통합 검색

FILM MORE+

제 17회 2022 A-Awards

UpdatedOn November 28, 2022

 

 

<에스엠라운지>의 모든 기사의 사진과 텍스트는 상업적인 용도로 일부 혹은 전체를 무단 전재할 수 없습니다. 링크를 걸거나 SNS 퍼가기 버튼으로 공유해주세요.

KEYWORD

CREDIT INFO

디지털 매거진

MOST POPULAR

  • 1
    금새록, <사랑의 이해> “삶에서 가장 즐거운 건 연기”
  • 2
    배우 문상민의 시간
  • 3
    오후의 이진욱
  • 4
    다양한 크기의 가방들
  • 5
    2022 월드컵 복기

RELATED STORIES

  • FILM

    긍정왕 유겸에게 스며든 SSUL

  • FILM

    배우 고수는 평소 어떤 생각을 하고 있을까? (feat.마인드맵)

  • FILM

    몽블랑 X 이진욱

  • FILM

    몬스타엑스 기현, "몬베베 기강 잡으러 왔습니다"

  • FILM

    고명딸 진화영, 아니 배우 김신록의 필모그래피를 뒤져봤습니다

MORE FROM ARENA

  • INTERVIEW

    배우의 영역

    배우는 상상을 해야 한다. 실제 인물을 연기하더라도 그 인물의 생각을 완전히 알 수는 없기에 결국에는 상상으로 채워야 한다. 그게 배우의 영역이라고 이희준이 말했다.

  • ARTICLE

    반세기를 빛낸 쇼

  • INTERVIEW

    박진영, “단단한 모습으로 이 일을 계속하고 싶어요”

    배우 박진영, 나른한 무드의 화보와 솔직한 인터뷰 미리보기

  • DESIGN

    1 Piece

    가구를 만드는 자의 창고엔 가구가 더미가 되어 쌓여 있겠지. 하지만 그중에서도 홀로 조명을 밝힌 듯 형형한 가구는 따로 있을 것이다. 여기 모인 4점의 가구처럼.

  • AGENDA

    조이 유의 순간

    조이 유의 그림을 처음 본 순간 그녀가 부러웠다. 그녀가 바라보는 세상은 밝고, 경쾌했다. 선명한 색과 굵직한 스케치 선. 그녀는 솔직한 사람 같았다. 1995년생 어린 나이임에도 불구하고 전 세계적으로 유명한 작가, 브랜드와 협업해온 그녀가 서울에서 첫 개인전을 연다.

FAMILY SIT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