통합 검색

LIFE MORE+

진귀한 발자취 #2022년 로에베 재단 공예상

2022 로에베 재단 공예상 전시를 주목해야 하는 이유.

UpdatedOn July 22, 2022

3 / 10
/upload/arena/article/202207/thumb/51489-493149-sample.jpg

 

로에베 재단이 2016년 처음 신설한 로에베 재단 공예상은 장인정신이 깃든 브랜드의 유산과 가치를 공고히 하고자 창설되었다. 크리에이티브 디렉터 조너선 앤더슨은 이 행사로 동시대 문화 속에서 공예의 중요성을 알리고, 재능과 비전을 지닌 예술가들을 인정해 미래를 세워 나가고자 했다. 더불어 현대 공예 예술의 가치를 한눈에 보여줌과 동시에 1846년 공동 공예 워크숍으로 시작한 로에베를 향한 경의 또한 잊지 않았다.

올해로 5회째를 맞이한 2022년 로에베 공예상은 특히 중요했다. 최초로 우리나라를 시상식 무대의 장으로 삼았기 때문. 최종 후보 중 결승 진출한 15개 국가와 지역 출신의 작가들은 도자와 섬유, 가죽, 바구니 세공, 유리, 금속 등 다양한 매체를 활용한 작품들을 선보였다. 이 중엔 무려 7명의 한국 작가가 포함됐으며, 그 중심에 최종 우승한 정다혜 작가가 있다. 이번 수상은 한국인 최초 우승이라는 점에서 큰 의의를 지닌다.

정다혜 작가의 ‘성실의 시간 A Time of Sincerity’(2021)은 5백 년 된 모자 제작 기술을 고대 토기 형태와 결합한 기하학적인 디자인의 작품으로, 말총 공예를 접목해 섬세하고 견고하게 짠 바구니다. 심사위원단은 작가의 작품이 로에베 공예상의 가장 중요한 목표인 ‘전통을 되살리는 것’과 상통할뿐더러 작품의 섬세한 완성도, 투명성, 감도를 높게 평가했다.

로에베 공예상의 최종 후보로 선정된 작품은 7월 31일까지 서울공예박물관에 전시된다. 전통적인 양식과 현대적 관점의 조우, 세상을 구성하는 요소를 엮어내는 공예의 가치. 발 빠른 시대 변화와 혁신 속에서도 변하지 않는 본질의 가치에 대해 생각해볼 수 있는 진귀한 자리가 마련됐다.

<아레나옴므플러스>의 모든 기사의 사진과 텍스트는 상업적인 용도로 일부 혹은 전체를 무단 전재할 수 없습니다. 링크를 걸거나 SNS 퍼가기 버튼으로 공유해주세요.

CREDIT INFO

Guest Editor 하예지

2022년 08월호

MOST POPULAR

  • 1
    서울 동네들
  • 2
    요즘 친구들의 섹스
  • 3
    오늘의 하이브리드
  • 4
    류경수, “영화를 계속 보다 보니까 스크린 안에 있는 사람들이 재미있어 보이더라고요.”
  • 5
    어디어디 떴나

RELATED STORIES

  • LIFE

    도쿄 브이로그를 따라서

    짧은 자유 시간 속 아이돌들이 브이로그에 기록한 도쿄 스팟 5

  • LIFE

    나트랑에 가면

    올해의 첫 여행지로 나트랑을 택했다. 여행의 취향이 분명해지는 경험을 했다.

  • LIFE

    서울 근교 불한증막 4

    설 연휴 묵혀두었던 피로 화끈하게 풀고 가야죠.

  • LIFE

    슬기로운 아트토이 생활

    예술을 소장하는 가장 가벼운 방법.

  • LIFE

    명절 후, 느끼한 속을 달랠 매운 음식 맛집 4

    미치도록 맵지만 자꾸 생각나는 마성의 음식을 소개한다.

MORE FROM ARENA

  • FASHION

    내한 오는 아이코닉한 해외 뮤지션들의 액세서리 사용법

    때론 귀엽게, 때론 과감하게.

  • LIFE

    부부 이후의 세계

  • AGENDA

    가능한 변화

    오왼 오바도즈는 자신을 ‘사회운동가’라고 소개했다. 가능한 변화를 만들고 싶다는 의지의 표현이었다.

  • INTERVIEW

    잊혀진 세계의 오혁

    혁오의 앨범 <사랑으로>에는 ‘잊혀진 세계’라는 트랙이 있다. 분명 아는 이인데 어디에서 만났었는지, 어디로 가는지 의문을 표할 뿐이다. 현재 우리는 무언가를 상실한 시대에 살고 있다. 모호한 세상에서 다시금 희망을 찾으려는 오혁과 보테가 베네타의 조우.

  • LIFE

    바이닐의 재탄생

    한국에 바이닐 공장이 생겼다. 무려 13년 만의 일이다. 바이닐 팩토리와 마장 스튜디오 두 곳을 갖춰 올인원(All-in-One) 시스템을 구축한 마장뮤직앤픽처스다.

FAMILY SITE