스터리 애호가에게 궁금했던 것들을 물었다.

FAMILY SIT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