통합 검색

LIFE MORE+

Keep Smiling

단정한 미소와 다정한 대화를 위한 여덟 가지 준비물.

UpdatedOn August 07, 2022

  • 형형한 색이 가장 먼저 눈에 띈다. 마구 문지르고 짓이겨도 다시 제자리를 찾아 돌아오는 탄력이 뛰어나지만 모의 끝을 매끄럽게 정돈해 사용감이 부드럽다. 어금니까지 꼼꼼하게 닦을 수 있도록 칫솔모를 7도 기울여 디자인한 것이 특징. 서로 다른 색을 조화롭게 조합한 코랄리프 칫솔은 4입 세트 1만5천원 루치펠로 제품.

  • 치약은 짜서 써야 한다는 고정관념이 이미 사라진 지 오래다. 액체 치약에 존재했던 불필요한 성분을 모두 빼고 치아에 좋은 성분만 가득 채웠다. 1-2정을 입안에 머금고 충분히 씹어 거품이 생기면 양치나 가글을 하면 된다. 상쾌한 레몬 민트 향이 입안 가득 퍼지는 고체 치약 23정 4천5백원 투리빙 제품.

  • 주황색 패키지에 그려진 뱀의 위용은 치약이 점점 구겨져갈 때 존재감이 배가된다. 천연 유래 성분을 함유해 안심하고 쓸 수 있으며 오렌지와 생강, 정향의 향이 골고루 뒤섞여 시원한 느낌이다. 오피아 당테르 오랑쥬 진젬브르 지로플 75ml 3만9천원·부숑 로비넷 스탠딩 캡 1만8천원 모두 불리 1803 제품.

  • 예민한 혀의 특성을 면밀하게 고려한 디자인이 한눈에 들어온다. 넓은 면적의 헤드가 힘의 압력을 분산해 자극과 구역감을 줄여준다. 촘촘하게 배치한 브러시 1백20개는 혀의 돌기 사이 이물질을 효과적으로 제거한다. 헤드가 바닥에 닿지 않도록 설계해 위생적인 베럴 혀 클리너 각각 9천9백원 모두 라덴스 제품.

  • 파도처럼 움직이는 음파 진동이 치아는 물론이고 잇몸과 혀, 볼 안쪽까지 닦아낸다. 무려 16단계로 진동의 강도를 조절해 플라크는 강력하게 제거하고 잇몸은 부드럽게 마사지할 수 있다. 자유롭게 헤드를 바꿔서 사용할 수 있는 이사 브러시 헤드·미니 전용 하이브리드 브러시 헤드 각각 3만6천원 모두 포레오 제품.

  • 흔히 보던 가글과는 다른 알싸한 향기가 낯설지만 자꾸 코를 킁킁대게 하는 중독성이 있다. 은은한 분홍빛과 쫀쫀하고 진득한 제형이 마치 시럽 같은데, 그래서 적은 양으로도 잇몸 사이사이 구취를 꼼꼼하게 없앨 수 있다. 충치예방은 물론 잇몸질환까지 완화하는 멀티 케어 가글 500mL 1만1천9백원 유시몰 제품.

  • 환경친화적인 요소를 두루 갖춘 치실이다. 화학물질이나 인공 향은 제외하고 벌집 밀랍과 식물 성분을 블렌딩해 코팅했으며, 은은한 천연 카다몬 향으로 상쾌함을 더했다. 또한 다채로운 색깔의 케이스는 생화학적인 분해가 가능하다. 폭신한 사용감이 느껴지는 스마트 치실 각각 6천원 모두 닥터텅스 제품.

  • 두 개의 치실은 같은 듯 보이지만 줄의 두께와 개수를 달리해 분명한 차이를 두었다. 공통점은 둘 다 은은한 민트 성분을 함유해 상쾌하고 개운하게 사용할 수 있다는 것. 끊어지지 않는 특수 섬유가 이물질을 손쉽게 제거해주는 트윈라인 치실 35개·마이크로 민트 36개 각각 3천7백원 모두 플랙커스 제품.

<아레나옴므플러스>의 모든 기사의 사진과 텍스트는 상업적인 용도로 일부 혹은 전체를 무단 전재할 수 없습니다. 링크를 걸거나 SNS 퍼가기 버튼으로 공유해주세요.

KEYWORD

CREDIT INFO

Editor 이다솔
Photography 박원태

2022년 08월호

MOST POPULAR

  • 1
    명작의 조건
  • 2
    퇴근 후 한잔 서울 야장
  • 3
    Classic Finishing
  • 4
    <아레나> 6월호 커버를 장식한 배우 손석구
  • 5
    BE READY!

RELATED STORIES

  • LIFE

    초여름엔 버블버블

    샴페인과 함께 광합성 할 수 있는 찰나를 놓치지 말 것.

  • LIFE

    퇴근 후 한잔 서울 야장

    야장 가기 딱 좋을 날씨네.

  • LIFE

    Green and Green

    광활한 자연에서 마주한 찬란한 순간. ‘매나테크 트루헬스 마스터 챌린지 시즌 18’을 통해 눈부신 챕터를 맞이한 퍼펙트 바디 4인을 <아레나 옴므 플러스> 페이지에 기록하다.

  • LIFE

    잘하는 기준

    인류의 영원한 난제. 섹스를 잘한다는 것은 무엇일까? 20대 칼럼니스트가 또래 남녀에게 물었다.

  • LIFE

    빈티지 쇼핑의 지름길

    빈티지 쇼핑의 초심자부터 심화반까지 저장해야 할 빈티지 숍 5

MORE FROM ARENA

  • FASHION

    단정한 수트의 정석

    단정한 수트를 차려입고 오늘도 기다린다. 떠나간 것들의 흔적만이 엷게 드리운 곳에서.

  • FASHION

    Watch Me Move

    와이드 팬츠의 고요한 움직임.

  • AGENDA

    NEW MINI JCW CLUBMAN

    안개등 자리에는 냉각 공기흡입구가, 차체에는 두 줄의 빨간색 스포츠 스트라이프를, 곳곳에는 JCW 로고를 새기고 미니가 레이싱 카로 돌아왔다.

  • ARTICLE

    거룩한 밤

    베이징에서 열린 ‘2018 브라이틀링 서밋 & 갈라 나잇’ 현장. 사진가 피터 린드버그, 브래드 피트, 브라이틀링 CEO 조지 컨, 미국 출신 홍콩 배우 대니얼 우가 한 무대에 올랐다. 지난 1년간의 행보를 되짚어보고 브랜드의 방향성을 제시하는 자리, 이보다 더 거룩할 순 없었다.

  • LIFE

    뉴욕 남자들의 은밀한 취미 생활

    뉴욕 패션 피플의 쇼핑 리스트에 새로운 항목이 추가됐다. 바로 현대 미술품이다.

FAMILY SIT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