통합 검색

INTERVIEW MORE+

최원영, “<슈룹> 즐거운 분위기에서 연기할 수 있어서 남달랐다”

배우 최원영의 남성미 넘치는 화보와 인터뷰 미리보기

UpdatedOn December 23, 2022

3 / 10

 

남성 패션잡지 <아레나 옴므 플러스>가 최근 종영한 <슈룹>에서 뜨거운 인기를 끌었던 배우 최원영과 함께한 인터뷰 화보를 공개했다. 평소 패셔니스타로 알려진 최원영은 이번 화보에서도 다양한 매력을 선보였다.

최원영은 최근 인기리에 마친 드라마 <슈룹>에서 왕 역으로 큰 인기를 끌었다. 그는 배역을 두고 “모든 캐스팅, 스탭, 감독님 모든 사람들이 작품을 사랑하고 애쓴다는 게 느껴져서 좋았다. 힘들어도 잘 해내고 싶다는 마음으로 임하니까. 그걸 리드하는 좋은 선배님이 계시고, 즐거운 분위기에서 할 수 있어서 남달랐습니다.”라며 동료와 자신의 일에 대한 사랑을 드러냈다.

최원영은 패션을 좋아하는 걸로도 알려져 있다. 그는 실제로 이번 화보에서도 “저 옷 되게 좋아했거든요. 패션에 관심도 많았고, 가끔 시간이 날 때 제가 저에게 좋은 옷을 선물하기도 하고.”라고 말했다. 동시에 그는 “그거 말고는 취미가 없었어요. 운동도 연기를 하기 위해 체력을 가지려 한 거지 재미있고 즐거워서 한 게 아니었어요. 포커스는 연기에만 있었죠. 좋은 배우가 되기 위해 시간을 어떻게 보낼지만 집중했어요.”라고 할 정도로 배우 일에 집중하는 모습을 보여주었다.

이어진 인터뷰에서 최원영은 배우 일에 대한 애정과 집중을 말했다. “저는 유명한 배우가 되어 멋있게 살고 싶어서 배우가 된 게 아니에요. 좋은 작품을 보고 감명을 받고, 그 작품을 보며 ‘내가 저 안에 있으면 어떨까’ 같은 생각을 했습니다. ‘저 영화 안에 내 모습이 남아서, 누군가 그 모습을 보고 나처럼 영감과 감동을 받는다면 근사하겠다.’ 이렇게 단순하고 치기 어린 마음으로 일을 시작했습니다만 이게 제 핵심이에요.“

이렇게 말하는 최원영의 진심과 ‘패셔니스타’의 모습이 담긴 화보는 <아레나 옴므 플러스> 1월호에서 만날 수 있다.

<아레나옴므플러스>의 모든 기사의 사진과 텍스트는 상업적인 용도로 일부 혹은 전체를 무단 전재할 수 없습니다. 링크를 걸거나 SNS 퍼가기 버튼으로 공유해주세요.

KEYWORD

CREDIT INFO

디지털 매거진

MOST POPULAR

  • 1
    초여름엔 버블버블
  • 2
    CUT&SEW
  • 3
    Time of Light
  • 4
    시간을 연마하는 사람들
  • 5
    POINT OF VIEW

RELATED STORIES

  • INTERVIEW

    연우, “슴슴하지만 밍밍하지 않은, 이 모습 그대로이고 싶어요.”

    배우 연우의 <아레나> 6월호 화보 및 인터뷰 미리보기

  • INTERVIEW

    이브, "솔로 활동을 통해 변신을 하고 싶었어요."

    가수 이브의 <아레나> 6월호 화보 및 인터뷰 미리보기

  • INTERVIEW

    송승헌, "내가 박수와 많은 사랑을 받는 것도 중요하지만 일을 떠나 제 삶과 행복도 소중합니다."

    배우 송승헌의 <아레나> 6월호 화보 및 인터뷰 미리보기

  • INTERVIEW

    <아레나> 6월호 커버를 장식한 배우 손석구

    강인한 매력이 돋보이는 손석구의 <아레나> 6월호 커버 공개!

  • INTERVIEW

    남자, 서른을 말하다

    남성복 브랜드 올젠이 론칭 30주년을 기념해 지난 30년간 지켜온 오리지널리티와 가치에 대해 더욱 특별한 의미를 더한다. 바이올리니스트 대니 구와 정신과 전문의 양재웅 원장이 말하는 ‘우리의 서른’에 대한 이야기.

MORE FROM ARENA

  • LIFE

    전시장을 나서며

    미술가의 발언이 그의 자유라면, 감상도 관객의 자유이길. 보고 싶은 대로 보고, 느끼고 싶은 대로 느낀 사람들이 쓰고 싶은 대로 쓴 전시 감상문이다.

  • FILM

    인생은 남윤수처럼 (FEAT. 명언 제조기)

  • FASHION

    Bloom

    만개를 앞둔 새파란 청춘.

  • AGENDA

    빨래하는 날

    매번 세탁소에 가지 않아도 좋다. 특별한 소재도 집에서 충분하다.

  • FASHION

    새 운동화

    통통 튀는 경쾌한 색감의 스니커즈 5.

FAMILY SIT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