통합 검색

FASHION MORE+

가을을 맞이하는 향수

여름이 머물다 간 자리에 묵직하게 내려앉은 가을의 향.

UpdatedOn September 07, 2022

견고하게 쌓은 우드 향이 시간이 지날수록 진가를 발휘한다. 푸른 녹음이 우거진 숲이 떠오르는 듀 100mL 33만원 트루동 제품.

견고하게 쌓은 우드 향이 시간이 지날수록 진가를 발휘한다. 푸른 녹음이 우거진 숲이 떠오르는 듀 100mL 33만원 트루동 제품.

견고하게 쌓은 우드 향이 시간이 지날수록 진가를 발휘한다. 푸른 녹음이 우거진 숲이 떠오르는 듀 100mL 33만원 트루동 제품.

남성 향수를 대표하는 원료인 베티베르에 주로 여성 향수에 쓰이는 다마스크 로즈를 더해 이색적이고 풍부한 향기를 전달한다. 베티베리오 오 드 퍼퓸 75mL 23만5천원 딥티크 제품.

남성 향수를 대표하는 원료인 베티베르에 주로 여성 향수에 쓰이는 다마스크 로즈를 더해 이색적이고 풍부한 향기를 전달한다. 베티베리오 오 드 퍼퓸 75mL 23만5천원 딥티크 제품.

남성 향수를 대표하는 원료인 베티베르에 주로 여성 향수에 쓰이는 다마스크 로즈를 더해 이색적이고 풍부한 향기를 전달한다. 베티베리오 오 드 퍼퓸 75mL 23만5천원 딥티크 제품.

상쾌한 시트러스 아래 베티베르, 파촐리, 샌들우드가 완벽하게 섞여 여유롭고 편안한 느낌을 준다. 브와 뒤 포르투갈 100mL 46만원 크리드 제품.

상쾌한 시트러스 아래 베티베르, 파촐리, 샌들우드가 완벽하게 섞여 여유롭고 편안한 느낌을 준다. 브와 뒤 포르투갈 100mL 46만원 크리드 제품.

상쾌한 시트러스 아래 베티베르, 파촐리, 샌들우드가 완벽하게 섞여 여유롭고 편안한 느낌을 준다. 브와 뒤 포르투갈 100mL 46만원 크리드 제품.

벤조인과 통카빈에서 전해지는 바닐라와 깊고 짙은 오리엔탈 향이 관능적인 분위기를 자아내는 그랑 수와 70mL 26만8천원 메종 프란시스 커정 제품.

벤조인과 통카빈에서 전해지는 바닐라와 깊고 짙은 오리엔탈 향이 관능적인 분위기를 자아내는 그랑 수와 70mL 26만8천원 메종 프란시스 커정 제품.

벤조인과 통카빈에서 전해지는 바닐라와 깊고 짙은 오리엔탈 향이 관능적인 분위기를 자아내는 그랑 수와 70mL 26만8천원 메종 프란시스 커정 제품.

싱그러운 시트러스와 다크한 우드 향의 조합이 깊은 여운을 남기는 미스터 마블러스 오 드 퍼퓸 100mL 34만원 바이레도 제품.

싱그러운 시트러스와 다크한 우드 향의 조합이 깊은 여운을 남기는 미스터 마블러스 오 드 퍼퓸 100mL 34만원 바이레도 제품.

싱그러운 시트러스와 다크한 우드 향의 조합이 깊은 여운을 남기는 미스터 마블러스 오 드 퍼퓸 100mL 34만원 바이레도 제품.

네 가지의 다채로운 머스크가 베이스에 자리한 가이악 우드를 포근하게 감싼다. 깊고 섬세하게 파고드는 가이악 10 도쿄 100mL 66만4천원 르 라보 제품.

네 가지의 다채로운 머스크가 베이스에 자리한 가이악 우드를 포근하게 감싼다. 깊고 섬세하게 파고드는 가이악 10 도쿄 100mL 66만4천원 르 라보 제품.

네 가지의 다채로운 머스크가 베이스에 자리한 가이악 우드를 포근하게 감싼다. 깊고 섬세하게 파고드는 가이악 10 도쿄 100mL 66만4천원 르 라보 제품.

베티베르 에센스를 진하게 농축 했다. 부드럽고 은은하게 퍼지는 씁쓸한 향이 인상적인 베티베 엑스트라오디네르 100mL 43만3천원 프레데릭 말 제품.

베티베르 에센스를 진하게 농축 했다. 부드럽고 은은하게 퍼지는 씁쓸한 향이 인상적인 베티베 엑스트라오디네르 100mL 43만3천원 프레데릭 말 제품.

베티베르 에센스를 진하게 농축 했다. 부드럽고 은은하게 퍼지는 씁쓸한 향이 인상적인 베티베 엑스트라오디네르 100mL 43만3천원 프레데릭 말 제품.

상쾌한 시트러스 향을 시작으로 밀랍의 플로럴, 파우더리한 머스크 향까지 이어진다. 흙과 이끼 향이 뒤섞인 에레미아 오 드 퍼퓸 50mL 21만원 이솝 제품.

상쾌한 시트러스 향을 시작으로 밀랍의 플로럴, 파우더리한 머스크 향까지 이어진다. 흙과 이끼 향이 뒤섞인 에레미아 오 드 퍼퓸 50mL 21만원 이솝 제품.

상쾌한 시트러스 향을 시작으로 밀랍의 플로럴, 파우더리한 머스크 향까지 이어진다. 흙과 이끼 향이 뒤섞인 에레미아 오 드 퍼퓸 50mL 21만원 이솝 제품.

<에스엠라운지>의 모든 기사의 사진과 텍스트는 상업적인 용도로 일부 혹은 전체를 무단 전재할 수 없습니다. 링크를 걸거나 SNS 퍼가기 버튼으로 공유해주세요.

KEYWORD

CREDIT INFO

Editor 이다솔
Photography 박도현

2022년 09월호

MOST POPULAR

  • 1
    몬스타엑스 기현, “몬스타엑스 멤버들 덕분에 더 열심히 하고자 하는 마음이 생겨요”
  • 2
    금새록, <사랑의 이해> “삶에서 가장 즐거운 건 연기”
  • 3
    2022 월드컵 복기
  • 4
    Make a Wish : 새해의 위시 리스트
  • 5
    알고 싶은 여자, 김신록

RELATED STORIES

  • FASHION

    V-Line

    단정하고 정갈한 브이 라인의 도도함.

  • FASHION

    새 시즌 스니커즈 6

    한껏 대담해진 것이 특징!

  • FASHION

    제냐의 봄

    봄을 일깨우는 색다른 감각.

  • FASHION

    무작정 떠나고 싶을 때

    여태껏 구찌에서 봐온 러기지와는 사뭇 다르다.

  • FASHION

    코스와 리스 예보아의 새로운 도약

    코스가 브랜드 최초로 디자이너와 협업을 선보인다. 바로 리스 예보아(Reece Yeboah)와의 만남이 그것. ‘메타모포시스(Metamorphosis)’, 즉 ‘나비의 변태’라는 의미를 담아 리스 예보아의 삶을 풀어낸 컬렉션을 통해 코스는 이전과는 사뭇 다른 분위기로 새로운 탄생을 보여줬다. <아레나>가 한국을 찾은 디자이너 리스 예보아와 나눈 문답.

MORE FROM ARENA

  • FEATURE

    벤투호는 이렇게 싸운다

    말 많고 탈 많았던 ‘FIFA 카타르 월드컵’이 마침내 개막한다. 벤투호가 건조를 시작한 건 4년 전이다. 이제야 월드컵을 위한 준비가 끝났다. 목표는 승리 또 승리다. 벤투호의 성공적인 항해를 기원하며 벤투호를 분석한다.

  • DESIGN

    Go Ahead

    카메라 시장은 전장과 다름없다. 포탄 대신 무수한 숫자가 날아다닌다. 각기 화력을 자랑하는 카메라 10대가 진군한다.

  • FASHION

    Running Essential III

    입은 듯, 안 입은 듯 가벼운 러닝 반바지.

  • INTERVIEW

    이신영의 불시착

    어느 날 갑자기, 생각지도 못하게 이신영이라는 배우가 우리 앞에 나타났다.

  • ISSUE

    2021 A-Awards #한준희

FAMILY SIT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